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36,5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권순우, 카자흐스탄 챌린저 대회에 톱시드 받고 출격

    ... 카자흐스탄 챌린저에는 권순우에 이어 에밀 루수부오리(85위·핀란드)가 2번 시드를 받았고 미하일 쿠쿠슈킨(94위·카자흐스탄)이 3번 시드에 배정됐다. 권순우는 1회전에서 블라즈 롤라(161위·슬로베니아)를 상대한다. 한편 같은 기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리는 ATP 그랜드 팰리스 챔피언십 챌린저대회(총상금 3만6천680 달러)에 출전 예정인 이덕희(285위·세종시청)는 1회전에서 로베르토 키로스(262위·에콰도르)와 맞붙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8 07:13 | YONHAP

  • thumbnail
    북한, 김정은 위인전 발간…국방력 과시하며 "핵에는 핵으로"

    ... 이 책에서는 "군사적 긴장 상태의 지속을 끝장내는 것이야말로 북남관계의 개선과 조선(한)반도에서의 평화와 안전을 위해 무엇보다 시급한 문제가 아닐 수 없다"며 한미연합훈련 중단을 촉구하기도 했다. 한편 전통적인 우방인 중국과 러시아, 쿠바 등과의 관계도 강조했다. 특히 "조중친선 관계는 공동의 위업을 위한 성스러운 투쟁 속에서 피로써 맺어진 관계"라며 김정은 위원장이 2018년과 2019년에만 4차례에 걸쳐 중국을 방문했다는 점을 언급했다. 이번 도서는 ...

    한국경제 | 2021.02.28 07:02 | YONHAP

  • thumbnail
    아르메니아 내홍 심화…대통령·총리 갈등으로 확대

    ... 달 이상 반정부 시위가 이어지고 있다. 이날도 수도 예레반에 약 5천 명의 반정부 시위대가 모여 파쉬냔 총리의 사퇴를 요구했다. 지난해 전쟁에서 아르메니아는 인구가 세 배 많은 아제르바이잔을 상대로 고전을 면치 못했으며, 결국 러시아의 중재로 평화협정에 합의했다. 평화협정에 따라 아르메니아는 분쟁지역 나고르노-카라바흐의 주요 지역을 아제르바이잔에 넘겨줬으며, 향후 5년간 러시아가 나고르노-카라바흐에 평화유지군을 파견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8 01:06 | YONHAP

  • thumbnail
    이란, 미국의 시리아 공습에…"시리아 주권 침해" 비판

    ... 내전 감시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는 미군의 공격으로 적어도 22명이 사망했다고 전했다. 시리아는 2011년 '아랍의 봄' 민중봉기의 여파로 내전이 발생했으며, 지금까지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이 이끄는 시리아 정부군과 반군 간 전투가 이어지고 있다. 이란은 러시아와 함께 시리아 정부군을 지원하고 있으며 시리아 전역에 이란의 지원을 받는 민병대가 포진하고 있다. 다만, 이란은 공식적으로는 시리아 정부에 대한 군사 지원을 부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7 23:46 | YONHAP

  • thumbnail
    12개국 국방기밀 탈취 시도…간 큰 해커조직 '배후' 알고보니

    북한을 배후에 둔 것으로 추정되는 해킹조직 '라자루스'가 중국, 러시아 등 12개국의 국방 기밀 탈취를 시도했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27일 자유아시아방송(RFA)에 따르면 러시아 사이버 보안업체 '카스퍼스키'는 지난 25일 홈페이지에 게시한 보고서에서 "최근 수년간 가상화폐 거래소 등 금융 기관에 초점을 맞췄던 해킹조직 라자루스가 지난해부터는 방산 분야를 '포트폴리오'에 추가한 것으로 보인다"며 ...

    한국경제 | 2021.02.27 20:33 | 신현아

  • thumbnail
    도로공사, 기업은행에 대역전승…3위 뒤집기 유리한 고지

    ... 도로공사는 KGC인삼공사, 흥국생명, 현대건설과 차례로 격돌한다. 포스트시즌 경쟁에서 낙오한 인삼공사, 현대건설을 꺾는다면 행운의 여신은 3위 티켓은 도로공사 쪽으로 향할 수 있다. 물러설 수 없던 외나무다리 대결에서 기업은행의 러시아 출신 공격수 안나 라자레바(등록명 라자레바)가 빠진 틈을 타 도로공사가 5세트에서 경기를 뒤집었다. 라자레바는 1세트 팀의 공격 득점 21점 중 혼자 무려 14점을 퍼붓는 등 2세트까지 25점을 몰아쳤다. 특히 라자레바는 2세트 ...

    한국경제 | 2021.02.27 18:45 | YONHAP

  • thumbnail
    스마트폰 충전하며 목욕하다가…러시아 10대 소녀 사망

    러시아에서 휴대전화를 충전하며 목욕하던 10대 여학생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22일(현지시간) 시베리아 이르쿠츠크주 브라츠크시 소재 아파트에서 12세 여학생이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할머니가 현장을 발견해 곧바로 구조대를 불렀지만 학생은 결국 숨지고 말았다. 조사 결과 원인은 욕조에서 학생이 충전하고 있던 스마트폰으로 확인했다. 숨진 학생의 스마트폰은 욕실 내 전기 콘센트에 꽂힌 충전 ...

    한국경제 | 2021.02.27 18:45 | 김정호

  • thumbnail
    "중국, 미중 갈등 속 올해 국방예산 증가율 높아질 듯"

    ... 우위를 유지하려 하지만 중국은 이를 뒤집고 싶어하는 만큼 분명 더 많은 예산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스웨덴 싱크탱크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SIPRI)가 추산한 2019년 미국과 중국의 실제 국방 지출은 각각 7천320억달러(약 824조원)와 2천610억달러(약 293조원)였다. 글로벌타임스는 2019년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방예산 규모는 1.22%로, 미국이나 러시아, 인도에 비해 낮은 수준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27 12:42 | YONHAP

  • thumbnail
    유엔주재 미얀마 대사 "쿠데타 종식 위해 강력한 조치 필요"

    ...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보여줄 것"이라면서 "그들의 목소리를 듣고 그들과 함께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장쥔 주유엔 중국 대사는 미얀마 쿠데타 사태를 국내 문제로 규정하고 "국제사회는 미얀마의 주권을 존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러시아도 미얀마 내정에 간섭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이런 가운데 미얀마가 속한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은 오는 3월 2일 미얀마 사태에 대한 외교장관 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교도 통신이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2.27 11:30 | YONHAP

  • thumbnail
    "북한 배후 해커들, 10여개국 국방 관련 조직 해킹"

    러 보안업체 "인터넷망 분리된 통신망서도 정보 빼내" 북한을 배후에 둔 것으로 추정되는 해킹조직 '라자루스'(Lazarus)가 10여 개국 이상의 국방 관련 기관에 대한 보안 공격을 시도했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러시아 보안업체 '카스퍼스키'는 25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게시한 보고서에서 "최근 수년간 가상화폐 거래소 등 금융 기관에 초점을 맞췄던 해킹조직 라자루스가 지난해부터는 방산 분야를 '포트폴리오'에 추가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까지 ...

    한국경제 | 2021.02.27 09: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