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01-2110 / 2,1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통부, 국내 컴퓨터 해킹 수단으로 악용

    정보통신부는 최근 한달 사이 국내 시스템을 경유한 분산서비스거부(DDoS) 공격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24일 DDoS 공격용 경유지 확보를 위한 해킹에 대한 긴급경보를 발령했다. DDoS는 다수의 컴퓨터가 공략 대상 컴퓨터에 대용량의 파일을 일제히 전송하는 등의 방법으로 해당 컴퓨터가 정상적 서비스를 하지 못하게 하는 사이버 테러의 일종이다. 지난 5일 이후 한국정보보호진흥원의 해킹바이러스상담지원센터에는 미국과 오스트리아의 언론기관 및 인터넷 ...

    한국경제 | 2003.01.24 11:03

  • 정통부, 한국경유 해킹 급증에 긴급경보

    정보통신부는 24일 국내 컴퓨터시스템을 경유지로 이용해 외국의 다른 컴퓨터를 공격하는 국제 해킹이 급증함에 따라 이에 대한 긴급경보를 발령했다고 밝혔다. 정통부는 최근 한달 사이 국내 컴퓨터시스템을 경유해 다른 컴퓨터를 해킹하는 ... 한국정보보호진흥원의 해킹바이러스상담지원센터에 미국과 오스트리아의 언론기관 및 인터넷서비스업체 등이 한국으로부터 다수의 DDoS 공격을 받았다는 사실을 신고해 왔다. 정통부가 신고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국내의 115개 시스템이 DDoS ...

    연합뉴스 | 2003.01.24 00:00

  • 백악관사이트 왜 다운안되나

    ... 이른바 `쇼트트랙 금메달 강탈사건'을 비롯,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항의의 표시로 책임있는 단체나 기업의 사이트를 공격하는 사이버 시위를 벌여왔다. 이 시위는 표적이 된 사이트의 서버가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수십만명)네티즌이 ... 네티즌은 자신의 IP가 봉쇄됐다는 사실을 모르고 해당 사이트가 다운된 것처럼 느끼게 된다. 이보다 조금 발달한 DDoS 공격은 이같은 DoS 공격의 약점을 보완하기 위해 업그레이드된 사이버 시위방법이다. DDoS의 경우 표적이 된 ...

    연합뉴스 | 2002.12.02 00:00

  • 정부, `인터넷 크래킹' 방어기술 개발 지원

    과학기술부는 올해의 민.군 겸용기술 개발사업연구과제에 `네트워크 기반의 사이버 공격자 감시.통제기술 개발'을 추가하고 오는18일까지 주관 연구기관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16일 밝혔다. 인터넷 기술이 발달하면서 e-메일을 이용한 네트워크 침투나 분산서비스 공격(DDoS) 등 `인터넷 크래킹' 행위가 늘어나고 있으나 지금까지는 민간 인터넷 보안업체가 이같은 불법행위를 막기 위한 기술개발을 주도해 왔다. 과기부 관계자는 "미국 등 선진국에서 이 분야 ...

    연합뉴스 | 2001.12.16 10:15

  • 이스라엘, `고너' 바이러스 유포자 4명 체포

    ... 경우 사용자를 속이기 위해 에러창이 나타나 피해자는 감염된 사실을 인식하지 못하게 된다. 이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네트워크 트래픽을 증가시켜 시스템 속도를 저하시키고특정 폴더(주로 백신 프로그램)에 있는 모든 파일을 삭제시키는 한편 채팅 프로그램인 MIRC를 사용하는 경우 시스템내에 remote.imi 파일이 생성돼 해커들의 분산 서비스 거부공격(DDOS)에 이용되는 등의 피해를 준다. (예루살렘 AFP=연합뉴스) hongtae@yna.co.kr

    연합뉴스 | 2001.12.10 07:07

  • 고너(Goner) 바이러스 주의예보 발령

    ... 경우 네트워크 트래픽을 증가시켜 시스템 속도를 저하시키고 특정폴더(주로 백신프로그램)에 있는 모든 파일을 삭제시키는 한편 채팅프로그램인 MIRC를 사용하는 경우 시스템내에 remote.imi 파일이 생성돼 해커들의 분산서비스 거부공격(DDOS)에 이용되는 등의 피해를 준다. 정통부는 이에 따라 모든 PC 이용자들은 메일수신시 'Hi'라는 제목으로 'Gone.scr' 파일이 첨부된 e-메일은 열어보지 말고 바로 삭제할 것을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류현성 ...

    연합뉴스 | 2001.12.05 11:54

  • 내달초 "코드레드" 공격 재개 예상 .. 美정부.민간업체 합동대응

    내달 초 인터넷 웜 "코드레드"의 무차별 공격 재개가 예상됨에 따라 미국 정부와 마이크로소프트(MS)등 민간업체들이 사상초유의 대규모 합동작전에 나섰다. 백악관과 연방수사국(FBI),MS 등의 대표들은 30일 인터넷에 대한 사상 ... 1일부터 19일까지 웜을 유포시켜 네트워크 과부하로 성능을 저하시키고 20일부터 일주일 간은 특정사이트에 분산서비스 공격(DDos)을 실시한다. 공격시에는 전 세계에 퍼져 있는 윈도 NT/2000 웹서버 시스템을 해킹 경유지로 이용한다. ...

    한국경제 | 2001.08.30 13:41

  • 코드레드 변종, 국내 피해 확산

    윈도2000과 윈도NT 서버를 경유해 미국 백악관의사이트를 분산거부공격(DDoS) 방법으로 마비시키는 웜바이러스 '코드레드'의 변종인 '코드레드Ⅱ'의 피해가 국내에도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안업체 안철수연구소는 지난달 ... 윈도NT를 기반으로 작동되는 윈도서버를 `숙주'로 삼아잠복해 있다가 일정 시점에 백악관 인터넷프로토콜(IP) 주소로 공격하는 웜바이러스로 감염된 서버는 속도가 저하되거나 다운되는 피해를 입게 된다. 안철수연구소 관계자는 "코드레드의 ...

    연합뉴스 | 2001.08.07 14:15

  • '코드 레드' 국내영향 및 대처방법

    '코드 레드'(Code Red) 웜 바이러스가 8월 1일 오전 9시부터 전 세계 인터넷 사이트에 대한 공격을 재개할 것이라는 미국 연방수사국(FBI)의 경고에 따라 국내에서도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정보보호진흥원(원장 ... 서버에 감염돼 잠복해 있다가 20일부터 27일까지 일제히 미국 백악관 사이트에 접속을 시도하는 이른바 '분산서비스거부공격'(DDOS)을 감행한다. 일부 외신은 코드 레드 바이러스가 영어로 된 사이트만 공격한다고 보도했지만 국내 전문가들은 ...

    연합뉴스 | 2001.07.31 18:08

  • 웜 바이러스 '코드레드' 美정부.기업 非常 경보

    내달 초 인터넷 웜 '코드레드'의 무차별 공격 재개가 예상됨에 따라 미국 정부와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민간 업체들이 사상 초유의 대규모 합동작전에 나섰다. 백악관 연방수사국(FBI) MS 등의 대표들은 30일 인터넷에 대한 ... 1일부터 19일까지 웜을 유포시켜 네트워크 과부하로 성능을 저하시키고 20일부터 1주일간은 특정 사이트에 분산서비스 공격(DDos)을 실시한다. 공격시에는 전 세계에 퍼져 있는 윈도 NT/2000 웹서버 시스템을 해킹 경유지로 이용한다. ...

    한국경제 | 2001.07.30 1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