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801-2810 / 3,3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말의 월드컵] 로시츠키-에시엔 '킬러지존' 대결

    화끈한 득점포를 선보인 체코의 공격수 토마시 로시츠키와 가나의 스트라이커 마이클 에시엔 간 맞대결에 관심이 쏠린다. 로시츠키는 미국전에서 연속골을 터뜨리며 3-0 승리를 이끌어낸 해결사다. 이에 맞서는 가나에는 에시엔이 있다. 에시엔은 이탈리아전에서 상대 빗장수비를 뚫지 못해 0-2 완패의 빌미를 제공했기 때문에 체코 수비진을 허물고 실추된 명예 회복과 1승을 올려야 할 입장이다.

    한국경제 | 2006.06.16 00:00

  • 일본 벼랑끝 승부..伊.체코 16강 굳히기

    ... 들을지 주목된다. 또 `죽음의 조' E조에서 나란히 개막전 승리를 챙긴 `동유럽의 복병' 체코와 `아주리 군단' 이탈리아는 2차전 상대인 가나와 미국을 맞아 16강행 굳히기에 나선다. ◇E조 체코-가나(오전 1시.쾰른) 화끈한 득점포를 선보인 체코의 공격수 토마시 로시츠키(도르트문트)와 가나의 스트라이커 마이클 에시엔(첼시)의 맞대결에 관심이 쏠린다. 로시츠키는 앞선 미국전에서 연속골을 작렬하며 3-0 승리를 이끌어낸 해결사. 공격형 미드필더인 로시츠키는 특히 ...

    연합뉴스 | 2006.06.16 00:00

  • thumbnail
    삼바 '카카의 힘'‥8연승 축배 '카~' ‥ 브라질-크로아戰서 결승골

    ... 5골을 성공시키며 '킬러 본능'을 과시한 그는 이번 월드컵에서 가치가 더욱 빛날 것으로 축구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카카는 크로아티아와 팽팽한 0의 균형이 이어지던 전반 44분 아크 왼쪽에서 25m 중거리슛을 날려 골 가뭄에 애타던 브라질에 결정적인 골을 선사했다. 한·일월드컵 때 8골로 득점왕에 올랐던 호나우두가 경기 후반 컨디션 난조로 빠지고 호나우지뉴가 득점포를 가동하지 못하면서 카카의 활약은 더욱 돋보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6.06.14 00:00 | 한은구

  • 짜릿한 대역전극 … 전국이 '들썩'

    ... 역전승을 자축했다. 경기가 끝난 뒤 거리 곳곳에서 축포와 불꽃놀이가 밤하늘을 수놓았고 `대~한민국'과 `오 필승 코리아'를 목청껏 외치며 기쁨을 만끽했다. 전반을 0대1로 뒤진 한국팀이 후반 들어 이천수, 안정환 선수의 잇단 득점포가 가동, 대역전극을 펼치자 전국 곳곳은 떠나갈 듯한 함성이 메아리쳤다. 이천수의 그림같은 프리킥이 들어가자 시청앞 광장에 운집한 시민들은 모두들 얼싸안고 `대~한민국'과 `이천수'의 이름을 동시에 연호했다. 전반이 끝나고 다소 ...

    연합뉴스 | 2006.06.14 00:00

  • thumbnail
    가슴 졸인 역전드라마…"이젠 佛끄러 가자"

    ... 많았다. 따라서 막강한 체력과 스피드를 앞세워 강력하게 압박한다면 뜻밖의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는 전망이다. 한국은 2002년 5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평가전에서 대등한 승부 끝에 프랑스에 2-3으로 석패했다. 당시 득점포를 가동했던 박지성과 설기현 등 10명의 선수들이 이번에도 주전으로 활약하고 있어 체력과 투지,자신감으로 밀어붙여야 한다는 지적이다. ○스위스, 수비 허점을 뚫어라 =오는 24일 새벽 4시 하노버에� 오는 24일 새벽 4시 하노버에서 ...

    한국경제 | 2006.06.14 00:00 | 서화동

  • [프로축구] 수원 또 패배, 11경기 연속 무승

    ... 종료 직전까지 0-1로 뒤져 패색이 짙었으나 인저리 타임에 장남석이 극적인 동점골을 터뜨려 승점 1점을 챙겼다. 대전 시티즌-성남 일화, 부산 아이파크-인천 유나이티드의 경기는 득점 없이 비겼으며 울산 현대는 최성국과 이상호의 득점포에 힘입어 경남 FC를 2-1로 제쳤다. 또 전북 현대는 광주 상무와 원정 경기에서 후반 22분 김용희에게 먼저 한 골을 내줬으나 후반 26분과 39분에 염기훈이 혼자 2골을 넣어 2-1로 역전승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

    연합뉴스 | 2006.06.04 00:00

  • thumbnail
    [D-7] 스위스ㆍ프랑스 "역시 강했다" ‥ G조 전력

    ... 역습 기회에서 기각스가 아크 오른쪽에서 빨랫줄같은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골망을 흔들어 동점을 만들었다. 스위스는 이후 볼 점유율이나 패스성공률 등에서 이탈리아를 앞서며 경기를 주도했다. 프랑스는 간판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의 득점포를 앞세워 덴마크를 제압했다. 프랑스는 이날 FIFA랭킹 11위 덴마크와의 평가전에서 앙리의 선제 결승골과 실뱅 윌토르의 페널티킥 추가골로 2-0 완승을 거뒀다. 레이몽 도메네크 감독이 이끄는 프랑스대표팀은 이번 시즌 잉글랜드 ...

    한국경제 | 2006.06.01 00:00 | 김경수

  • G조 간판 골잡이 `집중해부'

    ... 특히 29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독일 현지 클럽팀과 평가전에서 압델 카데르 쿠바자(갱강)와 호흡을 맞춰 경기 내내 빠른 몸놀림과 재치있는 볼 재간을 선보였으며 후반에는 헤딩골을 성공, 팀의 2-0 승리를 이끌어 녹슬지 않은 득점포를 과시했다. ◇ 프리미어리그 최고 공격수 앙리 소속팀 아스날에서 `사상 최고의 공격수'로 불리는 앙리는 단점을 찾기 힘든 세계 정상의 공격수다. 육상 400m허들 선수 출신인 앙리는 이번 시즌 16세 때 AS모나코에 입단했고 ...

    연합뉴스 | 2006.05.30 00:00

  • 토고, 평가전 2-0 승리 .. 아데바요르 득점포

    한국의 독일 월드컵 본선 첫 상대 토고 축구대표팀이 독일 클럽팀과 평가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29일(한국시간) 독일 축구전문지 '키커'에 따르면 독일 뷔르템베르크주 방겐에 월드컵 캠프를 차리고 담금질 중인 토고는 이날 비버라흐스타디움에서 열린 현지 클럽팀 FV 올림피아 라우프하임과 평가전에서 투톱으로 나선 압델 카데르 쿠바자(갱강)와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날)가 전.후반 각각 한 골씩을 터트려 2-0으로 이겼다. 초반부터 상대를 거세...

    연합뉴스 | 2006.05.29 00:00

  • G조 상대국 동향

    ... 23명 선수 중 한 명일뿐이다.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고 말해 야킨의 발탁 가능성을 시사했다. ▲토고 0...토고의 `공격의 핵' 에마뉘엘 아데바요르(아스날)와 압델 카데르 쿠바자(갱강)가 독일 클럽팀과 평가전에서 각각 득점포를 쏘아올려 팀 승리를 이끌었다. 토고는 현지시간으로 28일 오후 독일 비버라흐 스타디움에서 열린 현지 클럽팀 FV올림피아 라우프하임과 평가전에서 전반 7분 쿠바자의 중거리포 선제골과 후반 32분 아데바요르의 헤딩 추가골로 2-0으로 이겼다. ...

    연합뉴스 | 2006.05.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