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471-67480 / 109,5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올림픽] '새 둥지'에서 훨훨 난 이신바예바

    여자 장대높이뛰기 지존인 `미녀새' 옐레나 이신바예바(26.러시아)가 새 둥지에서 새처럼 훨훨 날았다. TV 광고에서 '불가능은 없다'고 힘차게 도전 의식을 설파하던 그는 18일 냐오차오(鳥巢), 새 둥지로 불리는 궈자티위창(國家體育場)에서 벌어진 베이징올림픽 여자 장대높이뛰기 결승에서 5m5를 넘어 개인 통산 24번째 세계신기록을 작성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회 연속 올림픽 정상을 밟는 과정은 싱거웠지만 극적으로 세계신기록이라는 값진 결과물을 ...

    연합뉴스 | 2008.08.19 00:00

  • thumbnail
    풍자… 익살… 지구촌 '공연뷔페' 세계국립극장페스티벌

    세계 각국의 전통있는 공연예술을 볼 수 있는 '세계국립극장페스티벌'이 다음 달 개막된다. 국립극장은 9월5일~10월30일 한국과 노르웨이,프랑스,러시아,중국,태국,독일,몰도바 등 8개국의 무용,연극 작품 18편을 선보인다. 지난해 처음 열린 페스티벌의 주제가 '고대 연극의 원류'였다면 올해는 '19세기 근대 연극과 작가'를 축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이 중 4작품은 국립무용단,국립극단 등 국립극장 4개 단체의 공연으로 채워진다. 올해 해외초청 ...

    한국경제 | 2008.08.19 00:00 | 박신영

  • thumbnail
    '미녀새' 이신바예바, 24번째 세계신기록 행진

    러시아의 이신바예바가 18일 베이징 궈자티위창에서 벌어진 여자 장대높이뛰기 결승에서 5.05m를 뛰어넘어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이는 통산 자신의 24번째 세계신기록 작성으로 지난달 30일 열린 모나코 슈퍼그랑프리대회에서 자신이 작성한 5.04m보다 0.01m 높은 기록이다. 이신바예바는 경쟁자들이 4.5m를 놓고 도전을 벌이는 동안 휴식을 취한 뒤 첫번째 시도에서 4.7m를 가볍게 넘어섰다. 경기전부터 이신바예바를 꺽겠다고 호언장담했던 ...

    한국경제 | 2008.08.19 00:00 | cuba

  • 美, 러' 영향력 확대 '위험한 게임' 경고

    지체없는 철군요구...의미있는 철군 안보여 러시아가 그루지야에서 철군을 약속했음에도 불구하고 의미 있는 철군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미국은 러시아에 지체없는 철군 요구와 함께 군사력을 통한 전략적 영향력 확대 시도는 `위험한 게임'이라고 경고했다.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은 이날 나토(북대서양조약기구) 및 북대서양이사회(NAC)와 회의를 위해 브뤼셀로 가는 비행기 안에서 러시아는 군사력을 이용해 힘과 영향력을 행사하려는 ...

    연합뉴스 | 2008.08.19 00:00

  • thumbnail
    5.05m 세계新 또 넘었다

    '미녀새' 옐레나 이신바예바(러시아)가 18일 밤 베이징 올림픽 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여자 장대높이뛰기 결승에서 자신의 통산 24번째 세계기록인 5m5㎝를 뛰어넘은 뒤 환호하고 있다. /베이징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8.19 00:00 | 김경수

  • thumbnail
    '미녀새' 이신바예바, 금빛 비행으로 세계신 달성!

    18일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여자 장대높이뛰기 결승에서 러시아의 미녀새 이신바예바가 5m4cm를 넘어 올림픽 2연패와 24번째 세계신기록을 달성한 후 기도 세리머니를 선보이고 있다 베이징=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연합뉴스 | 2008.08.19 00:00

  • [올림픽] 남자탁구 銅…이신바예바 5m5로 세계新

    특별취재단 = 태극전사들의 금빛 퍼레이드가 잠시 숨고르기에 들어간 가운데 남자 탁구가 어려운 조건을 딛고 값진 동메달을 수확했다. 또 `미녀새' 옐레나 이신바예바(러시아)는 여자 장대높이뛰기에서 통산 24번째 세계신기록을 세우며 대회 2연패에 성공했다. 남자탁구는 18일 베이징대 체육관에서 열린 2008 베이징올림픽 남자단체 3위 결정전에서 오상은(KT&G)과 유승민(삼성생명), 윤재영(상무)을 앞세워 오스트리아를 3-1로 눌렀다. 중국과 ...

    연합뉴스 | 2008.08.19 00:00

  • 나토-그루지야 협의기구 신설

    러시아의 그루지야 철군이 지지부진하다는 비판이 적지 않은 가운데 미국은 러시아의 군사력을 통한 영향력 확대 시도는 '위험한 게임'이라고 경고했다. 19일 CNN 등 외신에 따르면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은 18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 및 북대서양이사회(NAC) 회의 참석차 벨기에 브뤼셀로 향하는 기내에서 "러시아는 그루지야 사태뿐 아니라 지난해 전략폭격기를 이용한 북해 대서양 태평양 정찰을 재개하는 등 '위험한 게임'을 하고 있다"며 "군사력을 ...

    한국경제 | 2008.08.19 00:00 | 박성완

  • thumbnail
    '미녀새' 이신바예바, 스투친스키 멋지게 따돌려!

    옐레나 이신바예바(26.러시아)가 베이징올림픽 여자 장대높이뛰기에서 통산 24번째 세계신기록을 세우며 '미녀새'의 진가를 다시 한번 보여줬다. 이신바예바는 18일 베이징 궈자티위창(國家體育場)에서 벌어진 이 종목 결승에서 5m5를 넘어 지난달 말 작성한 5m4를 1㎝ 경신, 2004아테네올림픽에 이어 대회 2회 연속 정상에 우뚝섰다. 이신바예바는 첫 번째 도전에서 4m70을 넘어 라이벌들의 기를 꺾은 후, 두 번째 도전에서는 1차 시기에서 4m85를 ...

    한국경제 | 2008.08.19 00:00 | mellisa

  • 러'軍 그루지야서 드디어 철수

    첫 포로교환 이뤄져 그동안 철군에 늑장을 부리던 러시아군이 19일 그루지야를 서서히 빠져나가면서 종전 후 계속됐던 양측의 철군 공방이 해소될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또 이날 인도적 차원의 첫 포로 교환이 이뤄지고, 비무장 국제감시요원들을 그루지야로 들여보내기로 잠정 합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앞으로 양국이 전후(戰後) 문제 해결에 얼마나 적극적인 태도를 보일 지 주목된다. ◇철군 공방 끝나나 러시아 군이 이날 오후 그루지야 중부 전략요충지인 ...

    연합뉴스 | 2008.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