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61-2670 / 2,7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소년축구] 한국, 인도 대파하고 4강행

    ... 골지역에서 솟구치며 헤딩슛했고 볼은 GK쿠마르의 손을 맞고 골네트를 출렁이면서 골잔치의 시작을 알렸다. 한국은 2분 뒤 페널티지역 오른쪽 외곽에서 얻은 프리킥을 권집이 왼발로 감아찬 게 그라운드를 맞고 골문으로 그대로 빨려들어갔다. 득점포에 불이 붙은 한국은 이어 9분께 김수형이 왼쪽에서 찬 코너킥을 상대 수비수가 머리로 걷어낸 것을 달려들던 조성윤이 아크 부근에서 오른발 강슛,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국은 이후 추격의지를 완전히 상실한 인도의 골문을 마음껏 유린하며 ...

    연합뉴스 | 2002.10.26 00:00

  • 안정환, J리그 첫 골

    ... 털고 일본에 진출, 지난달 28일 우라와 레즈와의 경기에서 J리그에 데뷔했던 안정환은 이날 정규리그 마수걸이 골을 터뜨리면서 `월드컵 4강 주역'의 위용을 일본 팬들 앞에서 선보였다. 이미 지난 9일 AFC(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뉴레이디언트(몰디브)와의 홈경기에서 2골을 넣으며 득점포를 점검했던 안정환은 앞으로 산토스와의 호흡 속에 본격적인 골사냥에 나서리라는 기대를 낳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10.26 00:00

  • [아시아청소년축구] '영파워' 3인방, 득점포 조련

    박성화 감독이 이끄는 한국청소년축구대표팀의 주포들인 김동현(청구고), 정조국(대신고), 최성국(고려대)이 득점포의 정밀도를 가다듬었다. 한국청소년팀은 25일 오전 카타르 도하의 알 와크라스타디움 보조구장에서 인도와의 제33회 아시아청소년(20세이하)축구대회 8강전을 하루 앞두고 마지막 전술훈련을 벌였다. 전날 수비조직력을 점검했던 박성화 감독은 이날 훈련에서 이들 공격수 3인방의골 결정력을 높이는 '특별과외'를 실시했다. 박성화 감독은 이날 ...

    연합뉴스 | 2002.10.25 00:00

  • [청소년축구] 김동현.최성국, 태국전 '투톱'

    ... 최성국(고려대)이 다시 한번 투톱에 기용돼 태국 골문 공략에 나선다. 이들은 당시 찰떡궁합을 과시하며 '아우들의 반란'을 이끈 바 있다. 카타르와 우즈베키스탄전에서 잇따라 결승골을 터뜨리며 절정의 골감각을 자랑한 김동현은 3연속 득점포를 가동할 태세이고, 이전 경기에서 왼쪽 미드필더로 그라운드를 누볐던 만능공격수 최성국도 오랜만에 제 포지션에서 공격의 활로를 뚫는다. 공격진 운용이 여유로운 박성화 감독은 주포 중 하나인 정조국(대신고)의 경우 교체카드로 활용할 예정이다. ...

    연합뉴스 | 2002.10.21 00:00

  • 일본프로축구 최용수, PK로 결승골...시즌 14호

    ... 이치하라의 최용수가 페널티킥으로 시즌 14호골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최용수는 20일 이치하라에서 열린 가시와 레이솔과의 J리그(J1) 홈경기에서 선발출장해 1-1로 팽팽히 맞선 후반 34분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결승점을 올려 팀의 2-1 역전승에 기여했다. 이로써 최용수는 지난 12일 주빌로 이와타 전에서 2골을 몰아 넣은데 이어 팀의 리그 2경기에서 연속으로 득점포를 가동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10.20 00:00

  • [청소년축구] 한국, 카타르 꺾고 첫승

    ... 통해 카타르의 공세를 효과적으로 틀어막으며 일신한 모습을 보였다. 정조국과 김동현을 투톱에, 아시안게임 준결승 뒤 합류한 최성국을 왼쪽 미드필더로 기용하는 등 필승카드를 꺼내 든 한국은 '제2의 해결사' 김동현이 경기 초반득점포를 가동, 일찌감치 기선을 잡았다. 전반 6분 정조국, 최성국의 슈팅이 연거푸 골키퍼와 수비수에 막혔던 한국은 2분뒤 중앙수비수 임유환이 한번에 최전방으로 올려준 프리킥 볼을 정조국이 잡아 골지역 오른쪽에서 센터링, 쇄도하던 김동현이 ...

    연합뉴스 | 2002.10.16 00:00

  • [아시안게임] 한국여자 핸드볼, 4연패 달성

    ... 기회가 올 때마다 강력한 밀착마크로 속공을 봉쇄시켰고 시웨이(4골), 자이차오(6골)의 중거리슛을 앞세워 한국 골문을 공략했다. 나흘간의 휴식이 너무 길었던 듯 한국 선수들의 스피드는 현저하게 떨어졌고 믿었던 중거리슈터 최임정(5골)의 득점포도 침묵을 지켜 전반을 10-12로 끌려 갔다. 이 때까지만 해도 쉽게 뒤집어지리라고 예상됐던 스코어는 후반들어 더욱 벌어졌다. 우야난의 사이드슛으로 후반 첫 득점을 올린 중국은 자이차오의 중거리슛이또 다시 터지며 5분30초까지 ...

    연합뉴스 | 2002.10.12 00:00

  • 일본프로축구 최용수, 2골로 팀 승리 견인

    일본프로축구 제프 이치하라의 최용수가 2골을 터뜨리며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최용수는 12일 열린 주빌로 이와타와의 J리그 경기에서 전반 35분 선취골을 터뜨린 뒤 1-1로 맞선 채 후반전에 들어가자마자 다시 결승골을 터뜨려 팀의 2-1 승리를 앞장서 이끌었다. 이로써 지난 18일 센다이와의 경기에서 골을 넣었던 최용수는 한달이 채 안돼 2골을 추가함으로써 정규리그 시즌 13골로 득점랭킹 공동 4위에 올랐다. 시미즈 S펄스의 안정환도 이날 도쿄 ...

    연합뉴스 | 2002.10.12 00:00

  • 설기현 7호골 선두, 송종국 5경기 연속 선발

    벨기에 안더레흐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이 4경기만에 득점포를 가동했고 네덜란드 페예노르트 로테르담에서 활약중인 송종국도 선발출장 행진을 이어갔다. 설기현은 28일(이하 한국시간) 벨기에 주필러리그 샤를루아와의 원정경기에서 전반 13분 왼쪽 프리킥으로 올라온 센터링을 헤딩 선제골로 연결, 7호골로 득점 단독 선두를 되찾았다. 안더레흐트는 설기현의 활약으로 3-1로 승리했다. 송종국도 29일 RBC루센달과의 원정경기에 선발로 나서 후반 16분 칼로우와 ...

    연합뉴스 | 2002.09.29 00:00

  • 설기현, 어시스트 2개 기록(종합)

    벨기에 프로축구 주필러리그에서 뛰고 있는 설기현(안더레흐트)이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했지만 어시스트 2개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탔다. 4경기 연속골(6골)을 넣은 뒤 주춤했던 설기현은 24일(한국시간) 열린 모스크론과의 2002-2003 시즌 경기에 선발출장,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설기현은 골을 뽑지는 못했지만 후반 17분 슈팅한 게 제인의 골로 연결돼 어시스트를 올렸고 30분 왼쪽 측면을 돌파한 뒤 센터링, 모르나르의 두번째골을 도왔다. ...

    연합뉴스 | 2002.09.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