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491-67500 / 109,4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美 신경전 가열…新냉전 신호탄

    러', 남오세티야.압하지야 지지 거듭 천명 러시아와 그루지야 간 전쟁이 `불안한' 정전 상태에 들어간 가운데 그루지야 편을 들고 있는 미국이 뒤늦게 개입하면서 미국과 러시아 간 신경전이 가열되고 있다. 특히 미국의 동유럽 미사일방어(MD), 이란 핵 문제 등으로 사사건건 갈등을 빚어온 두 나라가 이번 사태를 계기로 완전히 갈라서면서 신(新) 냉전 체제가 구축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낳고 있다. 이와 함께 러시아가 남오세티야와 압하지야 자치공화국에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thumbnail
    북한 김정수, 도핑검사 양성반응

    ...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15일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발표했다. 이에 따라 김정수가 딴 공기권총 10m 동메달은 미국의 제이슨 터너에게 돌아가게 됐다. 50m권총 은메달은 3위에 올랐던 중국 탄종량이 획득했으며 동메달은 러시아의 블라디미르 이사코프가 승계하게 됐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화보] '배드민턴 혼합복식' 이용대-이효정 "스매싱이다!" ▶ [화보] '태극전사' 양궁 남자 단체, 금메달 정조준! ▶[올림픽 ...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kkh

  • [베이징 2008] '우생순' 브라질에 석패…연승 제동

    ... 이현일(김천시청)도 결승 문턱을 넘지 못했다. 임영철 감독이 이끄는 여자핸드볼 대표팀은 15일 오전 중국 베이징 올림픽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 열린 여자 핸드볼 조별리그 B조 4차전에서 남미의 강호 브라질에 32-33,1점차로 졌다. 지난 9일 러시아와 1차전을 비긴 뒤 독일과 스웨덴을 잇따라 대파하며 분위기를 살렸던 한국은 이로써 2승1무1패로 첫 패배를 기록했다. 그래도 이미 2승을 챙긴 한국은 최소한 조 4위에 오를 수 있어 8강 토너먼트 진출을 위협받지는 않을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김경수

  • thumbnail
    그루지야 사태 해결 방안은…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오른쪽)이 14일 프랑스 남부 프렌치 리비에라에서 그루지야 방문길에 들른 콘돌리자 라이스 미국 국무장관(가운데)과 러시아-그루지야 사태에 대한 해결방안을 협의한 후 주요 내용을 기자들에게 설명하고 있다. 그루지야 사태가 미국과 러시아 간 갈등 국면으로 접어든 가운데 프랑스 등 국제사회가 적극적인 중재 노력에 나서 사태 해결의 전기가 마련될지 주목되고 있다. /프렌치리비에라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박성완

  • [베이징 2008 이모저모] 北사격 김정수 도핑적발…메달 박탈 등

    ... 제임스 블레이크(7위ㆍ미국)에 0-2로 져 탈락했다. 페더러는 스타니슬라스 바빙카(10위ㆍ스위스)와 한 조로 출전한 복식에서는 8강에 진출해있다. 올해 윔블던 여자단식 2위 서리나 윌리엄스(4위ㆍ미국)는 엘레나 데멘티에바(7위ㆍ러시아)와 8강전에서 1-2로 역전패해 탈락했다. 또 서리나의 언니인 비너스 윌리엄스(8위)도 8강전에서 홈코트의 리나(42위ㆍ중국)에게 0-2로 져 둘은 함께 출전한 복식에만 전념할수 있게 됐다. 반면 '왼손 천재' 라파엘 ...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안정락

  • [올림픽] 메달 경쟁 진짜 1위는 아르메니아

    ... 인구 대비 메달 수로 경쟁하면 아르메니아가 1위라는 것이다. 베이징올림픽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인구 300만명에 불과한 아르메니아는 15일 오후 4시 현재까지 4개의 동메달을 따 인구 대비 메달 순위 1위를 달리고 있다. 이어 러시아와 전쟁에 휘말린 그루지야(인구 447만)가 금메달 2개, 동메달 1개로 그 뒤를 바짝 추격하고 있고, 2천100만명의 호주가 19개의 메달(금5,은6,동8)을 따면서 3위를 달리고 있다. 특히 인구대비 금메달 수에서는 그루지야가 1위를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올림픽-[테니스] 나달 '빨리 끝내고 자자'

    ... 6-4)로 끝냈기 때문에 체력 부담도 그리 크지 않을 전망이다. 로저 페더러(1위.스위스)의 남자단식 8강 탈락에 이어 '흑진주' 윌리엄스 자매들도 나란히 4강 진출에 실패했다. 동생 서리나 윌리엄스(4위.미국)가 엘레나 데멘티에바(7위.러시아)에 1-2(6-3 4-6 3-6)로 역전패한 데 이어 언니 비너스(8위)는 홈코트의 리나(42위.중국)에 0-2(5-7 5-7)로 져 둘은 함께 출전한 복식에만 전념할 수 있게 됐다. 페더러 역시 스타니슬라스 바빙카(10위.스위스)와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thumbnail
    [Cover Story] 고개드는 중화주의, 패권주의로 변질되나?

    ... 수 없는 것이다. 이번 올림픽 개막식에서 중국의 이런 민족주의 욕망이 뚜렷하게 드러났다. ⊙ 전 세계 곳곳에서 민족주의 바람 지금도 민족 간 갈등으로 인한 전쟁이나 학살은 지구촌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다. 베이징올림픽 기간에 러시아와 국경을 맞대고 있는 그루지야 공화국이 수도 트빌리시 북쪽에 위치한 남오세티아의 독립을 외치며 러시아를 상대로 전쟁을 벌이고 있다. 중국의 신장 자치구에선 위구르 독립을 외치는 테러리스트들이 폭탄 테러를 감행, 수십명의 사상자를 내기도 ...

    한국경제 | 2008.08.15 00:00 | 오춘호

  • 부시 "러시아, 그루지야 영토주권 존중해야"

    美해군.공군 동원 인도적 지원 라이스, 프랑스-그루지야에 파견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은 13일 러시아와 그루지야 간의 분쟁과 관련, "미국은 민주적으로 선출된 그루지야 정부를 지지한다"고 강조하고 "러시아는 반드시 그루지야의 영토주권을 존중해야 한다"며 러시아의 휴전 약속 이행과 즉각적인 철군을 촉구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성명을 통해 "러시아는 그루지야 정부의 교체가 목표가 아니라고 선언해왔다"고 지적하고 "미국과 세계는 러시아가 ...

    연합뉴스 | 2008.08.14 00:00

  • "미국은 러시아, 그루지야중 양자택일하라"

    러시아는 13일 미국에 대해 러시아와 그루지야 중 양자 택일하라고 촉구했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은 이날 기자들에게 미국은 그루지야 지도부를 계속 지지할지, 아니면 국제문제에 관해 러시아와 동반자관계를 지속할지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라브로프 장관은 "현 그루지야 지도부가 미국의 특별한 사업이라는 것을 이해하지만 언젠가 미국은 이같은 허구적 사업에 대한 특수지위 유지, 그리고 양측의 공동 행동이 필요한 (러시아와의) 실질적 동반자관계 ...

    연합뉴스 | 2008.08.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