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091-3100 / 3,6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은행 대출상담 직접 받아보니…] 대출받아 투자하기엔 이르지만

    ...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현재 상황에서 돈을 빌려 주식이나 부동산 투자에 나서는 것은 너무 위험하다고 말하고 있다. 경기가 바닥을 다지고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긴 하지만 좀 더 시간이 지나봐야 바닥을 확인할 수 있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레버리지 투자를 하기에는 이르다는 것이다. 주식시장의 경우 최근의 상승세가 일시적인 반등일 가능성이 적지 않고 상업용 부동산은 잘못 투자했다가 임대도 나가지 않아 고생하는 사람이 많은 상황이다. 금리가 낮다고 판단해 대출을 받아 투자했다가 나중에 ...

    한국경제 | 2009.04.19 00:00 | 유창재

  • thumbnail
    [Editor's Note] 인내심이 필요한 시기

    ... 활용하는 것도 능력입니다. 지난 2월 중 주택담보대출이 크게 늘어난 것을 보면 요즘 부동산 가격이 오른 이유가 끄덕여집니다. 주식시장의 신용 잔고도 빠르게 늘어가고 있습니다. 발빠른 사람들은 빚으로 주식이나 부동산을 매입하는 '레버리지 투자'에 들어갔습니다. 그래서 초조하십니까. 10년 만에 찾아온 기회를 또다시 놓치는 것 아니냐 하는 생각이 드십니까. 충분히 그럴 수 있습니다. 기회를 잡기 위해 MMF(머니마켓펀드)에 돈을 넣어뒀는데 힘 한번 제대로 써보지 못한 채 ...

    한국경제 | 2009.04.19 00:00 | 현승윤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행보 빨라진 '스마트 머니'…이머징 증시에 훈풍

    ... 처리를 위해 정책적으로도 우호적 분위기가 전개되며 활기를 띠고 있다. 최근처럼 스마트 머니의 행보가 빨라지면 글로벌 증시 가운데 특히 한국과 같은 이머징 마켓에 속한 증시에 훈풍이 불 수밖에 없다. 이들 자금은 만기불일치 전략과 레버리지 투자,위험자산 선호라는 세 가지 기본원칙을 지키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3월 초 이후 지금까지 불과 한 달 만에 글로벌 주가가 평균 20% 이상 오른 것도 이 요인이 가장 크다. 일부에서는 단기간에 너무 빨리 올라간 만큼 지금의 ...

    한국경제 | 2009.04.05 00:00 | StyleTeam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경기ㆍ주가는 '바닥론'…환율ㆍ채권값은 '정점론'

    ... 논쟁은 궁극적으로는 경기 향방에 달려 있는 문제다. 한 나라의 경기를 파악하는 방법은 수없이 많지만 최근 들어서는 국제통화기금(IMF)이 내놓는 기업취약지수(CVI · Corporative Vulnerability Index · 레버리지 비율과 기업가치 변동성,무위험 이자율,배당률 등의 재무지표를 이용해 산출)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매월 발표하는 복합선행지표(CLI · Composite Leading Indicators)가 가장 정확하고 많이 활용된다. 일반인도 ...

    한국경제 | 2009.03.22 00:00 | StyleTeam

  • thumbnail
    원달러 환율 1480원대서 횡보…1485.7원(+14.7원)

    ... 나왔고 역외도 매보인 가운데 필립스 관련 마 비드가 환율을 받쳐줬다"고 말했다. 엔디마는 통화옵션 거래이후 만기일에 행사가격과 만기 현물환율(시장평균환율, MAR)과의 차액만 정산(Non-deliverable 방식)해 자금 부담 없이 레버리지를 높여 환차익을 도모하는 것을 말한다. 일부 기업은 자체 환율 전망에 따라 수억달러 상당의 통화옵션을 거래를 동시 실행하기도 한다. 특히 이날 환율은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정례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동결함에 따라 추가 상승에 ...

    한국경제 | 2009.03.12 00:00 | greg

  • 환율, 필립스 지분 매각 역송금 수요로 상승…1485원(+14원)

    ... 시간이 갈수록 정상화되면서 상승폭을 반납하며 1480원대로 떨어지고 있다. 엔디마는 통화옵션 거래이후 만기일에 행사가격과 만기 현물환율(시장평균환율, MAR)과의 차액만 정산(Non-deliverable 방식)해 자금 부담 없이 레버리지를 높여 환차익을 도모하는 것을 말한다. 일부 기업은 자체 환율 전망에 따라 수억달러 상당의 통화옵션을 거래를 동시 실행하기도 한다. 1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오전 9시25분 현재 전날보다 14원이 상승한 1485원을 ...

    한국경제 | 2009.03.12 00:00 | greg

  • thumbnail
    환율 닷새만에 상승 전환. 1490원선 돌파…1496.5원(+25.5원)

    ... 역외도 매도세를 보인 가운데 필립스 관련 마 비드가 환율을 받쳐줬다"고 말했다. 엔디마는 통화옵션 거래이후 만기일에 행사가격과 만기 현물환율(시장평균환율, MAR)과의 차액만 정산(Non-deliverable 방식)해 자금 부담 없이 레버리지를 높여 환차익을 도모하는 것을 말한다. 일부 기업은 자체 환율 전망에 따라 수억달러 상당의 통화옵션을 거래를 동시 실행하기도 한다. 특히 이날 환율은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정례회의를 열어 기준금리를 동결함에 따라 추가 상승에 ...

    한국경제 | 2009.03.12 00:00 | ky84

  • 미네르바, 옥중 한국경제 보고서 작성

    ... 붕괴하면서 IMF에 헝가리, 우크라이나, 라트비아가 구제 금융을 요청하게 되었으며 폴란드와 체코가 검토에 들어가게 된다. 문제는 동유럽에 대출된 1조 5천억 달러가 서유럽 내 주요은행에서 대출이 된 구조가 최대 40배까지의 레버리지(Leverage; 대출금/자본금)를 높여서 대출이 이루어진 상황에서 대규모 부도 리스크 압력을 받게 된다는 것이다. 이런 상황에서 동유럽에 대규모 구제자금을 쏟아 부을 수 없는 이유 중 하나는 유로론 내의 독일내의 금융시장 안정화, ...

    한국경제 | 2009.03.11 00:00 | 박민제

  • 황건호 금투협 회장 "펀드 실명제 도입 필요"

    ... 업계가 균형있게 발전해야 하며 펀드시장도 보다 투명한 정보 공개를 통해 새롭게 도약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국내 주식시장이 올 들어 세계 주요 시장에 비해 견조함을 유지하고 있는 배경은 증권업계가 미리 미수금 등 레버리지(차입)를 줄여온 데다 펀드 등 간접투자 문화가 정착해 가고 있기 때문"이라며 "지나치게 많은 소규모 펀드들은 일정 부분 '규모의 경제'를 실현하기 위해 통합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황 회장은 이와 함께 "국내 자본시장이 많이 ...

    한국경제 | 2009.03.11 00:00 | 문혜정

  • ELW 거래 시장 개설이래 최대 기록

    ... 대비 '풋 ELW' 거래대금 비중이 63%에 달했다"고 말했다. 올 들어 지난달 말까지 '풋 ELW' 거래 비중은 평균 33%에 머물렀다. 이 증권사는 이날 총 848억원 규모의 ELW 24개 종목을 추가 상장했다. 유 이사는 이어 "선물 · 옵션에 비해 소액으로도 계좌 개설이나 거래가 가능하지만 높은 레버리지(지렛대) 효과로 인해 손실 위험도 큰 만큼 철저한 사전 준비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서정환 기자 ceose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3.10 00:00 | 서정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