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8,6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스팀 그룹, 소속 아티스트 참여한 사옥 아트워크 진행

    ... 믹스테이지와 스피커 소속 아티스트들이 에스팀 사옥 벽면 아트워크 작업에 참여해 건물을 변신시켰다. 에스팀 그룹은 10일 “이번 아트워크 작업은 에스팀 믹스테이지 소속의 일러스트레이터 섭섭(SUBSUB), 스피커 소속의 그래픽 디자이너 이덕형(DHL), 일러스트레이터 김세동(SAMBYPEN)과 차인철이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2018년 이전한 에스팀 사옥의 이번 아트워크 작업은 아티스트가 다양한 곳을 무대 삼아 작업할 수 있게 만든 기회 제공의 일환이다. ...

    텐아시아 | 2020.02.10 10:58

  • thumbnail
    스쳐가는 '용병'에서 미래 이끌 '주전'으로…외국인 임원 '전성시대'

    ... 안착시키며 현대차에 요구됐던 고성능 모델에 대한 갈증을 푸는 동시에 해외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정 수석부회장이 강조하는 '디자인 경영' 전반을 총괄하는 사람도 외국인이다. 피터 슈라이어 기아차 디자인경영 담당 사장이다. 세계 3대 디자이너로 꼽히며 자동차 명가인 아우디와 폭스바겐의 디자인을 총괄하다가 2006년 정 수석부회장의 삼고초려 끝에 기아차에 합류했다. 2005년 기아차 대표이사 사장이던 정 수석부회장이 기아차의 디자인을 취약점으로 보고 디자인 경영을 추진하면서 ...

    한경Business | 2020.02.10 10:29

  • thumbnail
    [TEN 이슈] 2020 아카데미 시상식 개최 눈앞...'기생충'이 거머쥘 트로피는?

    ... 2003년 ‘그녀에게’로 각본상을 받은 스페인의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 이후 외국어 영화로는 17년 만의 수상이다. 아시아 영화로는 최초다. ‘기생충’의 이하준 미술감독과 조원우 세트 디자이너는 미술상 후보로 올랐다. 양진모 편집감독은 편집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외국어 영화로는 처음으로 미국 편집자 협회상을 받은 바 있다. 한 영화계 관계자는 “한국영화가 아카데미상 공식 후보에 오른 것은 이번이 최초인 데다 무려 ...

    텐아시아 | 2020.02.09 09:29

  • thumbnail
    '기생충' 오스카 트로피 몇 개 들어 올릴까

    ... 시나리오를 쓴 봉 감독과 한진원 작가가 각본상을 받으면 2003년 '그녀에게' 스페인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 이후 외국어 영화로는 17년 만의 수상이다. 아시아 영화로는 처음이다. '기생충' 이하준 미술감독과 조원우 세트 디자이너는 미술상 후보로 올랐다. 미국 미술감독조합(ADG)상을 받았다는 점이 수상 전망을 밝게 한다. 둘은 부잣집 가족과 가난한 가족이 사는 집을 세트를 통해 대조적으로 만들어 주제 의식을 상징적으로 드러냈다. 편집상 후보에 오른 양진모 ...

    한국경제 | 2020.02.09 07:00 | YONHAP

  • thumbnail
    'TV는 사랑을 싣고' 박술녀, 초등학교 시절 담임 선생님 찾아

    ... 방송되는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박술녀는 지금의 '한복장인'을 있게 한 세 스승으로, 강인한 어머니와 지독한 가난, 그리고 유일한 학창시절인 초등학교 시절 담임 선생님을 꼽았다. 박술녀는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한복디자이너가 되면서 지독하게 억셌던 가난은 딛고 일어섰고, 오랜 꿈을 이룰 수 있게 곁에서 격려를 아끼지 않았던 어머니는 9년 전 86세의 나이로 돌아가셨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남은 인생의 스승님을 꼭 만나고 싶다며 장선 초등학교 1~2학년 ...

    스타엔 | 2020.02.07 19:41

  • thumbnail
    '로코 장인' 에릭, 4년 만에 복귀...'유별나! 문셰프' 3월 6일 첫방 확정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채널A 새 금토드라마 '유별나! 문셰프'가 편성을 확정했다. '유별나! 문셰프'는 별 많고 달 밝은 서하마을에서 기억을 잃고 천방지축 사고뭉치로 전락한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유벨라(고원희 분)가 스타 셰프인 문승모(에릭 분)를 만나 성장과 사랑, 성공을 만들어 가는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에릭과 고원희의 티격태격 로맨스는 물론 차정원, 장재호, 안내상, 길해연, 최광제, 주종혁, 이승연, 차청화, 송영재, 고도연 등 ...

    텐아시아 | 2020.02.07 09:26

  • thumbnail
    [종교소식] '가톨릭미술상' 특별상에 故양승춘·방오석 外

    ▲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문화예술위원회는 올해 제23회 가톨릭 미술상 특별상에 디자이너 고(故) 양승춘(세례명 안드레아)씨와 화가인 고(故) 방오석(마르가리타) 씨를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본상 회화 부문에는 서양화가 이정지(루치아) 씨가 선정됐다. 가톨릭 미술상은 한국 가톨릭 종교미술의 발전과 토착화를 후원하기 위해 1995년 제정됐다. 시상식은 당초 18일 열 예정이었으나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 국면을 고려해 무기한 ...

    한국경제 | 2020.02.06 16:28 | YONHAP

  • thumbnail
    유튜브 영상 교육어플, '아임크리' 출시 한달만에 어플 상위권 휩쓸다

    ... 프리미어프로&애프터이펙트CC'의 저자로서 강의내용도 더욱 전문적이고 꼼꼼하게 담아냈다. 다양한 자체 기술과 획기적 시도가 모두 담긴 아임크리를 만든 발렌타인드림 CEO 윤성우 대표는 네이버와 넷마블 출신이다. 그는 영상 디자이너가 IT시장에서 새로운 사업을 하는게 즐겁다며 앞으로 아임크리는 상반기내에 국내를 넘어 영어 및 베트남까지 현지화를 진행해서 글로벌 시장까지 진출할 계획이고, 전세계 모든 사람들이 쉽게 영상을 배울수 있게 하는게 목표라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2.06 16:19

  • thumbnail
    헬레나 헬메르손 H&M CEO, 패스트패션 넘어 '지속가능한 멋'에 힘준다

    ... 변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기대를 모은다. H&M은 그동안 가족 경영을 고수했다. 얼링 페르손 H&M 창업자의 손자 카를 요한 페르손 전임 CEO는 2009년 30대 초반의 젊은 나이에 CEO직에 올랐다. 그는 세계적 디자이너 카를 라거펠트와 로베르토 카발리 등을 영입해 협업 제품을 내놨다. 소비자들은 세계적 디자이너의 의류를 싼 가격에 판매하는 H&M에 열광했다. 하지만 온라인 쇼핑 확대와 SPA 브랜드 경쟁 심화 등의 변화에 대응하기엔 역부족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2.06 15:12 | 심은지

  • thumbnail
    [벨르제이의 스타일라이프④] '유니콘 벨르제이'의 여자의 인생으로 배운 '멋' 그리고 '삶'

    ... 시간을 돌아보면 여자로서의 제 인생은 결혼 전·후로 많은 변화가 생겼습니다. 특히 출산은 제 삶을 바꾸는 결정적인 계기가 됐어요. 아이가 태어나기 전까지 언제나 모든 결정의 중심은 저 자신이었습니다. 예술과 사진을 공부하고 디자이너로 일하며 자신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살았습니다. 단순히 옷이 좋아서 많이 입었고 내 눈에 예쁜 옷을 소개하는 일이 즐거워서 잠시 쇼핑몰도 운영했지요. 하지만 출산과 동시에 모든 것들을 '아이'에게 맞추는 제 모습을 발견했습니다. ...

    bntnews | 2020.02.06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