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1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한은행 "라임펀드 분조위 조정안 수용…배상 진행"

    신한은행이 오늘(21일) 이사회를 열어 라임자산운용 크레딧인슈어드(CI) 펀드에 대한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이하 분조위)의 조정안을 수용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앞서 분조위는 19일 회의를 열고 라임 CI펀드를 판매한 신한은행에 투자자 2건에 대해선 투자 손실액의 기본 배상 비율 55%(각각 최종 배상 비율은 69%, 75%)를 배상하고, 나머지 건에 대해선 40~80% 한도에서 자율 협의하라고 조정안을 제시했다. 신한은행은 "이 배상안에 ...

    한국경제TV | 2021.04.21 17:43

  • thumbnail
    금감원에 반격 나서는 증권업계 "라임·옵티머스 징계논리 문제있다"

    라임·옵티머스 사태 발생 이후 금융감독원이 징계 절차에 착수하자 금융투자업계는 “최고경영자(CEO)까지 징계하는 것은 법적 근거가 부족하다”고 호소했다. 하지만 상급기관의 보복을 우려해 문제를 공개적으로 제기하지 못했다. 제재 논리가 적절한지에 대한 공론화가 이뤄지면서 상황이 바뀌고 있다. 증권사들도 토론회를 열고 연구용역을 맡기는 등 공개적인 행동에 나서고 있다. 자본시장연구원은 오는 28일 ‘금융회사의 ...

    한국경제 | 2021.04.21 17:33 | 박의명

  • thumbnail
    신한은행, 라임펀드 최대 80% 배상권고 수용

    신한은행이 라임CI펀드 금융분쟁조정위원회 조정안을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날 오후 이사회를 통해 라임CI펀드에 대한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이하 분조위)의 조정안을 수용하기로 결의했다. 전날 금감원은 신한은행에 대해 투자원금의 최대 80%를 배상하라고 결정했다. 신한은행은 라임 CI펀드를 2739억원 어치를 팔았으며, 이중 72건의 분쟁이 접수됐다. 분조위 배상안에 따라 신한은행은 배상비율이 확정된 2명의 고객이 ...

    한국경제 | 2021.04.21 17:04 | 고은빛

  • thumbnail
    신한은행 "라임CI펀드 분조위 조정안 수용…배상 진행"

    신한은행은 21일 이사회를 열어 라임 CI(무역보험)펀드에 대한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이하 분조위)의 조정안을 수용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앞서 19일 분조위는 라임 CI펀드 피해자 2명에게 판매자 신한은행이 손실액의 40∼80%(법인고객 30∼80%)를 배상하라는 내용의 조정안을 제시했다. 신한은행은 "이 배상안에 따라 배상 비율이 확정된 2명의 고객이 동의할 경우, 배상금을 즉시 지급할 예정"이라며 "다른 ...

    한국경제 | 2021.04.21 16:53 | YONHAP

  • thumbnail
    신한은행 이사회, 분조위 안 '수용' 결정…22일 제재심 주목

    신한은행이 라임자산운용 크레딧인슈어드(CI) 펀드 투자자에게 손실액 최대 80%를 배상하라는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의 권고를 21일 받아들이기로 했다. 신한은행은 21일 이사회를 열고 금감원 분조위에서 결론난 배상 비율을 수용하기로 뜻을 모았다. 신한은행은 분조위 배상안에 따라 배상비율이 확정된 2명의 라임펀드 투자자가 동의할 경우 배상금을 즉시 지급하고, 다른 투자자에게도 배상을 제안하기로 했다. 금감원 분조위는 19일 회의를 열고 라임 펀드를 ...

    한국경제 | 2021.04.21 16:52 | 김대훈

  • thumbnail
    "금감원 징계 문제있다"…반박 나선 증권업계

    ... 금융감독원이 CEO 제재의 핵심 근거로 내세운 법적 조항이다. 이 자리에 증권업계와 법조계는 물론 금융당국과 학계를 대표하는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이들은 지배구조법 내부통제 조항과 처벌을 둘러싼 쟁점에 대해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라임·옵티머스 사태 이후 금감원은 지배구조법 제24조를 바탕으로 CEO들을 줄줄이 처벌해왔다. 경영진이 ‘내부통제 기준 마련 의무’를 제대로 이행하지 못한 것이 라임·옵티머스 사태 발생에 ...

    한국경제 | 2021.04.21 16:20 | 박의명

  • thumbnail
    '스라소니 아카데미' 김소영, ♥오상진과 '사내 커플' 비밀 연애 꿀팁 공개

    ... 아카데미’에서 ‘조선 양반의 은밀한 이중생활’이라는 주제로 회원들과 흥미진진한 토크를 나눈다. ‘그림 읽어주는 변호사’ 김정현의 주도로 신윤복의 해학 가득한 그림을 해석하던 중, 역사 크리에이터 라임양은 “회원님들의 비밀 연애 장소가 궁금하다”는 질문으로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다. 치열한 토크 속 모두의 시선은 ‘사내 커플’이었던 김소영에게 쏠린다. 이에 김소영은 “비밀 연애를 ...

    스타엔 | 2021.04.21 09:08

  • thumbnail
    '라임 사태' 이종필, 또 다른 펀드 사기 혐의로 추가 기소

    라임 자산운용 펀드 불완전 판매 및 사기 혐의로 1심에서 중형을 선고받은 이종필 전 라임 부사장이 또 다른 펀드 사기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20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김락현 부장검사)는 이 전 부사장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사기 등 혐의로 지난 14일 기소했다. 이 전 부사장은 신한은행이 지난 2019년 8월 판매한 '라임 크레딧 인슈어드(CI) 펀드'를 운용하면서 투자자들을 속여 141명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21.04.20 18:56 | YONHAP

  • "라임 손실 최대 80% 배상하라"…분쟁조정委, 신한은행에 권고

    금융감독원이 라임자산운용의 펀드를 판매한 신한은행에 투자 손실액의 최대 80%를 배상할 것을 권고했다. 신한은행은 이 권고를 받아들일 것으로 보인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19일 열린 신한은행의 라임 CI 펀드 분쟁조정위원회(분조위)에 부의된 두 건의 피해 사례에 대해 각각 69%, 75%의 배상 비율을 결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두 사례에 적용된 기본 배상 비율은 55%다. 분조위에 올라오지 않은 나머지 건에 대해서는 40~80% 배상 비율 내에서 ...

    한국경제 | 2021.04.20 17:19 | 정소람/김대훈

  • thumbnail
    "라임 펀드 손실 최대 80% 배상하라"…신한, 21일 이사회 연다

    금융감독원이 라임자산운용의 펀드를 판매한 신한은행에 투자 손실액의 최대 80%를 배상할 것을 권고했다. 진옥동 행장에 대한 당국의 징계 절차를 앞두고 이 결정대로 배상이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 나온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19일 열린 신한은행의 라임 CI 펀드 분쟁조정위원회(분조위)에 부의된 두 건의 피해 사례에 대해 각각 69, 75%의 배상 비율을 결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두 사례에 적용된 기본 배상 비율은 55%다. 분조위에 올라오지 ...

    한국경제 | 2021.04.20 16:01 | 정소람/김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