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6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류첸코 멀티골' K리그1 전북, 광주 3-0으로 꺾고 2연승

    ... 헤딩으로 연결했고, 이 슛은 광주 골키퍼 이진형에게 막혔으나 일류첸코가 오른발로 재차 차 넣었다. 광주는 전반 36분 엄지성이 페널티 아크 정면에서 찬 오른발 슈팅이 골대를 살짝 벗어나 만회에 실패했다. 오히려 전북이 후반에도 득점포를 가동했다. 후반 26분 구스타보가 골 지역 왼쪽에서 넘겨준 패스를 일류첸코가 오른발로 마무리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올해 5월 9일 수원 삼성전 이후 6경기 동안 골 맛을 보지 못하며 시즌 9득점에 머물러있던 일류첸코는 ...

    한국경제 | 2021.08.11 20:54 | YONHAP

  • thumbnail
    한국, U-19 여자농구 월드컵 첫 승리…선발 전원 두 자릿수 득점

    ... 뒤진 채 잘 버텨낸 한국은 3쿼터에서 역전에 성공했다. 3쿼터 초반 이해란의 자유투 득점으로 38-37 흐름을 뒤집은 한국은 쿼터 중반 변소정과 박소희의 연속 3점 슛으로 점차 멀리 달아났다. 쿼터 종료 7초 전에는 이해란의 득점포가 림을 가르면서 55-46을 만들었다. 4쿼터 들어 반격에 나선 브라질이 경기 종료 23초를 남기고 73-75까지 뒤쫓았으나, 심수현과 박소희, 조수아가 자유투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은 한국이 6점 차 승리를 매조졌다. ◇ FIBA ...

    한국경제 | 2021.08.10 20:45 | YONHAP

  • thumbnail
    K리그2 부천, 안산에 4-3 신승…4연패 마감·8경기 만에 승리

    ... 11분에는 아스나위가 페널티 지역으로 돌파해 얻어낸 페널티킥을 김륜도가 성공시켜 한 골을 만회했다. 그러자 부천은 후반 19분 장현수의 패스를 받은 박창준의 네 번째 골로 재차 달아났다. 안산은 김륜도가 후반 26분과 39분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 개인 통산 첫 해트트릭을 달성했으나 승부를 뒤집지는 못했다. 후반 추가시간 이상민의 골은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무효가 됐다. 부천은 이후 골키퍼 전종혁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해 한지호가 골문을 지키는 위기를 맞았으나, 실점 ...

    한국경제 | 2021.08.08 22:11 | YONHAP

  • thumbnail
    지동원, 122개월 만에 K리그 골맛…서울, 광주에 1-0 승리

    ... 최하위 탈출을 노리던 광주(승점 19)는 4경기 만에 패배를 맛보며 꼴찌 자리를 벗어나지 못했다. 지동원을 원톱 스트라이커로 내세운 서울은 나상호와 조영욱을 좌우 날개로 펼치며 공세를 시작했다. 서울은 전반 8분 만에 이른 득점포가 터졌고, 주인공은 지동원이었다. 지동원은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든 조영욱의 크로스를 골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방향을 바꿔 결승 골을 작성했다. 2011년 6월 11일 전남 드래곤즈전에서 치른 고별전에서 골 맛을 보고 유럽 ...

    한국경제 | 2021.08.08 22:00 | YONHAP

  • thumbnail
    '문선민 결승골' 전북, 대구 2-1 꺾고 2위 탈환…성남 꼴찌탈출(종합)

    ... 주인공은 지난달 6일 군목 부를 미치고 복귀한 문선민이었다. 문선민은 역습 상황에서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파고든 구스타보의 오른발 크로스를 골지역 오른쪽으로 달려들며 오른발로 결승골을 꽂으며 '복귀골'을 신고했다. 시즌 마수걸이 득점포를 터트린 문선민은 거수경례 세리머니로 홈 팬들에게 화답했다. 문선민의 결승골을 도운 구스타보는 1골 1도움으로 '승리의 파랑새' 역할을 톡톡히 했다. 대구도 그대로 무너지지는 않았다. 대구는 후반 13분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

    한국경제 | 2021.08.07 22:12 | YONHAP

  • thumbnail
    '문선민 결승골' 전북, 대구에 2-1 승리…2위 탈환

    ... 주인공은 지난달 6일 군목 부를 미치고 복귀한 문선민이었다. 문선민은 역습 상황에서 페널티지역 왼쪽으로 파고든 구스타보의 오른발 크로스를 골지역 오른쪽으로 달려드며 오른발로 결승골을 꽂으며 '복귀골'을 신고했다. 시즌 마수걸이 득점포를 터트린 문선민은 거수경례 세리머니로 홈 팬들에게 화답했다. 문선민의 결승골을 도운 구스타보는 1골 1도움으로 '승리의 파랑새' 역할을 톡톡히 했다. 대구도 그대로 무너지지는 않았다. 대구는 후반 13분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

    한국경제 | 2021.08.07 20:5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미국 농구, 4연패까지 1승…프랑스와 21년만에 결승서 격돌(종합)

    ... 23득점 9리바운드 2스틸로 활약했고, 데빈 부커(피닉스)도 20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전반에 42-45로 끌려가던 미국은 3쿼터에서 호주를 단 10점에 묶고는 32점을 몰아쳐 승부를 뒤집었다. 쿼터 초반 즈루 홀리데이(밀워키)의 득점포에 힘입어 46-45로 역전에 성공한 미국은 듀랜트와 부커의 연속 득점으로 쿼터 후반 64-53, 두 자릿수 격차를 벌렸다. 쿼터 종료 1분가량을 남기고는 제이슨 테이텀(보스턴)의 3점포와 잭 라빈(시카고), 부커의 슛이 림을 갈라 ...

    한국경제 | 2021.08.05 22:5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체면 살린 미국, 여자축구 동메달…호주 4-3으로 제압

    ... 동점골로 균형을 맞췄으나, 4분 만에 미국이 다시 앞서 나갔다. 호주 수비수가 걷어내려던 공이 페널티 지역 안에 있던 러피노에게 향했고, 러피노가 강한 오른발 발리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미국은 전반 46분 로이드가 왼발로 득점포를 가동해 3-1을 만들었다. 후반에도 주도권은 미국이 가져갔다. 후반 6분 상대의 뒷공간을 뚫고 쇄도한 로이드가 추가 골을 터트리면서 미국이 세 골 차로 달아났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호주가 후반 9분 케이틀린 풀드의 헤딩 ...

    한국경제 | 2021.08.05 19:04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미국, 남자농구 4연패까지 단 1승…호주 꺾고 결승 진출

    ... 23득점 9리바운드 2스틸로 활약했고, 데빈 부커(피닉스)도 20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전반에 42-45로 끌려가던 미국은 3쿼터에서 호주를 단 10점에 묶고는 32점을 몰아쳐 승부를 뒤집었다. 쿼터 초반 즈루 홀리데이(밀워키)의 득점포에 힘입어 46-45로 역전에 성공한 미국은 듀랜트와 부커의 연속 득점으로 쿼터 후반 64-53, 두 자릿수 격차를 벌렸다. 쿼터 종료 1분가량을 남기고는 제이슨 테이텀(보스턴)의 3점포와 잭 라빈(시카고), 부커의 슛이 림을 갈라 ...

    한국경제 | 2021.08.05 17:11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미국 여자축구, 4강서 캐나다에 덜미…호주와 동메달 결정전

    ... 도쿄의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캐나다와 금메달을 놓고 마지막 승부를 펼친다. 스웨덴은 이날 일본 요코하마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준결승 경기에서 호주를 1-0으로 꺾었다. 전반까지 0-0으로 맞서던 스웨덴은 후반 시작 후 1분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카롤리네 세게르의 패스를 받은 필리파 앙겔달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2016 리우 대회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스웨덴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부터 준결승까지 5연승을 달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2 22: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