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68,4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코로나19 강경 대응으로 외국공관·국제기구 큰 어려움"

    ... 활동자금 조달 안 돼" "임기 끝났지만 귀국 못 하는 직원도"…격리기간 3월 1일까지 연장 북한 주재 외국 공관과 국제기구들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현지 당국의 강력한 조치로 활동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러시아 타스 통신이 평양발로 14일 전했다. 유엔 소속 식량농업기구(FAO) 평양 사무소 직원은 북한 주재 국제기구 사무소들이 외국과의 교통 차단으로 상당한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소개했다. 북한 금융 시스템이 외부와 단절돼 송금이 불가능한 ...

    한국경제 | 2020.02.15 17:46 | YONHAP

  • thumbnail
    中왕이 "북핵 관건, 중국 인내심 아닌 북미 성의에 달려"

    ... 지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런 목표 달성을 위해선 실행 가능한 로드맵이 필요한데 중국은 단계적, 동시적 행동 방안을 제시했다면서 "이는 중국의 20여년간 경험에서 나온 제의로 합리적인 것"이라고 주장했다. 왕이 국무위원은 "러시아도 중국과 같은 입장이며 한국도 이를 받아들였다"면서 "미국의 적지 않은 인사들도 단계적, 동시적 방안에 대해 고려하기 시작한 것으로 보이는데 현재 미국에서 진정한 공감대가 형성된 것 같지는 않다"고 평가했다. 왕 국무위원은 "우리는 ...

    한국경제 | 2020.02.15 12:56 | YONHAP

  • thumbnail
    신냉전 군비경쟁 돌입…글로벌 국방지출 10년만에 최고폭 증가

    ... 분석된다. 중국을 견제해야 하는 상황에서 미국이 유럽에 등을 돌릴 거라는 우려도 지출 증가에 작용한 것으로 IISS는 보았다. 지난해 각국의 국방비 지출 규모는 1, 2위인 미국과 중국을 뒤이어 사우디아라비아(784억 달러), 러시아(616억 달러), 인도(605억 달러) 순으로 컸다. 그 뒤로는 영국(548억 달러), 프랑스(523억 달러), 일본(486억 달러), 독일(485억 달러) 순이었다. 한국은 398억 달러(약 48조원)를 지출해 10위를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0.02.15 12:01 | YONHAP

  • thumbnail
    중국 코로나19 확산세 '주춤'…신규 확진 2천명대로 줄어(종합)

    ... 마카오에서 10명, 대만에서 18명의 확진자가 각각 나왔다. 텅쉰(騰迅·텐센트)의 15일 오전 6시 현재 집계에 따르면 해외 누적 확진자는 518명이다. 일본 253명, 싱가포르 67명, 태국 33명, 한국 28명, 말레이시아 19명, 독일·베트남 16명, 미국·호주 15명, 프랑스 11명, 영국 9명, 아랍에미리트·캐나다 8명, 필리핀·인도·이탈리아 3명, 러시아·스페인 2명, 네팔·스리랑카·핀란드·캄보디아·스웨덴·벨기에 1명 등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5 09:37 | YONHAP

  • thumbnail
    "시설 너무 열악해" 러 코로나19 격리 대상자 잇단 탈출

    러시아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 감염증) 확산을 막기 위해 격리됐던 두 명이 탈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이 탈출한 후에도 러시아 당국은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14일(현지시간) AP 등 외신 보도를 종합하면 최근 러시아에서 격리시설에 갇혀있던 여성 두 명은 각기 시설을 몰래 빠져나갔다. 구젤 네달(34)은 중국 하이난을 방문한 뒤 자신의 아들이 고열과 기침 증세 보여 병원을 찾았다. 코로나19 검사도 함께 받았는데, 아들이 완쾌된 ...

    한국경제 | 2020.02.15 09:11 | 김명일

  • thumbnail
    뮌헨안보회의서 '서구 위기'에 미국 성토 분위기 뚜렷

    ... 불안감이 커졌다고 설명했다. 특히 보고서는 새로운 강대국 경쟁 시대에 서구 세계가 공통의 전략을 갖기가 어려워졌다는 점을 지적했다.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 대통령은 이날 개막 연설에서 자국 우선주의를 비판하면서 미국과 러시아, 중국이 세계에 불신과 불안을 조장하고 새로운 핵무장 경쟁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지난 대선 슬로건 문구에 포함된 '다시 위대하게'를 언급하면서 "우리의 가장 가까운 동맹국인 ...

    한국경제 | 2020.02.15 09:05 | YONHAP

  • thumbnail
    공정성 논란 한복판에 선 미 법무부…위기 몰린 '충복' 장관

    ... 논란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미 법무부는 14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눈엣가시로 여겨온 앤드루 매케이브 전 연방수사국(FBI) 국장 대행에 대한 수사를 종결한다고 밝혔다 매케이브 전 국장 대행은 FBI 재직 시절 '러시아 스캔들'과 관련한 트럼프의 사법방해 의혹 수사를 승인,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을 통해 단골로 표적 삼아온 인물이다. 법무부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공정성 논란을 감안, 매케이브 전 국장 대행을 수사망에서 풀어주며 진화에 나선 셈이다. ...

    한국경제 | 2020.02.15 07:51 | YONHAP

  • thumbnail
    북한 외무성 "사회주의 국가 간 단결·협조 지속 강화하겠다"

    ... 처했던 세계 사회주의 위업을 재생 시켜 주시고 새로운 앙양으로 추동해 주시었으며 사회주의 나라들과의 친선관계 발전에 커다란 공헌을 하신 김정일 동지의 업적을 길이 전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외무성은 또 김 국방위원장이 중국, 러시아, 베트남, 라오스, 쿠바 등 사회주의 국가 간 친선과 연대를 강화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다면서 김정은 국무위원장 또한 이를 계승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사회주의 나라들과 단결과 협조를 끊임없이 강화하는 것은 우리 공화국 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2.15 07:27 | YONHAP

  • thumbnail
    미 검찰, '트럼프 눈엣가시' FBI 전 부국장 무혐의 처분

    ... 언론공개' 거짓말 혐의 수사받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눈엣가시'처럼 여기며 해고했던 앤드루 매케이브 전 연방수사국(FBI) 부국장을 검찰이 조사했지만 무혐의로 판단, 기소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매케이브 전 부국장은 '러시아 스캔들' 조사와 관련한 트럼프의 사법방해 의혹 수사를 승인했으며 행정부의 '대통령 직무 박탈 모의' 의혹에 연루된 것으로 알려진 인물이다. 14일(현지시간) 미 언론에 따르면 연방검찰은 매케이브가 2016년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

    한국경제 | 2020.02.15 06:38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항일독립운동 대부 최재형 선생 손자, 최 발렌틴 별세

    "독일서 스키타다 사고로 중상"…러 독립유공자후손협회장으로 활동 러시아 극동 연해주 항일 독립운동의 대부인 최재형(1860∼1920년) 선생의 손자 최 발렌틴(83)이 14일(현지시간) 숨졌다고 주러 한국대사관이 밝혔다. 한국 대사관 김동조 총영사는 "최재형 선생 유족 대표이자 러시아의 한국독립유공자후손협회 회장으로 활발히 활동해온 최 발렌틴이 14일 오후 치료를 받던 모스크바 병원에서 별세했다"고 전했다. 최 회장은 지난달 독일에서 사고를 ...

    한국경제 | 2020.02.15 03: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