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68,6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러, 지난해 대북 정제유 5만3천t 공급…안보리 허용치 83%

    중국과 러시아가 지난해 북한에 정제유 약 5만3천t을 공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20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공개한 지난해 대북 정제유 공급량 자료를 보면 중국이 2만2천730t, 러시아가 3만180t을 각각 공급했다. 두 나라의 대북 공급량을 합산하면 총 5만2천910t으로, 전년(4만8천430t) 대비 5천t가량 증가했다. 이를 배럴로 환산하면 약 41만 8천 배럴로, 안보리 대북 제재가 허용한 수입 한도(연 50만 배럴)의 ...

    한국경제 | 2020.02.21 11:07 | YONHAP

  • thumbnail
    중국 '전례없는 전쟁' 선포 속 신규 확진 이틀째 1000명 아래

    ... 일본 729명, 한국 104명, 싱가포르 84명, 태국 35명, 말레이시아 22명, 독일·베트남 16명, 미국·호주 15명, 프랑스 12명, 영국·아랍에미리트 9명, 캐나다 8명, 이란 5명, 필리핀·인도·이탈리아 3명, 러시아·스페인 2명, 네팔·스리랑카·핀란드·캄보디아·스웨덴·벨기에 1명 등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1 10:38 | YONHAP

  • thumbnail
    LG전자, 러시아 콘텐츠 업체 ivi와 헌혈행사

    LG전자는 19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현지 콘텐츠 업체 ivi와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양사는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에 헌혈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온라인 마케팅 활동도 펼쳤했다. LG전자는 지난 2009년부터 러시아 정부와 파트너십을 맺고 90차례가 넘는 헌혈 행사를 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1 10:00 | YONHAP

  • thumbnail
    여자컬링, 세계주니어선수권 9연승…예선 1위로 준결승 진출

    춘천시청 여자컬링 '팀 민지'가 2020 세계주니어컬링선수권대회(만 21세 이하)에서 9연승을 달리며 예선 1위를 차지했다. 김민지 스킵이 이끄는 춘천시청은 20일(현지시간) 러시아 크라스노야르스크에서 열린 대회 여자 라운드로빈 9차전에서 캐나다를 7-1로 완파했다. 춘천시청은 라트비아(9-3), 헝가리(7-1), 덴마크(7-1), 스웨덴(10-5), 스위스(8-3), 노르웨이(9-3), 러시아(8-1), 일본(7-5)을 이어 캐나다까지 제압하면서 ...

    한국경제 | 2020.02.21 09:58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구형 논란' 측근 징역 40개월 선고에 사면 가능성 언급(종합)

    ... 것"…사면권 사용 안 한다면서도 "어느 시점에 결정" 검찰, 7∼9년 구형했다 트럼프 불만표출 이후 3∼4년으로 낮춰 판사, 7개 혐의 모두 유죄…"민주주의 근간 위협…구형 변경 영향 없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측근으로 '러시아 스캔들' 특검 수사를 통해 기소된 정치컨설턴트 로저 스톤에게 20일(현지시간) 징역 3년 4개월이 선고됐다. 그는 최근 논란을 부른 트럼프 대통령의 '구형 개입 논란' 당사자다. 트럼프 대통령은 검찰이 스톤에 대해 지난 10일 ...

    한국경제 | 2020.02.21 09:51 | YONHAP

  • thumbnail
    "의회서 트럼프에 불리한 보고…엿새 뒤 DNI 국장대행 경질"

    정보당국자, 탄핵추진 주역 참석 하원 브리핑서 "러시아, 미국 대선 개입시도" 격분한 트럼프 다음날 매과이어 대행 불러 분노표출…무소불위 보복인사 일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국가정보국(DNI) 국장 대행을 갈아치운 데는 정보당국이 최근 의회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에 불리한 보고를 한 게 결정적 계기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탄핵국면을 무죄로 넘긴 트럼프 대통령의 무소불위식 권력 행사 사례가 또 하나 추가된 것이다. 해당 브리핑에 탄핵추진을 ...

    한국경제 | 2020.02.21 09:12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한러 수교 30주년…12개 공동브랜드 프로그램 추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한국과 러시아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공동번영·미래지향·창의혁신·열린참여 등 4대 가치를 토대로 12대 한러 공동브랜드 프로그램을 중점 추진하겠다"고 21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1차 준비위원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올해는 한러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로 '한러 상호교류의 해'로 지정해 협력사업을 추진키로 했다"며 "이를 위해 양국에서 ...

    한국경제 | 2020.02.21 07:53 | YONHAP

  • thumbnail
    전략폭격기 B-52 앞에 선 미 국방…핵전력 현대화 의지 과시

    ... 후 마이넛 공군기지를 찾은 건 처음이다. 이 기지는 전략폭격기와 ICBM, 전략핵잠수함(SSBN)인 미국의 3대 핵전력 중 B-52와 미니트맨-3를 갖춘 곳이다. 에스퍼 장관은 마이넛 기지 방문 중 취재진과 한 문답에서 "러시아와 중국 모두 핵무기고를 현대화하고 확장하고 있다"면서 "(미국의) 3대 핵전력의 모든 세 분야가 현대화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가 전략적 억지를 유지하려면 매우 중요한 문제"라면서 "우리의 3대 핵전력과 관련 시스템이 ...

    한국경제 | 2020.02.21 06:50 | YONHAP

  • thumbnail
    WHO "중국 파견 전문가팀에 서울대 의대 포함"

    ... 20일(현지시간) WHO에 따르면 국제 전문가팀에는 7개국에서 9개 기관이 참여했다. 서울대 의대를 포함해 미국의 질병예방통제센터와 국립보건원, 싱가포르 국립대, 독일의 로베르트 코흐 연구소가 참가했다. 더불어 나이지리아의 질병통제센터, 러시아의 상트페테르부르크 파스퇴르 연구소와 국립 의료연구센터, 일본의 국립전염병연구소도 중국에서 조사 활동을 벌이고 있다. 앞서 WHO는 코로나19 발병 원인과 전염 정도 등을 조사하기 위해 역학, 바이러스학, 공중보건 등 각 분야 전문가를 ...

    한국경제 | 2020.02.21 05:07 | YONHAP

  • thumbnail
    '구형 논란' 트럼프 측근에 징역 40개월…검찰 수정의견과 일치

    검찰, 7~9년 구형했다 트럼프 불판표출 이후 3~4년으로 낮춰 7개 혐의 모두 유죄…재판장 "민주주의 근간에 위협" 질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측근으로 '러시아 스캔들' 특검 수사를 통해 기소된 정치컨설턴트 로저 스톤에게 20일(현지시간) 징역 3년 4개월이 선고됐다. 그는 최근 논란을 부른 트럼프 대통령의 '구형 개입 논란' 당사자다. 트럼프 대통령은 검찰이 스톤에 대해 지난 10일 징역 7∼9년의 중형을 구형하자 이튿날 트윗으로 ...

    한국경제 | 2020.02.21 04: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