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6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풀타임+결승골' 손흥민, EPL 개막전에서 맨시티에 '리그 1호골'(종합)

    ... 나선 모라가 내준 패스를 잡아 페널티아크에서 오른발슛을 했지만 볼이 앞을 가로막은 맨시티 주앙 칸셀루의 엉덩이에 맞고 굴절돼 오른쪽 골대를 살짝 벗어나며 아쉬움을 남겼다. 전반을 0-0으로 마친 토트넘은 후반 10분 만에 득점포가 터졌고, 주인공은 손흥민이었다. 역습 상황에서 베르흐베인이 중원까지 치고 올라간 뒤 오른쪽 측면으로 쇄도하던 손흥민에게 볼을 연결했다. 손흥민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앞을 가로막은 맨시티의 네이선 아케를 따돌리고 강력한 왼발슛으로 ...

    한국경제 | 2021.08.16 02:30 | YONHAP

  • thumbnail
    전북, 서울 3-2로 잡고 '전주성 3연승'…한교원 멀티골(종합)

    ... 만에 승리 프로축구 K리그1 전북 현대가 홈에서 3연승을 달리며 선두 울산 현대의 뒤를 바짝 쫓았다. 전북은 1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한교원의 멀티 골과 구스타보의 득점포를 앞세워 FC서울을 3-2로 꺾었다. 이달 7일 대구FC(2-1 승), 11일 광주FC(3-0 승)와 치른 홈 경기에서 연승한 전북은 이로써 홈에서 열린 3연전에서 모두 승리하며 분위기를 탔다. 승점 42(12승 6무 4패)가 ...

    한국경제 | 2021.08.15 22:03 | YONHAP

  • thumbnail
    전북, 서울 3-2로 잡고 '전주성 3연승'…한교원 멀티 골

    프로축구 K리그1 전북 현대가 홈에서 3연승을 달리며 선두 울산 현대의 뒤를 바짝 쫓았다. 전북은 1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한교원의 멀티 골과 구스타보의 득점포를 앞세워 FC서울을 3-2로 꺾었다. 이달 7일 대구FC(2-1 승), 11일 광주FC(3-0 승)와 치른 홈 경기에서 연승한 전북은 이로써 홈에서 열린 3연전에서 모두 승리하며 분위기를 탔다. 승점 42(12승 6무 4패)가 ...

    한국경제 | 2021.08.15 19:58 | YONHAP

  • thumbnail
    PSG, 리그1 개막 2연승 질주…'이적생' 메시 데뷔전은 아직

    ... 킬리안 음바페와 율리안 드락슬러의 맹활약으로 승리를 따냈다. 전반 3분 만에 마우로 이카르디의 선제골로 앞서간 PSG는 전반 25분 드락슬러의 패스를 받은 음바페의 강한 오른발 슛으로 추가 골을 뽑았다. 2분 뒤에는 드락슬러가 득점포를 가동해 3-0으로 달아났다. 음바페가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가 상대 수비에 맞고 굴절됐고, 반대편으로 달려 들어온 드락슬러가 문전에서 이를 마무리했다. 스트라스부르는 후반 8분과 19분에 터진 케빈 가메이로와 뤼도빅 ...

    한국경제 | 2021.08.15 09:08 | YONHAP

  • thumbnail
    '강등이 뭐죠?'…K리그1 인천·수원FC, 주말 무패 행진 이어갈까

    ... '이달의 감독상'을 수상한 조성환 감독의 리더십도 돋보인다. 이번 상대 광주는 최근 4경기 1승 1무 2패로 부진하며 최하위(승점 19)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직전 수원FC와 맞대결에서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숨을 고른 무고사가 다시 득점포를 가동한다면 인천은 수월하게 경기를 풀어갈 전망이다. 수원FC 역시 4연승을 포함해 6경기 무패(4승 2무)를 달리며 5위(승점 31)까지 치고 올라왔다. 내용을 살펴보면 인천보다 무서운 상승세다. 인천을 만나기 전 수원FC는 ...

    한국경제 | 2021.08.12 10:58 | YONHAP

  • thumbnail
    울산, 양주시민 돌풍 2-0 잠재우고 FA컵 4강행…전남과 격돌(종합2보)

    ... 우승을 차지한 2018년 이후 3년 만이다. 후반 37분 김천 오현규에게 선제골을 내줘 패색이 짙었던 대구는 후반 43분 장성원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세징야가 침착하게 넣어 균형을 맞췄고, 추가 시간엔 세징야의 패스를 받은 김진혁의 득점포가 터져 어렵게 역전에 성공했다. ◇ 2021 하나은행 FA컵 8강전 전적 울산 현대 2-0 양주시민축구단 전남 드래곤즈 1-0 포항 스틸러스 강원FC 2-0 수원 삼성 대구FC 2-1 김천상무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1 21:30 | YONHAP

  • thumbnail
    울산, 양주시민 돌풍 2-0 잠재우고 FA컵 4강행…전남과 격돌(종합)

    ... 우승을 차지한 2018년 이후 3년 만이다. 후반 37분 김천 오현규에게 선제골을 내줘 패색이 짙었던 대구는 후반 43분 장성원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세징야가 침착하게 넣어 균형을 맞췄고, 추가 시간엔 세징야의 패스를 받은 김진혁의 득점포가 터져 어렵게 역전에 성공했다. ◇ 2021 하나은행 FA컵 8강전 전적 울산 현대 2-0 양주시민축구단 전남 드래곤즈 1-0 포항 스틸러스 강원FC 2-0 수원 삼성 대구FC 2-1 김천상무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1 21:17 | YONHAP

  • thumbnail
    '일류첸코 멀티골' K리그1 전북, 광주 3-0으로 꺾고 2연승

    ... 헤딩으로 연결했고, 이 슛은 광주 골키퍼 이진형에게 막혔으나 일류첸코가 오른발로 재차 차 넣었다. 광주는 전반 36분 엄지성이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찬 오른발 슈팅이 골대를 살짝 벗어나 만회에 실패했다. 오히려 전북이 후반에도 득점포를 가동했다. 후반 26분 구스타보가 골 지역 왼쪽에서 넘겨준 패스를 일류첸코가 오른발로 마무리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올해 5월 9일 수원 삼성전 이후 6경기 동안 골 맛을 보지 못하며 시즌 9득점에 머물러있던 일류첸코는 ...

    한국경제 | 2021.08.11 20:54 | YONHAP

  • thumbnail
    한국, U-19 여자농구 월드컵 첫 승리…선발 전원 두 자릿수 득점

    ... 뒤진 채 잘 버텨낸 한국은 3쿼터에서 역전에 성공했다. 3쿼터 초반 이해란의 자유투 득점으로 38-37 흐름을 뒤집은 한국은 쿼터 중반 변소정과 박소희의 연속 3점 슛으로 점차 멀리 달아났다. 쿼터 종료 7초 전에는 이해란의 득점포가 림을 가르면서 55-46을 만들었다. 4쿼터 들어 반격에 나선 브라질이 경기 종료 23초를 남기고 73-75까지 뒤쫓았으나, 심수현과 박소희, 조수아가 자유투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은 한국이 6점 차 승리를 매조졌다. ◇ FIBA ...

    한국경제 | 2021.08.10 20:45 | YONHAP

  • thumbnail
    K리그2 부천, 안산에 4-3 신승…4연패 마감·8경기 만에 승리

    ... 11분에는 아스나위가 페널티 지역으로 돌파해 얻어낸 페널티킥을 김륜도가 성공시켜 한 골을 만회했다. 그러자 부천은 후반 19분 장현수의 패스를 받은 박창준의 네 번째 골로 재차 달아났다. 안산은 김륜도가 후반 26분과 39분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 개인 통산 첫 해트트릭을 달성했으나 승부를 뒤집지는 못했다. 후반 추가시간 이상민의 골은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무효가 됐다. 부천은 이후 골키퍼 전종혁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해 한지호가 골문을 지키는 위기를 맞았으나, 실점 ...

    한국경제 | 2021.08.08 22: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