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20 TOUR REPORT

    ... 브리핑. KLPGA 1142일 만에 통산 2승 김지영이 6월 28일 경기도 포천힐스CC에서 열린 BC카드·한경레이디스컵에서 연장 접전 끝에 박민지를 꺾고 우승, 2017년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이후 통산 2승을 올렸다. 첫 ... 투어에선 1995년 박성자(제일모직로즈 여자오픈)와 배윤주(삼성카드배 한국여자프로골프), 오미선(2001년 한솔레이디스오픈), 손혜경(2003년 아트라스 한국여자오픈), 넬리 코다(2018년 한화클래식), 전우리(2019년 롯데렌터카 ...

    Money | 2020.09.24 10:06

  • thumbnail
    이민영 주춤하니 배희경이 날갯짓…JLPGA메이저 단독 선두

    ... 페어웨이에 안착 시키지 못해 고전했는데 오늘은 샷감이 살아나서 버디 기회를 많이 잡은 것 같다"고 말했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2승을 거둔뒤 2015년부터 일본 무대에서 활약한 배희경은 2018년 브리지스톤 레이디스 대회에서 우승한 바 있다. 이번 대회에서 배희경이 우승 도전에 성공할 경우 JLPGA 통산 2승이자 프로통산 첫 메이저대회 우승컵을 들어올리게 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한국에 머물던 배희경은 JLPGA투어가 ...

    한국경제 | 2020.09.11 16:52 | 김순신

  • thumbnail
    '홀인원' 이민영…日 메이저 첫승 발판

    ... 사태로 한국에 머물던 이민영은 지난 6~7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4개 대회에서 뛰며 실전 감각을 다졌다. JLPGA투어가 재개되자 지난달 일본으로 향했고, 2주간 자가격리를 거쳐 투어에 복귀했다. 이민영은 지난주 열린 골프5레이디스골프토너먼트에서 공동 4위를 기록하며 컨디션을 끌어올렸다. 이민영이 이 대회를 석권하면 한국 선수로는 다섯 번째로 우승 트로피를 차지한다. 고(故) 구옥희가 1992, 2002년에 우승컵을 들었고 신현주(40), 이보미(32), ...

    한국경제 | 2020.09.10 15:43 | 김순신

  • thumbnail
    日 여자 월드 우승 멤버 나가사토 유키, 남자팀서 뛴다

    2011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 우승 멤버인 일본 축구 국가대표 출신 나가사토 유키(33)가 자국의 남자팀에서 뛴다. 일본 가나가와 지역 2부 리그에 속한 남자팀 하야부사 일레븐은 10일 홈페이지를 통해 "나가사토가 ... 58골을 기록했다. 2007년부터 세 차례 FIFA 여자 월드컵에 출전했고 특히 2011년 일본의 사상 첫 여자 월드 우승과 2015년 준우승에 힘을 보탰다. 일본과 독일, 잉글랜드 리그를 거치면서 2014년에는 지소연과 첼시 레이디스에서 ...

    한국경제 | 2020.09.10 14:59 | YONHAP

  • thumbnail
    LPGA투어, 무산된 아시안 스윙 대신 2개 대회 신설 추진

    ... 기자회견에서 "10월에 1개나 2개 대회를 미국에서 치르려고 작업 중"이라고 밝혔다. 1개 대회는 내년 솔하임 개최 코스인 오하이오주 인버네스 골프 클럽에서 여는 게 거의 확정됐고, 잘하면 1개 대회를 더 개최할 수 있을 것이라는 ... 개최 예정이던 대만 스윙잉 스커츠 LPGA는 이미 취소됐다. 10월 22∼15일 한국 부산 개최 예정인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과 일본 토토 재팬 클래식도 취소될 가능성이 아주 크다고 LPGA투어는 관측하고 있다. 완 커미셔너는 "아시안 ...

    한국경제 | 2020.09.10 14:47 | YONHAP

  • thumbnail
    딸에게 우승 선물한 '철녀' 루이스

    ... 집념 하나로 이겨냈다. “딸에게 꼭 우승을 선물하고 싶다”던 꿈을 마침내 이뤄냈다. 루이스는 17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노스 버윅의 르네상스클럽(파71·6453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레이디스 스코틀랜드오픈(총상금 150만달러)에서 최종합계 5언더파 279타를 적어낸 뒤 다른 3명과 함께 치른 연장 첫 홀에서 혼자 버디를 잡아 경쟁자들을 따돌렸다. 우승 상금은 22만5000달러(약 2억6700만원)다.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

    한국경제 | 2020.08.17 13:52 | 조희찬

  • thumbnail
    LPGA 루이스 "엄마가 되고 첫 승…목표를 이뤘다"

    레이디스 스코틀랜드오픈 연장 우승…통산 13승 한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최강자였던 스테이시 루이스(35·미국)가 '골프 인생 제2막'이 시작한 이후 첫 우승을 거뒀다. 루이스는 17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노스 버윅의 르네상스 클럽에서 열린 LPGA 투어 레이디스 스코틀랜드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 2017년 9월 캄비아 포틀랜드 클래식 우승 이후 약 2년 11개월 만에 거둔 통산 13번째 우승이다. 루이스는 ...

    한국경제 | 2020.08.17 09:26 | YONHAP

  • thumbnail
    박민지, 타이틀 방어 성공…통산 4승째

    ... 4승째를 달성했다. 우승상금은 1400만원. 이로써 박민지는 대상포인트 50점을 추가해 이 부문 3위로 뛰어올랐다. 상금도 4억원을 넘어서면서 '톱3'에 이름을 올릴 전망이다. 지난 6월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연장전에서 김지영(23)에게 패한 아쉬움도 이번 주 우승으로 씻어냈다. 박민지는 최종 라운드를 앞두고 공동 선두로 출발했다. 10번홀(파4)까지 6타를 줄인 이정은에 한 때 선두를 내줬다. 그러나 14번홀(파5)까지 2타를 줄였고 ...

    한국경제 | 2020.08.16 16:10 | 조희찬

  • thumbnail
    신인 송가은·구래현, KLPGA 투어 MBN 오픈 2R 공동 선두

    ... 송가은과 구래현은 공동 3위 선수들을 1타 차로 따돌리고 공동 1위로 2라운드를 마쳤다. 2000년생 동갑인 송가은과 구래현은 나란히 올해 KLPGA 정규 투어에 데뷔한 신인들이다. 송가은은 7개 대회에 출전해 6월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15위가 최고 성적이고, 구래현은 9개 대회에서 두 번만 컷을 통과해 7월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47위가 가장 높은 순위다. 1라운드에서는 송가은이 버디 6개와 보기 1개, 구래현은 이글 1개와 버디 3개를 각각 기록했다. 프로골프 ...

    한국경제 | 2020.08.15 19:49 | YONHAP

  • thumbnail
    '첫날 1위' 디펜딩 챔피언 박민지, 막판 5개홀에서만 4언더파

    ... 3위(82.56%), 평균타수 4위(69.34타) 등 고른 기량으로 8개 대회에서 한 번도 컷 탈락이 없었고 5번이나 톱10에 입상한 덕이다. 준우승 한번, 3위 한번이 말해주듯 우승 기회도 적지 않았다. 6월 비씨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에서 연장전에서 진 게 가장 아쉬운 장면이다. 박민지는 14일 경기도 포천 대유몽베르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투어 대유위니아·MBN 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버디 7개를 잡아내며 6언더파 66타를 쳤다. 신인 송가은(20)을 ...

    한국경제 | 2020.08.14 18: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