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69,9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유 감산 합의 또 미뤄지나…"OPEC+ 긴급회의 8~9일로 연기"

    사우디아라비아 등 석유수출구기구(OPEC) 14개 회원국과 러시아 등 회원국이 아닌 10개 산유국이 국제 유가 안정을 논의하기 위한 긴급 화상회의의 일정이 당초 오는 6일에서 미뤄질 가능성이 높아졌다. 4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 연대체) 긴급회의 일정은 오는 8일 혹은 9일로 미뤄졌다. 원유 감산과 관련 회의에 앞서 석유 생산국간 협상 기간을 늘릴 수 있도록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

    한국경제 | 2020.04.04 19:46

  • thumbnail
    트럼프 개입에도 러·사우디 책임론 공방…"OPEC+ 회의 연기"(종합)

    러 "사우디, 미국 셰일오일 제거하려 감산 거부" 사우디 "원유 감산 거부한 쪽은 러시아…진실 왜곡" 맹비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폭락하는 유가를 떠받치기 위해 '유가 전쟁'의 당사국인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사이에 급히 개입했지만, 이들의 불화를 진화하지는 못하는 모양새다. 러시아와 사우디는 유가 전쟁을 촉발한 지난달 6일(현지시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

    한국경제 | 2020.04.04 19:28 | YONHAP

  • thumbnail
    사우디 "원유 감산 거부한 쪽은 러시아…진실 왜곡" 맹비난

    6일 OPEC+ 감산 협상 '험난' 예고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유가 경쟁'의 실마리가 된 지난달 6일(현지시간)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의 감산 합의가 결렬된 책임이 러시아에 있다면서 맹비난했다. 사우디 외무부는 4일 국영 SPA통신을 통해 '러시아 대통령실의 발표는 진실을 왜곡했다'라는 제목으로 낸 성명에서 "그 (감산) 합의를 거부한 쪽은 러시아였다. 사우디와 나머지 22개 산유국은 감산 합의를 연장하고 더 감산하자고 ...

    한국경제 | 2020.04.04 14:26 | YONHAP

  • 유가폭락 덕보나…휘발윳값 한달새 128원 내려 1천300원대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국제유가 폭락 여파로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10주째 하락, 이번 주에 1천300원대로 마감했다. 최근 하락세였던 국제유가는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감산 합의 가능성을 시사하며 지난 2일(현지시간) 한때 올랐으나, 추가 상승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전망이 대체적이다. 4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4월 첫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ℓ당 ...

    오토타임즈 | 2020.04.04 14:14

  • thumbnail
    "만원 못 버는 날 허다하다"…대구약령시에도 '코로나19' 직격탄

    ... 문화체육관광부 2020∼2021년 문화관광 축제로 선정된 바 있다. 2001년부터 20년 연속 뽑혔다고 한다. 대구약령시는 1658년(조선 효종 9년) 경상감영에 처음 개장한 뒤 해마다 봄·가을에 정기적으로 열렸다 중국, 일본, 러시아에까지 한약재를 공급하는 한약재 유통 거점으로 360여년의 전통을 지니고 있다. 1909년 지금의 남성로 일대로 이전한 대구약령시에는 150여개의 약업사, 한약방, 한의원, 탕제원, 인삼사 등이 있다. 2004년 12월 한방특구로 ...

    한국경제 | 2020.04.04 10:00 | YONHAP

  • thumbnail
    유가 미끄러진 덕에…휘발유 가격 한달새 128원 떨어진 1300원대

    ... 비교하면 한달 만에 128원 하락했다. 경유 가격도 11주 연속 하락해 이번주에는 전주보다 39.6원 내린 L당 1197.8원으로 떨어졌다. 2016년 10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이 같은 휘발유 가격 하락은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간 '석유전쟁'에 따른 국제유가 폭락 여파로 풀이된다.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감산 합의 가능성을 시사하며 국제유가가 지난 2일(현지시간) 한때 올랐으나, 업계에서는 추가 상승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4.04 09:00

  • thumbnail
    감산합의 이뤄질까…국제유가, 이틀째 '폭등'

    국제유가는 3일(현지시간) '석유전쟁'을 벌이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 간 감산 합의 기대로 이틀째 급등세를 나타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11.9%(3.02달러) 뛴 28.34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전날 24.67% 폭등한 후 이틀 연속 큰 폭으로 올랐다. 이번주 주간 기준으로는 32% 가까이 올라 주간 기준으로 역대 최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0.04.04 08:41

  • thumbnail
    미국 '실업 대란' 현실로…뉴욕증시 1%대 하락

    ... 3월 4.4%로 상승했다. 원유시장이 투자심리에 반영되며 낙폭을 일부 방어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유가 폭락세를 진정시키기 위해 원유시장에 개입하겠다는 의지를 공식화하면서 원유는 급등세를 이어갔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산유국들과 감산 논의 등을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면서 '하루 1000만 배럴 감산'을 언급했다. 전날 24.67% 폭등한 5월물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11.9% 급등했다. 또한 미국 내 코로나19 확산세가 ...

    한국경제 | 2020.04.04 08:29

  • thumbnail
    '하늘 나는 배'로 독도 갈 수 있을까…위그선 첫 상용화 한발

    ... 여객수송용 8인승급 M80 위그선을 포항∼울릉도 노선에 우선 취항할 계획이다. 수면비행선박으로 분류되는 위그선은 수면과 날개 사이에서 발생하는 양력을 이용해 수면 위에 뜬 채 이동하는 차세대 이동수단이다. 그동안 중국, 핀란드, 러시아, 미국, 독일 등에서 군사용으로 일부 건조됐으나 상용화된 적은 거의 없다. 경남 사천에 본사를 둔 아론비행선박산업은 지난 13년간 500억원의 연구비를 투자해 M80 위그선 모델 개발에 성공했으며, 최근 한국선급으로부터 위그선 선급증서를 ...

    한국경제 | 2020.04.04 08:05 | YONHAP

  • thumbnail
    1분기 세계 주요 주가지수 22% 하락…코스피는 20%↓

    ... 주가지수의 올해 1분기(1∼3월) 변동률을 보면 평균 21.77% 내렸다. 오른 지수는 전혀 없고 91개 지수가 모두 하락했다. 지수별로 보면 아르헨티나 메르발 지수가 41.48% 내려 91개 지수 가운데 최저 수익률을 기록했다. 러시아 RTS 지수(-34.51%), 브라질 보베스파 지수(-36.86%), 오스트리아 ATX(-37.19%), 그리스 ASE종합지수(-39.09%) 등도 최하위권에 속했다. 한국의 코스피 지수는 20.16% 내려 수익률 순위로 33번째였다. ...

    한국경제 | 2020.04.04 08: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