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72,4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무협, 방사선 분야 유망기업에 수출 컨설팅 지원

    ... 원자력협력재단과 공동으로 '2020년 방사선 유망 기업 수출 컨설팅' 사업을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무역협회에 따르면 두 기관이 2018년부터 추진한 이 사업에는 지금까지 2개 기업이 참여했다. 이들 기업은 컨설팅을 통해 네덜란드, 러시아 등지에 있는 해외 기업의 국내 및 아시아 대리점 권한을 획득하는 등 성과를 거뒀다. 올해는 감마선 카메라와 방사선 모니터링 시스템을 만드는 아라레연구소, 방사선 검출기를 개발하는 피코팩 등 2개사가 컨설팅에 참여한다. 이정수 무역협회 ...

    한국경제 | 2020.07.02 06:00 | YONHAP

  • thumbnail
    동행세일 2주차 맞아 대형마트 저가 경쟁…노마진으로 푼다

    ... 전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소비 침체가 장기화한 상황에서 재난지원금 사용이 불가한 대형마트들이 먼저 나서 고객의 가격 부담을 낮추자는 취지라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앞선 동행세일 행사에서 선보인 러시아 대게가 통큰절 기간 기존 가격보다 추가 할인된 2천원대에 판매된다. 이 밖에도 1등급 한우가 엘포인트 회원 대상으로 판매가 대비 40% 넘게 할인된다. 아울러 바나나가 원플러스원(1+1)으로 판매되고, 페루산 아보카도도 엘포인트 ...

    한국경제 | 2020.07.02 06: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개헌투표서 76% 이상 지지"…푸틴 장기집권 길 열려(종합2보)

    푸틴 2024년 대선 재도전 가능해져…중앙선관위 60% 잠정 개표결과 발표 투표율은 65%…6일간의 사전투표 이어 이날 본투표 러시아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30년 이상 장기집권 길을 열어줄 헌법 개정 국민투표 본 투표가 1일(현지시간) 실시됐다. 투표는 공휴일로 정해진 이날 11개 시간대로 나뉜 러시아 전역의 9만6천여개 투표소에서 오전 8시부터 저녁 8시까지 차례로 진행됐다. 수도 모스크바보다 9시간이 빠른 ...

    한국경제 | 2020.07.02 05:33 | YONHAP

  • thumbnail
    국민투표 통과 러시아 개정 헌법, 어떻게 바뀌었나

    ... 국내법 우위, 영토 분리 불가, 결혼은 남녀결합 등 내용 신설 푸틴 기존 임기 '백지화' 특별조항으로 30여년 장기집권 허용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지난 1월 중순 연례 국정연설에서 전격적으로 제안한 뒤 일사천리로 추진된 러시아의 헌법 개정이 1일(현지시간) 최종관문인 국민투표를 사실상 통과하면서 마무리됐다. 러시아 헌법이 대폭 개정된 것은 지난 1993년 현행 헌법을 채택한 지 27년 만이다. 이번 개헌으로 전체 133개 헌법 조항 가운데 46개 조항에 ...

    한국경제 | 2020.07.02 03:46 | YONHAP

  • thumbnail
    러, 푸틴 장기집권 길 열어줄 개헌투표 실시…"70% 이상 지지"(종합)

    극동 지역 투표소부터 20% 잠정 개표 결과…"투표율은 약 65%" 6일간의 사전투표 이어 1일 본투표…푸틴 2024년 대선 재도전 가능해져 러시아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30년 이상 장기집권 길을 열어줄 헌법 개정 국민투표 본 투표가 1일(현지시간) 실시됐다. 투표는 공휴일로 정해진 이날 11개 시간대로 나뉜 러시아 전역의 9만6천여개 투표소에서 오전 8시부터 저녁 8시까지 차례로 진행됐다. 투표는 수도 모스크바보다 9시간이 빠른 극동 ...

    한국경제 | 2020.07.02 03:18 | YONHAP

  • thumbnail
    '한밤' 조영남, 무죄 판결 후 첫 심경 고백 "감옥 갈 준비 하고 있었다"

    ... 한 거, 작가의 정신이다. 사람들이 이걸 꽃으로 봐준다는 거. 작가의 의도가 중요하다. 이게 현대미술이다"라고 강조했다. 공개변론에 참석한 조영남은 "네 분 대법관 앞에 서보라. 멋있다. 내 생애 최고는 러시아에서 공연할 때라고 생각하는데 이때는 그때하고는 게임이 안 된다. 벌벌 떨었다. 울먹거렸다"고 표현했다. 아울러 조영남은 "우는 성격이 아닌데 지금 생각해보니 5년간 속에 한이 있었나 보다. 그 소송이 내 인생에서 ...

    HEI | 2020.07.02 02:43 | 장지민

  • thumbnail
    폼페이오 "홍콩 이제 공산당치하 도시…특별지위박탈 계속 이행"(종합)

    ... 로이터는 전했다. 상무부는 신장에서 사업하거나 신장 지역 노동력을 이용하는 기업과 사업을 하는 회사들은 강제노동, 대량구금, 출산억압 등 인권 침해로 인한 평판이나 경제적, 법적 위험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한편 폼페이오 장관은 러시아가 탈레반 측에 아프가니스탄 주둔 미군의 살해를 사주했다는 첩보를 미 정보당국이 파악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고했다는 보도와 관련, 미국은 이 정보를 올바르게 처리했다고 말했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다만 이에 관해 명시적으로 확인하는 ...

    한국경제 | 2020.07.02 02:01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홍콩보안법 우려…중국과 인권문제 계속 논의"

    ... 비롯한 이후 관계 설정을 위한 협상을 올해 말까지 마무리 지어야 한다. 양측은 브렉시트에 합의하면서 올해 말까지인 미래관계 협상 기간에 영국이 EU 단일시장에 잔류하고 시민의 자유로운 이동도 허용하기로 했다. 메르켈 총리는 러시아와 독일 간의 해저 천연가스관 사업인 '노르트스트림2'에 참여한 기업을 대상으로 미국이 제재하겠다고 나선 것에 대해선 "법에 대한 우리의 이해와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노르트스트림2' 사업을 완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7.02 01:32 | YONHAP

  • thumbnail
    벨기에 왕립미술관,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 확대

    ... 재개하면서 확대된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도 시작됐다. 벨기에 왕립미술관은 지난해 110만명가량의 방문객이 찾은 벨기에 최대 규모의 미술관이다. 현재 한국어를 비롯해 프랑스어, 네덜란드어, 영어, 독일어, 이탈리아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중국어 등 9개 언어로 작품에 대한 음성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는 2018년 10월 왕립미술관의 6개 전시관 가운데 '대화가관'의 주요 25개 작품에 대해 비유럽권 언어로는 처음으로 시작됐다. ...

    한국경제 | 2020.07.02 00:59 | YONHAP

  • thumbnail
    러시아·터키·이란 3국정상, 시리아사태 논의 화상회담

    "시리아 분쟁 평화적 해결, 시리아인들 스스로의 협상 원칙 확인" 시리아에 대한 국제사회의 인도주의 지원 촉구 코로나19 상황 나아지면 테헤란서 대면 3자회담 열기로 러시아·터키·이란 3국 정상이 1일(현지시간) 화상 정상회담을 개최하고 시리아 내전 사태 해결 방안을 논의했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은 이날 정상회담 뒤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시리아 ...

    한국경제 | 2020.07.02 00: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