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7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윌리엄 블레이크, 광기서린 종교적 상상력이 주는 전율감

    ... 독특한 종교관을 바탕으로 블레이크는 서양미술사상 어느 화가도 생각한 적 없는 수많은 신비로운 이미지들을 창조해낸다. '태초의 창조주'는 그의 독특한 신화의 세계를 보여주는 젊은 시절 대표작 중 하나다. 이 작품은 그가 런던의 램버스(Lambeth)에 살 때 계단 위에서 떠오른 환상을 바탕으로 그린 것이다. 여기서 창조주는 바다 앞에서 컴퍼스를 세워 작업하고 있는 모습으로 묘사되고 있는데, 이는 구약성서의 잠언 8장에 나오는 깊은 바다 앞에서 컴퍼스를 세우고 ...

    Money | 2012.11.20 15:55

  • "SK하이닉스, 오버행 이슈는 제한적"-토러스證

    ... 503만주이기 때문에 약 3.5%(2429만주)는 시장에서 충분히 소화할 수 있는 물량이라고 김 연구원은 판단했다. 그는 "반도체 사이클상 설비투자 금액이 감소하고 공급업체 수가 줄어들 때 SK하이닉스는 주가 탄력성이 제일 강했다"며 "램버스 소송 건도 긍정적으로 판결 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연구원은 또 "현 주가는 2013년 실적대비 주가순자산비율(PBR) 1.9배로 거래되고 있어 밸류에이션(실적대비 주가수준)은 저평가 상태"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김효진 기자 j...

    한국경제 | 2012.11.14 00:00 | jinhk

  • 하이닉스, 美 램버스 특허소송 재심리 청구

    SK하이닉스가 미국 램버스와의 특허소송에 대해 1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산호세 법원에 재심리를 청구했다. 하이닉스가 제출한 문서에 따르면 하이닉스는 그동안의 특허 소송에서 다뤄졌던 램버스 보유 특허 가운데 일부를 무효화할 수 있는 새 증거를 채택해 달라며 심리를 다시 할 것을 요청했다. 캘리포니아 법원은 2009년 하이닉스가 램버스의 D램 메모리반도체 관련 특허를 침해했다며 3억9700만 달러(한화 약 4380억 원)의 기술료를 지급하라고 ...

    한국경제 | 2012.10.19 00:00 | kmk

  • SK하이닉스 "美 법원, 램버스 증거 파기 인정"

    SK하이닉스는 지난 2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주 북부 지방법원에서 진행 중인 램버스와의 특허 침해 소송 환송심에서 유리한 결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미 법원은 이번 결정에서 기존 입장을 바꿔 램버스가 악의적으로 불법적인 증거파기를 했다는 사실을 인정, 10월 중 이에 상응하는 합리적이고 비차별적인 (RAND, Reasonable & Non-Discriminatory) 로열티 조건에 대해 SK하이닉스와 램버스의 입장을 서면으로 ...

    한국경제 | 2012.09.23 00:00 | minari

  • thumbnail
    하이닉스,12년 질긴 특허소송…4억弗 배상액 부담 덜었다

    SK하이닉스가 미국 반도체 설계회사 램버스에 지급해야 할 특허 관련 손해배상액이 크게 줄어들게 됐다. 2009년 SK하이닉스에 '3억9700만달러의 손해배상금을 내라'고 결정했던 미국 법원이 환송심에서 '합리적 수준의 로열티만 주라'고 다시 판결했기 때문이다. 램버스가 2000년부터 세계 D램 업체를 상대로 특허소송을 시작하면서 삼성전자 등 많은 기업들이 합의를 통해 수억달러를 지급했으나, 끝까지 버틴 SK하이닉스는 지출을 줄이면서 12년에 걸친 ...

    한국경제 | 2012.09.23 00:00 | 김현석

  • 삼성전자, ASML 지분투자 '긍정적'-토러스證

    ... 및 이하 공정을 경쟁사들보다 빨리 전환하고 메모리, 비메모리뿐만 아니라 파운드리에서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겠다는 전략"이라고 풀이했다. 그는 또 "갤럭시S3가 판매금지 될지도 모른다는 불확실성 확대로 주가는 전날 7.5% 하락했지만 SK하이닉스와 미국 램버스 소송에서도 1심 배심원 평결을 미국 2심 법원에서 번복한 경우도 있어 25일 판결로 인해 리스크를 확대할 필요는 없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김효진 기자 jinhk@hankyung.com

    한국경제 | 2012.08.28 00:00 | jinhk

  • 하이닉스, "美 대법원 결정, 램버스 특허 소송 일부일 뿐"

    하이닉스는 22일 미국 연방 대법원이 하이닉스의 상고를 기각한 것에 대해 "램버스 특허 소송의 일부분일 뿐이며 이번 결정으로 램버스가 특허 로열티나 손해 배상금을 받을 수 있게 된 것은 아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미국 현지시간) 미 연방 대법원은 램버스 특허의 무효 여부를 다투는 상고에 대해 기각 결정을 내렸다. 이번 하이닉스와 램버스의 특허 소송은 크게 세 가지 쟁점으로 구분된다. 램버스 특허의 유효성 여부, 국제 반도체 표준 협의...

    한국경제 | 2012.02.22 00:00 | minari

  • 美대법원, 하이닉스 `램버스 소송' 기각

    미국 연방 대법원은 21일(현지시간) 하이닉스반도체가 미국 반도체설계 전문업체 램버스를 상대로 제기한 특허침해 소송을 기각했다. 대법원이 이날 인터넷 홈페이지에 올린 결정문에 따르면 하이닉스와 램버스의 소송은 `항고허가 거부(Certiorari denied)' 목록에 포함돼 소송 절차가 사실상 중단됐다. 그러나 대법원은 관련 소송의 내용이나 이날 결정과 관련한 구체적인 이유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하이닉스는 램버스가 특허기술을 국제반...

    연합뉴스 | 2012.02.22 00:00

  • 하이닉스 "美 대법원 판결, 소송 일부일 뿐"

    하이닉스는 22일 램버스를 상대로 제기한 특허소송이 미국 연방 대법원에서 기각된 것에 대해 "램버스와 진행 중인 특허 소송의 일부일 뿐"이라며 "램버스가 특허 로열티나 배상금을 받는 것은 아니다"고 주장했다. 하이닉스는 앞서 램버스가 특허기술을 국제반도체표준협의기구(JEDEC)에 신고하지 않은 채 특허 로열티를 받아왔다는 이유로 미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하이닉스 관계자는 "램버스와의 소송 내용은 특허의 유효성, 특허 자료 불법파기, 특허공개 ...

    연합뉴스 | 2012.02.22 00:00

  • 하이닉스, 램버스에 반독점 소송 승소

    하이닉스반도체가 15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주법원에서 열린 '특허 괴물' 램버스와의 반독점 소송 1심 승소를 확정지었다. 작년 11월 배심원들이 하이닉스의 손을 들어주는 평결을 내리자 법원은 필요한 행정절차를 거쳐 이날 램버스가 제기한 소송을 최종 기각했다. 램버스는 2004년 5월 D램 생산업체인 하이닉스와 마이크론 등이 가격을 담합하는 바람에 자사 제품 RD램이 시장에서 퇴출당했다며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이번에 패소한 램버스는 ...

    한국경제 | 2012.02.16 00:00 | 정인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