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9,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뉴욕증시 '유가 폭등'에 안도…다우지수 470p↑

    ... 훌쩍 웃돌았다. 오히려 금융시장 불안의 '뇌관'으로 작용하는 유가 폭락세가 진정되면서 투자자들이 긍정적으로 반응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트윗에서 '유가 전쟁'을 벌이고 있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대 1천500만 배럴을 감산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4.67%(5.01달러) 뛴 25.3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4.03 05:44 | YONHAP

  • thumbnail
    국제유가, 사우디-러시아 감산 기대에 폭등…WTI 24%↑

    국제유가는 2일(현지시간) '유가 전쟁'을 벌이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간 협상 가능성에 대한 기대로 20% 이상 폭등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24.67%(5.01달러) 뛴 25.3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 CNBC 방송은 퍼센트 기준으로 이날 사상 최고의 상승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6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19분 현재 ...

    한국경제 | 2020.04.03 04:57 | YONHAP

  • thumbnail
    푸틴 "코로나19 대응 유급 휴무 기간 4월 30일까지 연장"(종합2보)

    두번째 대국민 특별담화서 이번주 말 시한 휴무 기간 늘려 "전염병 정점 안지나"…모스크바시도 전 주민 자가격리 5월1일까지 연장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자국민 유급 휴무 기간을 이달 말까지로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두 번째 대국민 특별담화에서 앞서 취해진 휴무 조치가 전염병 확산 위험을 낮추고 대응을 위한 시간을 벌도록 ...

    한국경제 | 2020.04.03 04:32 | YONHAP

  • thumbnail
    '유가전쟁' 진정되나…유가폭락에 급해진 트럼프 중재 나서

    ... 브렌트유·WTI 선물 장중 30% 이상 급등 사우디아라비아의 공격적인 원유 증산 선언으로 불이 붙은 '유가 전쟁'이 진정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 전쟁의 두 당사국인 사우디와 러시아 사이를 적극적으로 개입하면서다. 사우디 국영 SPA통신은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에너지 시장, 유가 등과 관련해 전화 통화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사우디가 원유 시장을 안정시키는 ...

    한국경제 | 2020.04.03 03:57 | YONHAP

  • thumbnail
    [유럽증시] 국제유가 급등에 강보합세

    ... 지표와, 국제 유가의 급등 흐름에 주목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미국의 대량 실업은 유럽 증시에도 가장 큰 마이너스 요인이었지만, 금융시장 '뇌관'으로 작용하는 유가 폭락세가 진정되고 오히려 급등세를 보이면서 주요 지수가 오름세로 전환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 '유가 전쟁'을 벌이고 있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대 1천500만배럴의 원유를 감산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히면서 이날 국제유가는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3 01:55 | YONHAP

  • thumbnail
    미 뉴욕증시 장중 2% 오름세…유럽증시는 강보합

    ... 665만건으로, 전문가 전망치 400만건을 훌쩍 웃돌았다. 오히려 금융시장 불안의 '뇌관'으로 작용하는 유가 폭락세가 진정되자, 주가지수는 오름세로 방향을 잡았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트윗에서 '유가 전쟁'을 벌이고 있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대 1천500만 배럴을 감산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국제유가는 20~30%대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유럽 증시는 강보합권에 머물면서 차분한 흐름이다. 같은 시각,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

    한국경제 | 2020.04.03 01:2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사우디·러시아, 최대 1천500만배럴 원유 감산 예상"(종합)

    "푸틴 대통령·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와 얘기했다" '유가전쟁' 러시아-사우디 협상 가능성에 유가 30%대 폭등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유가 전쟁'을 벌이고 있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가 최대 1천500만배럴의 원유를 감산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언급으로 이날 국제유가는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푸틴 대통령과 대화한 내 친구 'MBS'와 방금 ...

    한국경제 | 2020.04.03 01:01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코로나19로 5월 전승기념행사 하반기로 연기 가능성"[현지언론](종합)

    2차대전 승전 75주년 행사에 외국정상들 초청…"관람객없이 예정대로 할 수도" 러 크렘린궁·국방부는 "퍼레이드 연기 결정된 바 없다" 반박 러시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인해 오는 5월 개최 예정이던 제2차 세계대전 승전 75주년 기념행사를 하반기로 연기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시에 모스크바 붉은광장 군사 퍼레이드 등 기념행사를 예정대로 진행하되 관람객 없이 하는 방안도 함께 검토되고 있는 ...

    한국경제 | 2020.04.03 00:39 | YONHAP

  • thumbnail
    '사우디발 유가전쟁' 진정되나…트럼프, 러·사우디에 적극 개입

    ...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2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에너지 시장, 유가 등과 관련해 전화 통화했다고 사우디 국영 SPA통신이 보도했다. 이어 사우디가 원유 시장을 안정시키는 공평한 원유 생산을 합의하기 위해 OPEC+(OPEC과 러시아 등 10개 산유국의 연대체) 긴급회의 소집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사우디는 지난달 6일 열린 OPEC+ 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따른 원유 수요 축소에 대비해 3월로 끝나는 감산 합의의 시한을 연장하는 ...

    한국경제 | 2020.04.03 00:28 | YONHAP

  • thumbnail
    푸틴 "코로나19 대응 유급 휴무 기간 4월 30일까지로 연장"(종합)

    두번째 대국민 특별담화서 이번주 말 시한 휴무 기간 늘려 "전 세계 전염병 정점 안 지나"…지역전파 차단 강경 조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자국민 유급 휴무 기간을 이달 말까지로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날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두 번째 대국민 특별담화에서 앞서 취해진 휴무 조치가 전염병 확산 위험을 낮추고 대응을 위한 시간을 벌도록 해줬다고 평가하면서 ...

    한국경제 | 2020.04.03 00: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