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481-67490 / 114,1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로에 선 中…北과 혈맹관계 바뀌나

    ... 특히 "중국 지도부 내부에서는 안보를 위해서라면 북한과의 관계가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는 것도 불사하고 있으며 여기에 대비한 준비작업도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북한은 자국의 안보나 강성대국 건설을 중국이나 러시아에 의존할 수는 없기 때문에 핵무기를 개발할 수밖에 없으며 이를 저지한다면 중국과의 관계 악화도 불사하겠다는 입장이다. 익명을 요구한 주중 북한대사관의 한 관계자는 "우리에게 핵실험을 실시하지 말라고 명령하는 것은 자신들에게 항복하라는 ...

    연합뉴스 | 2009.05.30 00:00

  • 한.미.일 국방 "北도발에 보상없다"

    ... 메시지를 이 장관에게 전했다. 이어 열린 한.미.일 3자회담에서도 3국 장관들은 북한의 도발을 강력 비난하면서 도발 무마를 위한 보상이 없을 것이라는데 입장을 같이했다. 이들은 3국의 일치된 대북 조치를 강조하면서 중국, 러시아 및 국제사회와도 공조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게이츠 장관과 하마다 방위상은 한국의 PSI 전면참여 선언에 환영을 표했다. 한편 한미회담에서는 미군가족 임대주택사업(HHOP)에 대한 한국정부의 보증문제 등으로 최종 타결을 보지 ...

    연합뉴스 | 2009.05.30 00:00

  • [Global Issue] 바닷속 세계대전… “자원의 寶庫 해저 대륙붕 양보못해”

    ... 시한(5월13일)이 마감됨에 따라 그동안 도서 영유권 문제로 마찰을 빚어 온 관련국들 간 긴장도 점차 고조되고 있다. 각국은 유엔에 제출한 자료에 뿌리 깊은 영유권 분쟁지역들을 저마다 '우리 땅'이라고 명시하며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 러시아 해저영토 확장 선봉 1982년 제정된 유엔해양법협약(156개국 가입)은 자국 연안으로부터 200해리(370.4㎞)를 EEZ로 정해 이 수역 내 자원에 대한 배타적 권리를 인정해 주고 있다. 또 자국의 대륙붕과 연결돼 있다는 사실을 ...

    생글생글 | 2009.05.29 09:27

  • 러시아 日에 180건 경협 요청

    [한경닷컴] 러시아 정부가 일본에 인프라 정비와 공장 건설 등 러시아에 대한 투자 프로젝트 180건을 최근 전달했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이 29일 보도했다. 이들 프로젝트는 이달 중순 이뤄진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방일을 즈음해 일본 정부에 공식 전달됐다.러시아는 '일본 기업이 참여할 수 있는 투자프로젝트'란 제안서에서 공업단지와 레저단지 조성, 목재나 식품 등의 가공공장 건설, 어패류 양식사업, 자원개발용 설비 투자 등을 제시했다. 그러나 원유나 ...

    한국경제 | 2009.05.29 00:00 | 차병석

  • 러시아 "유엔 결의안 지지할 것"

    북한의 2차 핵실험과 관련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대북 제재안 마련에 들어간 가운데 러시아 정부가 도출된 결의안을 지지할 것임을 분명히 밝혔다. 안드레이 네스테렌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은 28일 정례 브리핑에서 "러시아는 새로운 대북 제재 결의안에 대해 반대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과거 서방의 강력한 대북 제재 지지 요청에 미온적이던 러시아는 이번 핵실험에 대해서는 이례적으로 강경태도를 보이고 있다. 러시아는 북한 핵실험 당일 비난 성명을 ...

    연합뉴스 | 2009.05.29 00:00

  • 적반하장 北 "안보리 도발하면 추가 자위 조치"

    ... 것"이라고 밝혔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담화에서 "사태가 여기까지 오게 된 책임은 전적으로 우리의 평화적 위성 발사를 유엔에 끌고 간 미국과 그에 아부,추종한 세력들에 있다"면서 "이런 나라들은 우리 앞에서는 위성 발사가 주권국가의 자주적 권리라고 말해놓고 정작 위성이 발사된 후에는 유엔에서 그를 규탄하는 책동을 벌였다"고 말했다. 중국과 러시아를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장성호 기자 ja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5.29 00:00 | 이재창

  • '명품 전투기' T-50기 수출 언제쯤?

    ..., 외국무관단 초청 전투기 홍보 `최정예 명품 전투기'로 공군이 자부하는 T-50 골든이글 항공기가 2005년 도입되고 나서 아직 수출이 되지 않아 아쉬움을 주고 있다. 공군 제1전투비행단(단장 양철환)은 29일 미국, 영국, 러시아, 스페인 등 주한 외국 무관단 33명을 초청해 비행단 견학행사를 열었다. 이 행사는 각 나라와 군사 외교, 우호를 다지려는 것이 가장 큰 목적이지만 T-50 수출 활로를 개척하려는 뜻도 담겨 있다. 1전비는 이날 외국 무관단에 ...

    연합뉴스 | 2009.05.29 00:00

  • "北, 고강도 제재 예상 견제구"

    남북관계 전문가들은 29일 북한 외무성 대변인의 담화가 북한의 2차 핵실험에 대한 추가 제재안을 논의중인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 수위를 낮추기 위한 선제적인 견제 조치로 풀이하면서 특히 중국과 러시아에 협력을 요구한 것으로 풀이했다. 이들은 `정전협정 파기'를 거론한 북한이 앞으로 안보리의 제재결의를 구실로 군사적 조치에 나설 가능성을 우려하면서 대북 제재 논의와 함께 장기적으로는 북한과 대화할 수 있는 전략도 차분히 준비할 것을 주문했다. ...

    연합뉴스 | 2009.05.29 00:00

  • thumbnail
    [Global Issue] 바닷속 세계대전… “자원의 寶庫 해저 대륙붕 양보못해”

    ... 시한(5월13일)이 마감됨에 따라 그동안 도서 영유권 문제로 마찰을 빚어 온 관련국들 간 긴장도 점차 고조되고 있다. 각국은 유엔에 제출한 자료에 뿌리 깊은 영유권 분쟁지역들을 저마다 '우리 땅'이라고 명시하며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 러시아 해저영토 확장 선봉 1982년 제정된 유엔해양법협약(156개국 가입)은 자국 연안으로부터 200해리(370.4㎞)를 EEZ로 정해 이 수역 내 자원에 대한 배타적 권리를 인정해 주고 있다. 또 자국의 대륙붕과 연결돼 있다는 사실을 ...

    한국경제 | 2009.05.29 00:00 | 김미희

  • 안보리 결의안 수위 `중국에 달렸다'

    ... 같은 움직임이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와병 이후 불안한 권력승계 움직임속에서 나온 것이라는 점도 과거의 위협과는 다를 수 있다는 판단에 무게를 실어주고 있다. 월스트리저널(WSJ)은 이날 서방 외교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중국과 러시아가 이번엔 미.일이 마련한 대북 강경제재 결의안 초안에 매우 협조적"이라면서 "그들은 핵을 보유한 이웃과 함께 살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보도했다. 고위 관계자도 "중국의 리더십이 불안한 상황에서 정말 북한이 핵을 보유할 분명한 의지를 ...

    연합뉴스 | 2009.05.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