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21-2730 / 3,0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NBA] 인디애나, 노비츠키 실수로 6연패 탈출

    ... 분전했지만 혼자서 소속팀 미네소타를 끝까지 지키기에는 힘이 부족했다. 한편 토론토 랩터스는 워싱턴 위저즈의 주포 길버트 아레나스(21득점)가 3쿼터에 퇴장당한 뒤 절린 로즈(26득점)와 크리스 보쉬(16득점.11리바운드)가 득점포에 불을 뿜어 워싱턴에 103-100으로 승리를 낚았다. ◇5일 전적 인디애나 95-94 댈러스 필라델피아 102-85 애틀랜타 토론토 103-100 워싱턴 보스턴 112-100 올랜도 밀워키 92-90 LA 클리퍼스 휴스턴 119-113 ...

    연합뉴스 | 2005.02.05 00:00

  • 박주영, 유럽무대 득점포 조준

    ... 펼치며 새해 한국축구의 '화두'로 떠오른 '천재 스트라이커' 박주영(20.고려대)이 오는 6일과 9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청소년(U-20)팀과 '초호화군단' 레알 마드리드 B팀을 상대로 득점포를 조준한다. 지난 1일 시리아청소년팀과의 2차전에 선발 출전했으나 크로스바를 맞히는 '골대의 저주'에 휘말려 국제대회 연속경기 득점 기록을 '6'에서 마감한 박주영은 유럽프로구단 스카우트들이 관심을 가질 연습경기에서 다시 한번 골 폭풍을 ...

    연합뉴스 | 2005.02.04 00:00

  • 월드컵예선 한국 적수들, '준비완료'

    ... 각지에서 골고루 파트너를 골라 세차례 친선경기를 갖고 1승2무를 기록했다. 지난해 걸프컵에서 4위에 그친 뒤 슬로보단 파브코치비 감독을 영입한 쿠웨이트는 지난달 24일 노르웨이와의 경기에서 '중동의 호나우두'로 불리는 바샤르 압둘라의 득점포로 1-1 무승부를 기록, 나쁘지 않은 출발을 보였다. 쿠웨이트는 이어 시리아를 3-2로 격파하고 파브코비치 감독에게 첫승을 안겼고,지난 2일에는 북한과 0-0으로 득점없이 비겼다. 노르웨이전을 관전한 김호곤 전 올림픽대표팀 감독은 ...

    연합뉴스 | 2005.02.04 00:00

  • [프로농구] 플레이오프 막차 경쟁 재점화

    ... 7천득점을 돌파한 `국보급 센터' 서장훈과 용병 알렉스 스케일의 찰떡 궁합으로 3연승을 기록해 가장 유력한 6강 티켓 후보로 거론된다. 한중올스타전에서 포인트가드로 나섰던 임재현이 조율하는 SK 또한 `성실맨' 크리스 랭의 가공할 득점포에다 조상현, 전희철 등 토종슈터들의 손 감각이 되살아나고 있다. 반면 모비스는 일단 기세를 타면 매섭다는 장점이 있지만 우지원의 3점슛이 예전같지 않은데다 대체용병 다이안 셀비 또한 미덥지 못해 고민이고 SBS는 한국무대를 휩쓸던 ...

    연합뉴스 | 2005.02.04 00:00

  • [NBA] 오닐.제임스, 올스타 명성 재확인

    ... 올시즌 올스타전 맹활약을 예고했다. 오닐은 문전을 버티며 12개 리바운드를 낚아 상대의 공격 흐름을 끊은 반면 역대 두번째 최연소 올스타 제임스는 현란한 드리블을 이용한 개인기로 내외곽을 넘나들며 31득점, 10어시스트로 득점포를 과시했다. 하지만 이날 승리의 여신은 오닐의 골밑슛에 에디 존스(22득점)과 드웨인 웨이드(20득점)의 지원 사격이 돋보인 마이애미를 향해 웃었다. 클리블랜드는 1쿼터 제임스의 빠른 발을 이용해 상대 진영을 휘저으며 28-24로앞서 ...

    연합뉴스 | 2005.02.04 00:00

  • [NBA] 맥그레이디, 아이버슨 제압

    지난 시즌 미국프로농구(NBA) 최연소 득점왕에 오른 트레이시 맥그레이디(휴스턴 로키츠)가 가공할 득점포로 `득점기계' 앨런 아이버슨(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의 콧대를 꺾었다. 맥그레이디는 3일(한국시간) 와초비아센터에서 벌어진 2004-2005시즌 정규리그휴스턴전에서 42분간 코트를 누비며 34득점, 9어시스트로 맹활약을 펼쳐 118-95 승리에 힘을 보탰다. 서부콘퍼런스 중위권을 맴돌고 있는 휴스턴은 이날 승리로 기분 좋은 2연승을기록한 반면 ...

    연합뉴스 | 2005.02.03 00:00

  • thumbnail
    [한.이집트축구] 이동국.정경호 '국내파 골사냥'

    '쿠웨이트 가상 득점포 일발장전' '병장' 이동국과 '이병' 정경호(이상 광주상무)가 쿠웨이트와의 2006독일월드컵최종예선 첫 경기에 대비해 펼쳐지는 이집트와의 평가전을 앞두고 득점포 '영점조정'에 나선다. 로스앤젤레스 전지훈련을 마친 본프레레호는 4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33위의 북아프리카 '축구강호' 이집트를 상대로 평가전을 치른다. 한국은 이집트와의 역대전적에서 5승6무3패로 앞서 있으며 지난 96년 ...

    연합뉴스 | 2005.02.02 00:00

  • 박지성, 쓰나미 자선경기 출전

    ... 2006독일월드컵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쿠웨이트전에 출전한 뒤 네덜란드로 돌아가 자선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 이 경기에는 '아우토반' 차두리(25.프랑크푸르트)도 '호나우디뉴 11' 팀의 일원으로 출전할 예정이어서 박지성과 차두리의 '합작 득점포'가 기대된다. 한편 이 경기는 '외계인 심판'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출신의 '민머리 포청천' 피에르루이기 콜리나가 주심을 맡는다. thasilverkiwi@hotmail.com (헤이그=연합뉴스) 김나라통신원

    연합뉴스 | 2005.02.01 00:00

  • [한.중올스타전] 한국, '골밑 강화가 필요하다'

    ... 할 서장훈과 김주성은 기대에 못미쳤다. 비록 김주성은 국내선수 최다인 10점을 올렸지만 승부처였던 3,4쿼터에는 무득점에 그쳐 아쉬움을 남겼다. 이에 비해 중국은 높이(평균 신장 199.3cm)에서 우러나오는 가공할 만한 득점포와 류웨이(샹하이)의 적절한 완급조절, 용병들의 부지런한 골밑플레이 등 3박자가 어우러지면서 93-77로 한국에 완승할 수 있었다. "2차전 승리는 우리팀 선수들이 외곽포가 얼마나 잘 터지느냐에 달렸다"는 박재영 KBS해설위원의 지적처럼 ...

    연합뉴스 | 2005.01.31 00:00

  • 박지성, 암스텔컵서 득점포

    박지성(에인트호벤)이 암스텔컵(FA컵)에서 오랜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박지성은 26일(한국시간) 열린 2부리그 FC 볼렌담과의 암스텔컵 4라운드 홈 경기에서 전반 44분 다마커스 비즐리가 왼쪽 코너에서 올려준 볼을 오른발로 차 넣어 골을 기록했다. 지난해 8월22일 네덜란드 정규리그 AZ 알크마르전에서 골맛을 본 지 다섯달만에전해진 골 소식. 박지성은 또 후반 35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이영표가 밀어준 볼을 발끝으로 살짝 올렸으나 골 포스트를 ...

    연합뉴스 | 2005.01.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