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81-2590 / 3,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지성 쾅!쾅! … 볼턴전 시즌 3ㆍ4호 작렬...주간베스트 11

    ... 골을 뽑아내기는 박지성이 처음이다. 박지성은 17일 밤(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6-2007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볼턴 원더러스와의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소화하며 전반 14분과 전반 25분 연속 득점포를 쏘아올렸다. 맨유는 박지성과 나란히 두 골을 뽑아낸 웨인 루니의 활약을 앞세워 4-1 대승을 거둬 이번 시즌 24승3무3패(승점 75)로 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4-4-2 포메이션의 오른쪽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박지성은 ...

    한국경제 | 2007.03.18 00:00 | 김경수

  • 박지성 '3월은 골 풍년' 시즌 3,4호골

    ... 박지성은 17일 밤(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퍼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06-2007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볼턴 원더러스와 홈 경기에서 풀타임을 소화하며 전반 14분 선제골과 전반 25분 팀의 세 번째 골로 연속 득점포를 쏘아올렸다. 맨유는 박지성과 나란히 두 골을 뽑아낸 웨인 루니의 활약을 앞세워 4-1 대승을 거둬 이번 시즌 24승3무3패(승점75)로 리그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지난 14일 맨유와 유럽연합(EU) 올스타 친선경기에서 풀타임을 ...

    한국경제 | 2007.03.18 00:00 | saram001

  • J-리그 조재진, 득점포 실패…귀화 이충성 첫 골

    '작은 황새' 조재진(26.시미즈)의 2경기 연속골 도전이 실패로 돌아갔다. 조재진은 17일 일본 니혼다이라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07 프로축구 J-리그 3차전 가시와 레이솔과 홈 경기에 시미즈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출전해 90분 풀타임을 뛰었지만 골 맛을 보지 못했고, 팀도 0-1로 패했다. 최전방 투톱을 나선 조재진은 경기 내내 슈팅 기회를 얻지 못한 채 후반 44분 옐로카드를 받는 등 별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반면 최근 일본으로...

    연합뉴스 | 2007.03.17 00:00

  • thumbnail
    [프로축구] 안정환, 해트트릭 컴백골 폭발

    ... 미드필드 오른쪽에서 공을 낚아챈 안정환은 페널티 지역으로 돌파한 뒤 예리한 슈팅으로 그물을 출렁였다. 골키퍼가 각을 좁혀봤지만 슈팅은 무릎 옆을 꿰뚫고 골문 오른쪽 구석에 꽂혔다. 골 냄새를 맡은 안정환은 18분 뒤 또 득점포를 뿜어냈다. 이관우가 절묘한 스루패스로 공간을 열어주자 골 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뒤 그라운드를 한 번 튀고 올라온 볼을 오른발등으로 꽂아넣었다. 사각이었지만 기막힌 타이밍에 꼼짝할 수 없는 골이었다. 안정환은 후반 18분 나드손의 ...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thumbnail
    [인터뷰] 해트트릭 화려한 재기 안정환

    "100% 컨디션을 되찾기 위한 지름길이 될 것 같습니다" K-리그 복귀 3경기 만에 무시무시한 득점포를 뿜어내며 화려한 귀환을 알린 안정환(31.수원)의 표정은 의외로 차분했다. 안정환은 14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 시티즌과 2007 프로축구 삼성하우젠컵 개막전에서 자신의 프로데뷔 2호 해트트릭을 작성하면서 팀의 4-0 대승을 이끈 후 인터뷰에서 "기대하지도 않았는데 좋은 패스를 많이 받아 쉽게 골을 넣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기분이 ...

    연합뉴스 | 2007.03.14 00:00

  • 조재진.김정우, J-리그서 나란히 득점포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활약 중인 조재진(26.시미즈 S펄스)과 김정우(24.나고야 그램퍼스)가 나란히 골 맛을 봤다. 조재진은 10일(한국시간) 열린 제프 지바와 2007 J-리그 2차전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선제골을 터트렸다. 조재진은 전반 16분 상대 골대 정면에서 미드필더 페르난디뉴의 패스를 이어받아 오른발 슈팅으로 골 그물을 흔들었다. 조재진의 이번 시즌 마수걸이 골이자 2004년 말 일본 진출 이후 통산 40호골. 골을 ...

    연합뉴스 | 2007.03.11 00:00

  • J-리거 조재진, 프리시즌 매치서 득점포 가동

    ... 국가대표 공격수 조재진(26.시미즈 S펄스)이 프리 시즌 매치에서 골 맛을 보며 득점 감각을 조율했다. 조재진은 18일 시즈오카에서 열린 요코하마 F.마리노스와 SDT컵 2007 J-리그 프리 시즌 매치에서 후반 종료 직전 득점포를 가동하며 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지난 시즌 J-리그 32경기에 출전해 팀 내 최다인 16골(리그 공동 7위)을 넣었던 조재진은 변함없는 기량을 선보여 새 시즌에 대한 기대를 부풀렸다. 최전방 공격수로 풀타임을 뛴 조재진은 1-2로 ...

    연합뉴스 | 2007.02.19 00:00

  • [한.그리스축구] 이천수, 좌절 씻은 '프리킥'

    ... 수비벽을 살짝 넘기더니 그리스 골문 왼쪽 상단을 향해 날아갔다. 그리스의 199㎝ 장신 골키퍼 코스타스 할키아스가 몸을 날렸지만 손 끝에 살짝 스친 볼은 그대로 골문 안쪽으로 빨려들어갔다. 이 골은 이천수의 A매치 아홉 번째 득점포. 특히 지난해 독일 월드컵축구 토고전 때 동점골과 그대로 닮았다. 당시에도 박지성이 반칙을 얻어냈고 이천수가 오른발로 감아차 골을 성공시켰다. 2002년 한일월드컵 이후 스페인프로축구 1부리그인 프리메라리가에 진출했으나 실패, K-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7.02.07 00:00

  • 핸드볼 남자, 시리아에 진땀승

    ... 거뒀다. 약체로 꼽았던 시리아를 상대로 큰 점수차 승리를 예상했지만 막상 뚜껑을 열자 시리아는 호락호락하지 않았다. 첫 골을 시리아 피봇 바셀 알라에이스에게 내준 한국은 센터백 이준희(코로사)와 라이트백 이재우(다이도스틸)가 득점포를 가동하며 3-2로 앞서갔으나 전반 3분 이후 역전을 허용했고 전반 17분에는 9-12, 3점차로 뒤지는 등 고전을 면치 못했다. 한국은 지난 2일 팀에 합류해 몸이 풀리지 않은 주전 골키퍼 한경태(베른무리) 대신 박찬영(상무)을 ...

    연합뉴스 | 2006.12.03 00:00

  • thumbnail
    [아시안게임] '도하맨' 박주영 득점포 시동

    ... 박주영(21.서울)이 카타르 도하에서 다시 한번 펄펄 날았다. 박주영은 28일 오후(이하 현지시간) 카타르 도하 북서쪽 알-가라파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방글라데시와 2006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2차예선 첫 경기에서 2골을 터트리며 득점포에 시동을 걸었다. 박주영은 전반에는 벤치를 지키다 후반 들어 오범석(포항) 대신 교체 출전, 팀 동료 정조국과 투톱 스트라이커로 나섰는데 박주영 효과는 금세 나타났다. 전반 내내 상대 밀집 수비에 공격 루트를 제대로 찾지 못하던 ...

    연합뉴스 | 2006.11.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