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2,7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동학개미 몰려든 ETF…거래대금 500조 넘었다

    상장지수펀드(ETF) 거래대금이 급증하며 사상 처음 500조원을 넘어섰다. 공모펀드 시장을 떠난 투자자가 몰리고, 레버리지와 인버스ETF 거래가 급증한 데 따른 것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 들어 이달 10일까지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 ETF 거래액은 520조9602억원을 기록했다. 지난 4월에 이미 작년 누적 거래대금(328조원)을 넘어섰고, 이후에도 거래액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올해 1000조원에 육박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하루평균 ...

    한국경제 | 2020.07.12 17:29 | 한경제/전범진

  • '간 큰' 개미들의 베팅…인버스·레버리지 ETF 폭증

    올해 상장지수펀드(ETF) 시장을 달군 주역은 주가의 두 배로 움직이는 레버리지와 주가와 반대로 갔을 때 수익을 내는 인버스 ETF다. 높은 수익률을 노리는 개인 자금이 몰리면서 레버리지·인버스 ETF의 거래대금은 전체 ETF 거래의 70%를 훌쩍 넘어섰다. 이에 따라 레버리지 ETF 등이 국내 증시의 변동성을 확대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올 상반기 레버리지·인버스 ETF 상품의 하루평균 거래대금은 3조664억원에 달했다. ...

    한국경제 | 2020.07.12 17:21 | 전범진

  • thumbnail
    "1.3조원 펀드 환매 중단한 젠투, 자전거래·돌려막기 의심"

    ... 거부” 국내 한 기관에서 올초까지 투자업무 등을 담당했던 A씨는 9일 “과거에도 젠투는 쉽게 이해할 수 없는 이유를 들어 펀드 환매를 수차례 거부했다”며 “서로 다르게 운용되는 두 개 펀드를 레버리지(차입) 관계로 묶어놓는 등 상식 밖 행태도 눈에 띄었다”고 말했다. A씨가 몸담았던 기관은 2010년대 초 젠투의 2개 채권펀드에 500억원가량을 넣었다. 2015년부터 해당 기관 해외 투자를 총괄하게 된 A씨는 2016년께 ...

    한국경제 | 2020.07.09 17:30 | 오형주/김대훈

  • thumbnail
    [단독] 젠투파트너스 의혹 일파만파…자전거래·돌려막기 정황도

    ... 거부" 국내 한 기관에서 올초까지 투자업무 등을 담당했던 A씨는 9일 “과거에도 젠투는 쉽게 이해할 수 없는 이유를 들어 펀드 환매를 수차례 거부했다”며 “서로 다르게 운용되는 2개 펀드를 레버리지(차입) 관계로 묶어놓는 등 상식 밖 행태도 눈에 띄었다”고 말했다. A씨가 몸담았던 기관은 2010년대 초반 판매사를 거치지 않고 젠투의 2개 채권펀드에 500억원 가량을 넣었다. 2015년부터 해당 기관 해외투자를 총괄하게 ...

    한국경제 | 2020.07.09 13:53 | 오형주/김대훈

  • thumbnail
    파국 치닫는 젠투 펀드…금감원, 신한금투 조사 들어간 사연

    홍콩계 사모펀드 운용사인 젠투파트너스가 1조3000억원 규모 펀드 환매를 중단한 사건이 미궁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젠투는 현지 금융사와 맺은 차입(레버리지) 계약을 근거로 다른 펀드까지 볼모로 잡아 전체 펀드에 대한 환매 불가 방침을 밝혔다. 국내 판매사들은 젠투가 레버리지를 일으키면서 어떤 계약을 맺었는지조차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 아무도 정확한 정보를 알지 못하는 상황이 이어지자 결국 금융당국이 주요 판매사를 대상으로 현장조사에 착수했다. ...

    한국경제 | 2020.07.06 17:35 | 오형주

  • thumbnail
    연일 터지는 사모펀드 '쇼크'…5大 원칙만 지켜도 사기 안 당한다

    ... 2%대에 불과하다”며 “라임 무역금융펀드가 제안한 연 7% 수익을 돌려주려면 12% 안팎의 성과를 내야 가능한데, 그 자체가 얼마나 투자 위험이 큰지 쉽게 알 수 있다”고 말했다. (2) 복잡한 레버리지 상품은 일단 피하라 각종 수수료를 제외하고 연 5% 수익을 내려면 투자 리스크는 클 수밖에 없다. 사모펀드 운용사들은 이를 숨기기 위해 복잡한 구조화 상품을 설계하고, 총수익스와프(TRS)와 같은 펀드 대출(레버리지)을 일으켰다. 라임 ...

    한국경제 | 2020.07.05 17:04 | 조진형

  • 사모펀드 최소투자액 1억→3억으로 높아진다

    ... “7월 말에서 8월 초에는 개정 시행령이 공포·시행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자본시장법 개정안에 따르면 앞으로 일반 투자자는 전문투자형 사모펀드(한국형 헤지펀드)에 투자할 때 최소 3억원 이상(레버리지 200% 이상 펀드는 5억원 이상)을 투자해야 한다. 어느 정도 손실 위험을 감수할 수 있는 투자자만 사모펀드 시장에 뛰어들라는 의미다. 개정안은 동일증권을 판단하는 기준도 명확히 했다. 펀드 기초·운용자산과 손익 구조의 ...

    한국경제 | 2020.07.05 16:52 | 한경제

  • thumbnail
    초저금리 시대, 투자상품 중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면…

    ... 그동안의 경험과 지식으로 더 스마트해진 개인투자자는 ‘동학개미운동’이라는 신조어를 낳을 정도로 시장에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아직 국내 상당수 개인투자자는 단순히 시장 방향성만 예측하고 원유, 레버리지, 인버스형 투자 상품 등에 베팅하는 경향이 있다. 한두 종목 혹은 한두 자산의 방향성에만 투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극단적인 방향성에 투자 시 자신이 지게 될 위험에 대비해 충분한 수익을 거두기 어렵다. 하방 위험이 생겼을 ...

    한국경제 | 2020.07.05 15:25

  • thumbnail
    [모십니다] '꼬마빌딩' 투자…한경닷컴 멘토 특강

    ... 알아볼 수 있도록 구성된다. 우선 최근 꼬마빌딩 거래 동향과 성공사례 분석을 통해 상권을 진단하고 투자 포인트를 짚는다. 신축과 리모델링 과정에서 건축법과 공법에 따른 규제도 정리한다. 개인투자와 법인투자의 장단점을 분석하면서 레버리지 극대화 전략도 짠다. 빌딩과 관련한 세금을 총정리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강의는 평일반과 주말반으로 나눠 이뤄진다. 평일반은 7일부터 4주 동안 매주 화요일 오후 7시30분부터 3시간씩 진행된다. 주말반은 11일과 25일 오전 10시부터 ...

    한국경제 | 2020.07.05 15:22

  • thumbnail
    '가짜 사모펀드' 감별법…이 5가지만 알아도 사기 안 당한다

    ... 불과하다”며 “라임 무역금융펀드가 제안한 연 7% 수익을 돌려주려면 실제로는 12% 안팎의 성과를 내야 가능한데, 그 자체가 얼마나 투자 위험이 큰지 쉽게 알 수 있다”고 말했다. ②복잡한 레버리지 상품은 일단 피해라 각종 수수료를 제외하고 연 5% 수익을 내려면 투자 리스크는 클 수밖에 없다. 사모펀드 운용사들은 이를 숨기기 위해 복잡한 구조화 상품을 설계하고, 총수익스와프(TRS)와 같은 펀드 대출(레버리지)을 일으켰다. 라임 ...

    한국경제 | 2020.07.05 10:14 | 조진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