전체뉴스 2531-2540 / 3,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지성, 다섯 시즌 연속 '꿈의 무대' 나설 듯

    ... 16강 1차전 원정경기를 치른다. 박지성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에서 뛰던 시절인 2003-2004 챔피언스리그부터 출전했다. 2005년 5월 AC밀란(이탈리아)과의 준결승에서 환상적인 왼발슛 득점포를 터트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의 디딤돌을 놓았던 대회도 바로 챔피언스리그다. 하지만 박지성의 라이벌들도 이번 리옹과 원정경기 출전 명단에 포함돼 치열한 주전경쟁이 예고되기도. 포르투갈에서 데려온 '제2의 호날두' 나니와 베테랑 ...

    한국경제 | 2008.02.20 00:00 | saram001

  • thumbnail
    박지성 5시즌 연속 '꿈의 무대' 밟을까‥ 챔피언스리그 리옹과 16강전

    ... 리옹(프랑스)과 한판 승부를 벌인다. 박지성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에서 뛰던 시절인 2003-2004 챔피언스리그부터 출전했다. 2005년 5월 AC밀란(이탈리아)과의 준결승에서 환상적인 왼발슛 득점포를 터트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의 디딤돌을 놓았던 대회도 바로 챔피언스리그다.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박지성이 챔피언스리그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보고 스카우트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맨유는 조별리그 F조에서 5승1무로 ...

    한국경제 | 2008.02.19 00:00 | 한은구

  • 박지성, 다섯 시즌 연속 '꿈의 무대' 도전장

    ... 리옹(프랑스)과 한 판 승부를 벌인다. 박지성은 거스 히딩크 감독을 따라 PSV 에인트호벤(네덜란드)에서 뛰던 시절인 2003-2004 챔피언스리그부터 출전했다. 2005년 5월 AC밀란(이탈리아)과 준결승에서 환상적인 왼발슛 득점포를 터트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진출의 디딤돌을 놓았던 대회도 바로 챔피언스리그다.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박지성이 챔피언스리그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보고 스카우트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박지성은 작년 3월8일 2006-2007 ...

    연합뉴스 | 2008.02.19 00:00

  • thumbnail
    박주영.곽태휘 득점포 폭발 ‥ 中 '공한증' 앞에 역시 무릎

    박주영과 곽태휘의 득점포가 폭발한 허정무호(號)가 적지에서 통쾌하게 중국을 격파했다.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7일 중국 충칭 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08 동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 개막전에서 중국을 맞아 박주영이 전반 선제골과 후반 동점골,곽태휘가 후반 인저리타임 극적인 결승골을 터트린 데 힘입어 후반 초반 파상 공세로 두 골을 뽑아낸 중국을 3-2로 제압했다. 한국 축구는 1978년 방콕아시안게임 1-0 승리 이후 30년 간 중국에 ...

    한국경제 | 2008.02.17 00:00 | saram001

  • thumbnail
    박지성 복귀후 두번째 풀타임…맨유는 FA컵 8강행

    ... 달려들어가 오른발을 내밀었지만 한 발 짧았다. 박지성은 후반 35분 페널티킥 지점에서 슈팅 찬스를 잡았지만 볼 트래핑이 좋지 않아 수비수에 막히고 말았다. 박지성이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지만 맨유는 루니, 플레처(2골), 나니가 득점포를 터트리며 아스널을 4-0으로 대파하고 FA컵 8강에 올랐다. 통산 11차례로 FA컵 최다 우승팀 맨유는 그동안 10차례 우승을 기록한 아스널을 일찌감치 탈락시키며 12번째 우승컵을 향해 전진했다. 프리미어리그 정상 대결에서도 ...

    연합뉴스 | 2008.02.17 00:00

  • thumbnail
    박지성 두번째 풀타임 선발 ‥ 공격포인트는 언제쯤?

    ... 오프사이드 트랩을 뚫고 골문 앞으로 달려들어 오른발을 내밀었지만 한 발 짧았다. 이어 후반 35분 페널티킥 지점에서 슈팅 찬스를 잡았으나 볼 트래핑이 좋지 않아 수비수에 막히고 말았다. 이날 맨유는 루니,플레처(2골),나니가 득점포를 터트리며 아스널을 4-0으로 대파하고 FA컵 8강에 올랐다. FA컵 최다 우승(통산 11차례)을 기록한 맨유는 그동안 10차례 우승한 아스널을 일찌감치 탈락시키며 12번째 우승컵을 향해 전진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도 아스널(승점 ...

    한국경제 | 2008.02.17 00:00 | mina76

  • thumbnail
    [동아시아축구] 박주영.곽태휘 골.골…허정무호 中 격파

    박주영과 곽태휘의 통쾌한 득점포가 폭발한 허정무호(號)가 적지에서 보란듯이 '만리장성'을 무너뜨렸다.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7일 중국 충칭 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08 동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 개막전에서 개최국 중국을 맞아 박주영이 전반 선제골과 후반 동점골, 곽태휘가 후반 인저리타임 극적인 결승골을 터트린 데 힘입어 후반 초반 파상 공세로 두 골을 뽑아낸 중국을 3-2로 제압했다. 한국은 1978년 방콕아시안게임 1-0 승리 ...

    연합뉴스 | 2008.02.17 00:00

  • thumbnail
    공한증은 계속된다 ‥ 동아시아축구대회, 3대2로 중국 격파

    박주영과 곽태휘의 득점포가 폭발한 허정무호(號)가 적지에서 중국을 격파했다.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7일 중국 충칭 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08 동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 개막전에서 중국을 맞아 박주영이 전반 선제골과 후반 동점골,곽태휘가 후반 인저리타임 극적인 결승골을 터뜨린 데 힘입어 후반 초반 파상 공세로 두 골을 뽑아낸 중국을 3-2로 제압했다. 한국 축구는 1978년 방콕아시안게임 1-0 승리 이후 30년간 중국에 한 번도 ...

    한국경제 | 2008.02.17 00:00 | 한은구

  • thumbnail
    맨유, 아스널 꺾고 FA컵 8강 진출 ‥ 풀타임 박지성 골욕심났나?

    ... 오프사이드 트랩을 뚫고 골문 앞으로 달려들어 오른발을 내밀었지만 한 발 짧았다. 이어 후반 35분 페널티킥 지점에서 슈팅 찬스를 잡았으나 볼 트래핑이 좋지 않아 수비수에 막히고 말았다. 이날 맨유는 루니,플레처(2골),나니가 득점포를 터트리며 아스널을 4-0으로 대파하고 FA컵 8강에 올랐다. FA컵 최다 우승(통산 11차례)을 기록한 맨유는 그동안 10차례 우승한 아스널을 일찌감치 탈락시키며 12번째 우승컵을 향해 전진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도 아스널(승점 ...

    한국경제 | 2008.02.17 00:00 | mina76

  • '박지성 풀타임' 맨유, FA컵 8강 진출

    ... 포츠머스전 이후 두 번째다.복귀 후 공격포인트가 없는 터라 골욕심을 부렸는지 박지성은 이날 아쉬운 장면을 많이 연출했다. 전반 12분 미드필드 왼쪽에서 대런 플레처에게 패스를 내준 뒤 골문 앞으로 쇄도,플레처의 크로스에 오른발 슬라이딩 슈팅을 시도했지만 빗맞고 말았다. 8분 후에는 어시스트를 기록할 기회를 놓쳤다. 이날 맨유는 루니,플레처(2골),나니가 득점포를 터뜨리며 아스널을 4-0으로 대파하고 FA컵 8강에 올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2.17 00:00 | 한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