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71-2780 / 3,0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정환.조재진, J리그 득점포 침묵

    일본프로축구(J리그)에서 활약하는 안정환(요코하마)과 조재진(시미즈)의 득점포가 나란히 침묵했다. 안정환은 17일 일본 사이타마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라와 레즈와의 원정경기에 선발출장해 전.후반 90분 동안 풀타임으로 뛰었으나 0-0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지난 14일(한국시간) 열린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레바논전에서 침묵을 지켰던 안정환은 이날 경기에서도 후반 들어 2차례 슈팅을 날려보았지만 골망을 흔들지는 못했다. 같은 팀의 유상철은 ...

    연합뉴스 | 2004.10.17 00:00

  • [월드컵예선] 사우디, 5연승 질주

    ... 홈팀을거세게 몰아붙여 손쉬운 승리를 따냈다. 사우디아라비아는 경기 시작 8분만에 알 사에드의 선제골, 4분 뒤 술레이만 오마르의 추가골이 연달아 터져 경기를 주도해 나갔고 종료 직전 알 카타니의 쐐기골까지 보태 일람 자야의 득점포로 맞선 인도네시아를 물리쳤다. 한편 남미예선에서는 우루과이와 볼리비아가 득점 없이 0-0으로 비겨 각각 승점1을 추가했다. ◇13일 전적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사우디아라비아 3-1 인도네시아 ▲동 남미예선 ...

    연합뉴스 | 2004.10.13 00:00

  • [월드컵예선] 세네갈.남아공, 조 선두

    ...드컵 지역예선에서 각조 선두에 올라섰다. 2002한일월드컵 8강의 주인공 세네갈은 11일(한국시간) 라이베리아 몬로비아에서 열린 아프리카 예선 1조 라이베리아와의 원정경기에서 파프 부바 디우프(1골)와앙리 카마라(2골)의 득점포가 터져 3-0으로 낙승했다. 이날 3골차 승리를 거둔 세네갈은 말리를 1-0으로 물리친 토고와 승점(10)과 골득실차(+4)에서 동률을 이뤘으나 다득점에서 앞서 1조 선두가 됐다. 하지만 이날 경기는 하프타임부터 분노한 ...

    연합뉴스 | 2004.10.11 00:00

  • [프로축구] 서울, 김은중 앞세워 선두 탈환

    ... 오른쪽에서 길게 크로스를 올리자 김은중이 페널티지역 안쪽으로 질풍같이 달려와 원바운드된 볼을 침착하게 오른발로 차 넣어 손쉽게결승골을 뽑아냈다. 지난 8월29일 후기리그 개막전에서 시즌 6호골을 성공시킨 뒤 골 가뭄에 시달리던 김은중은 이날 득점포로 우성용(6골.포항)을 제치고 득점랭킹 4위가 됐다. 요하네스 본프레레 대표팀 감독의 외면으로 레바논 원정에서 제외된 아쉬움을 두 달만의 K리그 골로 씻어낸 것. 서울은 최태욱, 마니치를 앞세운 인천의 반격을 잘 막아내 승리를 ...

    연합뉴스 | 2004.10.06 00:00

  • [프로축구] 서울, 김은중 앞세워 선두 탈환

    ... 오른쪽에서 길게 크로스를 올리자 달려들던 김은중이 페널티지역 안에서 침착하게 원바운드된 볼을 오른발로 차 넣어 손쉽게 결승골을 뽑아냈다. 지난 8월29일 후기리그 개막전에서 시즌 6호골을 성공시킨 뒤 골 가뭄에 시달리던 김은중은 이날 득점포로 우성용(6골.포항)을 제치고 득점랭킹 4위가 됐다. 요하네스 본프레레 대표팀 감독의 외면으로 레바논 원정에서 제외된 아쉬움을 두 달만의 K리그 골로 씻어낸 것. 서울은 최태욱, 마니치를 앞세운 인천의 반격을 잘 막아내 승리를 ...

    연합뉴스 | 2004.10.06 00:00

  • [아시아청소년축구] 박성화호, "일본잡고 결승간다"

    ... 이룰 전망이다. 이중 박주영은 일본의 히라야마(쓰쿠바대)와 함께 양국 청소년팀의 '괴물'로 평가받는 선수. 19살 동갑내기에 프로팀 대신 대학진학을 선택한 것까지 똑같은 공통점을 가진이들은 이번 대회에서도 최전방 스트라이커를 맡아 득점포를 쏘아올리고 있어 이들간의 대결은 또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전망이다. 또 신영록은 우즈베키스탄과의 8강전에서 천금같은 오버헤드킥 결승골을 작렬하는 등 기대이상의 활약을 펼치고 있는 만큼 김승용의 공백을 충분히 메울 것으로 보인다. ...

    연합뉴스 | 2004.10.05 00:00

  • 안정환, 득점포 불발..유상철 풀타임 출장

    최근 일본프로축구(J리그)에서 물오른 골감각을과시했던 안정환(요코하마)의 득점포가 터지지 않았다. 안정환은 3일 홈에서 열린 J리그 가시와 레이솔과의 경기에서 선발 출장해 상대골문을 공략했으나 골을 뽑지 못했고 팀도 0-1로 무릎을 꿇었다. 2경기 연속골로 기세를 올렸던 안정환은 이날 3차례 슈팅을 날렸으나 골망을 흔들지 못해 3경기 연속 골사냥에 실패했다. 갈비뼈 부상에서 완쾌돼 정상적으로 팀 훈련을 소화했던 유상철도 이날 미드필더 선발 출격, ...

    연합뉴스 | 2004.10.03 00:00

  • 조재진, J리그 2골 폭발 .. 안정환도 12호

    조재진(시미즈 S펄스)이 일본프로축구(J리그)에서 2골을 몰아치며 펄펄 날았고 안정환(요코하마 마리노스)도 시즌 12호 득점포를 쏘아올렸다. 또 일본프로축구 2부리그(J2)의 최용수(교토 퍼플상가)도 골을 뽑아내 J1.J2 리그의 한국 골잡이 3인방이 4골을 합작하는 맹활약을 펼쳤다. 조재진은 26일 니혼다이라스타디움에서 열린 알비렉스 니가타와의 홈 경기에서전반 40분 페널티지역 왼쪽 외곽에서 올라온 사와노보리 마사키의 프리킥을 골문 바로 앞에서 ...

    연합뉴스 | 2004.09.26 00:00

  • 차두리, 독일 컵대회서 득점포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에서 뛰는 '아우토반' 차두리(24.프랑크푸르트)가 컵대회에서 득점포를 쏘아올렸다. 차두리는 23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DFB포칼컵 2라운드그로이터 피르트와의 경기에서 연장 후반 5분 쐐기골을 터뜨려 팀의 4-2 연장 승리에 한몫했다. 프랑크푸르트는 2부리그 1위팀 피르트를 맞아 전.후반 공방 끝에 2-2로 비긴 뒤연장 전반 13분 알렉산데르 마이어의 결승골로 리드를 잡고 차두리의 4번째 골로 승부에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안정환, J리그 11호골

    ... 펼쳐진 일본 J리그 빗셀고베와의 홈경기에서 1-0으로 앞서고 있던 전반30분 우에노의 크로스를 이어받아 11m짜리 중거리포로 팀의 두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이로써 지난 9월17일 히로시마전에서 10호골을 터트린지 2경기만에 다시 득점포를 가동한 안정환은 오는 10월13일 레바논과의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전을 앞두고 녹슬지 않은 골 감각을 과시했다. 그러나 요코하마는 후반들어 2골을 내준데다 2명이 퇴장당하는 어려운 경기를펼치며 2-2로 비기고 말았다. ...

    연합뉴스 | 2004.09.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