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21-2630 / 2,6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설기현 7호골 선두, 송종국 5경기 연속 선발

    벨기에 안더레흐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이 4경기만에 득점포를 가동했고 네덜란드 페예노르트 로테르담에서 활약중인 송종국도 선발출장 행진을 이어갔다. 설기현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벨기에 주필러리그 샤를루아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13분 왼쪽 프리킥으로 올라온 센터링을 헤딩 선제골로 연결, 7호골로 득점 단독 선두를 되찾았다. 안더레흐트는 설기현의 활약으로 3-1로 승리했다. 송종국도 29일 RBC루센달과의 원정경기에 선발로 나서 후반 16분 칼로우와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설기현, 골사냥 실패

    벨기에 프로축구 주필러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이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다. 설기현은 24일(한국시간) 열린 무크롱과의 2002-2003 시즌 경기에 선발출장, 90분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골을 얻지 못했다. 안더레흐트는 모르나르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6-3으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09.24 00:00

  • 설기현, 어시스트 2개 기록(종합)

    벨기에 프로축구 주필러리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이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지만 어시스트 2개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탔다. 4경기 연속골(6골)을 넣은 뒤 주춤했던 설기현은 24일(한국시간) 열린 모스크론과의 2002-2003 시즌 경기에 선발출장,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설기현은 골을 뽑지는 못했지만 후반 17분 슈팅한 게 제인의 골로 연결돼 어시스트를 올렸고 30분 왼쪽 측면을 돌파한 뒤 센터링, 모르나르의 두번째골을 도왔다. ...

    연합뉴스 | 2002.09.24 00:00

  • 日 프로축구 최용수.박지성 나란히 득점포

    일본 프로축구에서 활약중인 `태극전사' 최용수(제프 이치하라)와 박지성(교토)이 나란히 득점포를 가동했다. 최용수는 18일 열린 센다이와의 J리그(J1) 홈경기에서 1-1 동점이던 후반 34분팀 동료 하야시가 얻은 페널티킥을 성공시켜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최용수는 이로써 지난 14일 나고야 그램퍼스 전에 이어 2경기 연속골을 넣었고시즌 11골을 기록했다. 또 박지성(교토 퍼플상가)은 가시마 앤틀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29분만에헤딩으로 ...

    연합뉴스 | 2002.09.19 00:00

  • [프로축구] 득점선두 우성용, 4경기만에 골맛

    득점 선두 우성용(부산 아이콘스)이 4경기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고, 김남일(전남 드래곤즈)은 신병호의 동점골을 도와 첫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우성용은 18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프로축구 2002삼성파브 K-리그 안양LG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37분 디디의 어시스트로 선제 결승골을 넣어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디디의 크로스패스를 받은 우성용은 수비수 최윤열을 슬쩍 제쳐 노마크 찬스를 만든 뒤 골키퍼 신의손을 농락하는 ...

    연합뉴스 | 2002.09.18 00:00

  • [청소년축구] 김동현, 새 '킬러' 각인

    또 다른 '영파워'가 힘을 뿜어내고 있다. 19세 이하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에 최성국(고려대), 정조국(대신고)에 이어 김동현(청구고)이라는 걸물이 최근 잇따라 득점포를 가동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7월말 19세 이하 대표팀에 처음 선발됐던 '숨은 진주' 김동현은 1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브라질청소년팀과의 2차평가전에서 전반 37분 기가막힌 동점골을 성공시킨데 이어 후반 5분 추가골을 터뜨리며 자신의 이름 석자를 확실히 각인시킨 것. ...

    연합뉴스 | 2002.09.17 00:00

  • 설기현, 연속골 행진 4경기서 중단

    ... 주필러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의 연속 경기 득점 행진이 4경기에서 중단됐다. 설기현은 15일(한국시간) 밤 열린 앤트워프와의 2002-2003 시즌 원정경기에서 선발출장, 90분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고 팀은 1-2로 역전패했다. 이로써 설기현은 시즌 6골에 머물렀고 팀은 3승1무1패(승점 10)를 기록하며 선두 브뤼헤에 승점 5차로 벌어졌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09.16 00:00

  • 최용수.박지성, 나란히 득점포

    '독수리' 최용수(제프 이치하라)가 4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득점왕 경쟁에 본격 가세했다. 2002한일월드컵이 낳은 스타 박지성(교토 퍼플상가)도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월드컵에서 부상으로 제기량을 펼치지 못했던 최용수는 17일 밤 원정경기로 열린 일본프로축구(J1) 우라와 레즈와의 전기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두 골을 혼자 터트리며 팀의 2-1 승리를 주도했다. 이로써 최용수는 지난 3일 이후 4경기 연속골을 몰아치며 시즌 9호를 기록, 득점 공동 ...

    연합뉴스 | 2002.08.18 00:00

  • 황선홍, 5년간 일본무대 '마침표'

    ... 마침표를 찍었다. 5년전의 시작만큼 화려한 고별무대는 아니었지만 가시와 팬들은 한국의 최고스트라이커이자 일본무대 득점왕까지 올랐던 황선홍에게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이날 선발출전한 황선홍은 전반 39분께 교체아웃됐고 화려한 득점포를 가동하지도 못해 그를 사랑하는 팬들에게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황선홍이 일본무대에 남긴 자취는 70경기 출장에 42득점. 98년 세레소 오사카에 입단하면서 일본생활을 시작했고 그 이듬해 24골을 몰아 넣어 한국선수로서는 처음으로 ...

    연합뉴스 | 2002.08.18 00:00

  • 일본축구 최용수.박지성, 나란히 득점포 가동

    일본프로축구의 최용수(제프 이치하라)가 4경기 연속골을 터트렸고 월드컵스타 박지성(교토 퍼플상가)도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2002한일월드컵축구대회에서 부상으로 제 기량을 펼치지 못했던 최용수는 17일원정경기로 열린 2002일본프로축구(J1) 전기리그 마지막경기 우라와 레드다이아몬드와의 경기에서 두 골을 혼자 터트리며 팀의 2-1 승리를 주도했다. 이로써 최용수는 지난 3일 이후 4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시즌 9호골을 기록했다. 전반 45분동안 ...

    연합뉴스 | 2002.08.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