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21-130 / 3,4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내 ETF 투자자들, '중국 전기차·삼성그룹' 담고 'K-2차전지' 팔았다

    ... 개인·기업의 저가매수가 늘어났다는 해석이다. 코스피 지수 자체에 투자하는 ETF의 순자산도 증가했다. 코스피 지수를 추종하는 'KODEX200' ETF는 3789억원, 지수의 2배를 추종하는 'KODEX 레버리지'는 3497억원의 순자산 증가가 나타났다. 코스피 지수와 반대로 움직인 셈이다. 지난 한달간 코스피 지수는 10%이상 빠졌다. 코스피가 바닥에 가까워졌다고 판단한 투자자들이 많았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임종욱 미래에셋자산운용 ...

    한국경제 | 2022.07.11 16:20 | 성상훈

  • thumbnail
    "훌륭한 재테크 수단"…비트코인으로 담보대출 받아 돈 버는 부자들 [한경 코알라]

    ... 일컬어지는 5대 투자자산에 들어가는 자산 중 하나로 인식되고 있다. 그만큼 암호화폐를 길게 보유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있으며 이들은 암호화폐를 활용할 수 있는 금융 서비스를 원하고 있다. 비트코인을 담보로 현금을 대출 받고 이를 레버리지 삼아 더 큰 수익을 올리는 '제 2의 월급', 또는 '월급 외의 현금흐름 파이프라인'에 대한 수요가 그것이다. 이런 수요에 부응하고자 미국에서는 비트코인 및 기타 알트코인을 담보로 현금 대출을 받을 수 ...

    한국경제 | 2022.07.11 08:46

  • thumbnail
    수익 주는데 나갈 돈 늘어…공제회 '이중고'

    ... 가격이 급락해 손실을 확정하지 못하고 있는 공제회도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 공제회 CIO는 “공제회는 자금조달 비용이 높아 사모 크레디트, 사모 주식과 같은 고수익 추구형 자산에 투자해야 하는데, 금리 상승으로 레버리지 비용이 올라 수익률 제고에 어려움이 커졌다”고 말했다. 대체투자 업계 ‘울상’ 사모주식, 부동산, 인프라 등 대체투자 운용사들은 ‘큰손’인 공제회의 대체투자가 얼어붙자 펀드레이징에 ...

    한국경제 | 2022.07.10 17:12 | 이태호/차준호

  • thumbnail
    물가 오르면 "오히려 좋아"…물가연동국채에 돈 몰린다

    ... 상장지수증권(ETN)을 통하면 주식처럼 손쉽게 매매할 수 있다. 국내 물가채 ETF로는 지난 5월 상장한 KOSEF 물가채KIS가 있다. 이 상품은 최근 국내에서 발행된 물가채에 투자한다. 지난달 상장된 메리츠인플레이션국채 ETN과 메리츠레버리지인플레이션국채ETN도 국내 물가채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이 중 레버리지 상품은 물가채 시세의 두 배로 움직인다. 미국 물가채에 투자하고 싶다면 메리츠미국인플레이션국채ETN과 메리츠미국레버리지인플레이션국채ETN을 매수하면 된다. ...

    한국경제 | 2022.07.10 17:11 | 박의명

  • thumbnail
    "나랏님이 원금 보장"…물가 오를 때 여기 돈 몰린다

    ...)을 통하면 주식처럼 손쉽게 매매할 수 있다. 국내 물가채 ETF로는 지난 5월 상장한 KOSEF 물가채KIS가 있다. 이 상품은 최근 국내에서 발행된 물가연동채권에 투자한다. 지난달 상장된 메리츠인플레이션국채 ETN과 메리츠레버리지인플레이션국채ETN도 국내 물가연동채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이 중 레버리지 상품은 물가채 시세의 두 배로 움직인다. 높은 시세 차익을 추구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하다. 미국 물가채에 투자하고 싶다면 메리츠미국인플레이션국채ETN과 ...

    한국경제 | 2022.07.10 15:22 | 박의명

  • thumbnail
    “덴티스, 2분기 호실적 예상…올해 최대 영업이익률 기대”

    ... 934억원과 146억원으로 올렸다. 정민구 연구원은 “국내 점유율 증가와 유럽·미국 확장 본격화, 투명교정 신사업 실적 기여 등으로 올해 예상 매출을 상향한다”며 “영업이익률은 영업지렛대(레버리지) 효과로 설립 이래 최대인 15.6%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부터 투명교정 신사업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덴티스는 지난해 상반기부터 투명교정 솔루션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 말 기준 약 450명을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7.08 09:37 | 김예나

  • thumbnail
    [천자 칼럼] 동학개미에서 '도박 개미'로

    ... 대상도 그나마 익숙한 미국 주가지수 선물·옵션을 넘어 미 국채, 원유, 금, 구리 등으로 다양하다니 더욱 놀랍다. 해외파생투자의 주역도 MZ세대다. 2030세대가 해외파생투자로 몰려가는 것은 낮은 증거금과 높은 레버리지 때문이다. 1000만원의 기본예탁금이 필요한 국내 파생시장과 달리 위탁금이 100만원 미만이어도 투자가 가능하다. 투자 레버리지도 평균 20~30배로 엄청나다. 문제는 성공한 투자자가 극히 드물다는 점이다. 제로섬의 냉정한 시장에서 ...

    한국경제 | 2022.07.05 17:34 | 백광엽

  • thumbnail
    하락장 낙폭 키운 매물 폭탄?…CFD 반대매매 2000억 불과

    ... 점을 고려해도 상반기 CFD 반대매매 규모는 3000억원대 미만일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해 1년간 4개 증권사의 CFD 반대매매 규모는 5945억원에 달했다. CFD 시장은 2020~2021년 빠르게 성장했다. 상승장에서 레버리지를 일으켜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 최저 증거금률은 10%로, 최대 10배까지 레버리지를 일으킬 수 있었다. 증권사 CFD 거래 금액은 △2019년 8조3754억원 △2020년 30조9033억원 △2021년 70조702억원까지 ...

    한국경제 | 2022.07.05 17:15 | 고재연

  • thumbnail
    [단독] CFD가 코스피 급락 원인?…올해 2000억 반대매매

    ... 보유한 주식 자산의 수익률을 교환하는 장외파생계약(TRS)의 일종이다. 실제 주식은 증권사가 보유하지만, 주식의 시세차익은 투자자가 가져가는 구조다. 투자자는 증권사가 종목별로 산정한 증거금을 납부하고, 손익만 일일 정산하기 때문에 레버리지 투자가 가능하다. CFD 시장은 코로나19가 확산됐던 2020년~2021년 빠르게 성장했다. 상승장에서 레버리지를 일으켜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었기 때문이다. 당시 최저 증거금율은 10%였다. 최대 10배까지 레버리지를 일으킬 수 ...

    한국경제 | 2022.07.05 16:09 | 고재연

  • 글로벌 증시 죽 쑤는데 중국만 '나홀로 강세'

    ... 압도적이었다. 6월 한 달간 ‘TIGER차이나전기차SOLACTIVE’는 42.05% 수익률을 기록했다. ‘KODEX차이나2차전지MSCI’(37.26%), ‘KINDEX중국본토레버리지CSI300’(36.95%), ‘TIGER차이나A레버리지’(31.15%), ‘SOL차이나태양광CSI’(29.06%) 등의 ETF가 뒤를 이었다. 같은 기간 국내 판매 중인 ...

    한국경제 | 2022.07.05 14:59 | 고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