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3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엘레강스 파리, 프렌치 감성 담은 몽쥬 미니 토트백 출시

    ... 2020 트렌드 백 미니 사이즈로 출시해 브랜드의 고급스러움에 발랄한 감성까지 더해져 많은 셀럽 사이에서도 인기다. 특히 몽쥬(Monge)는 프랑스 파리의 몽쥬 거리에서 따온 이름으로 몽쥬 거리를 걷다 보면 볼 수 있는 고대 로마 원형 경기장의 곡선의 아름다움에서 영감을 받아 엘레강스 파리의 NEW 로고가 탄생했다. 가방 전면부에 NEW 로고가 들어가면서 더욱 유니크하게 만들어주었다. 심플한 듯한 디자인으로 어느 스타일이든 소화하기 편하지만 남들과 다른 독특한 ...

    bntnews | 2020.08.03 16:43

  • thumbnail
    박물관서 셀카 찍다가…나폴레옹 여동생 조각상 발가락 부러져

    ... 분장한 파올리나 보르게세' 석고상 일부가 파손됐다. 1808년 만들어진 이 작품은 19세기 이탈리아 명문가인 보르게세 가문에 시집 온 나폴레옹의 여동생 '파올리나 보르게세'를 형상화한 석고상이다. 파손된 작품은 로마 보르게세미술관에 전시된 대리석 작품의 원형으로, 쿠션의 질감을 생생하게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사고가 발생한 이 박물관은 신고전주의 양식을 대표하는 이탈리아 조각가 안토니오 카노바(1757∼1822)의 주요 작품들을 ...

    한국경제 | 2020.08.03 11:05 | 이미경

  • thumbnail
    2400년전 난파선이 박물관으로…그리스 첫 수중박물관 개관

    ... 알로니소스섬 근처에서 폭풍우로 침몰한 것으로 추정되는 상선을 활용한 것이다. 수심 21∼28m 지점에 누워있는 이 난파선에는 '암포라' 3천∼4천여개가 쌓여 있다. 암포라는 고대 그리스·로마 시대 와인과 올리브 오일 등을 담아 운반하는데 사용된 목 좁은 항아리를 일컫는다. 2천400년 넘게 바닷속에 잠겨 있었지만 사람의 손이 닿지 않은 채 비교적 원형을 유지해 고고학적 가치가 크다고 그리스 당국은 전했다. 앞서 그리스 ...

    한국경제 | 2020.08.03 06:31 | YONHAP

  • thumbnail
    伊박물관서 유럽관광객이 '셀카'찍다 200년된 유명 조각상 파손

    ... 분장한 파올리나 보르게세'에 앉아 셀카를 찍다가 발가락 부분을 파손한 것이다. 1808년께 석고로 제작된 이 작품은 19세기 이탈리아 명문가인 보르게세 가문에 시집온 나폴레옹의 여동생 파올리나 보르게세를 형상화했다. 로마 보르게세미술관에 전시된 대리석 작품의 원형인데, 특히 쿠션의 질감을 생생하게 표현해 탄성을 자아내게 하는 조각상으로 유명하다. 오스트리아 관광객은 작품을 파손한 뒤 아무런 조처도 취하지 않고 그대로 박물관을 떠났으나, 관내 CCTV로 ...

    한국경제 | 2020.08.02 21:25 | YONHAP

  • thumbnail
    임모빌레, 37경기 36골…'세리에A 득점왕+유러피언 골든볼'

    ... 골 득실에서 밀려 4위로 시즌을 마쳤다. 임모빌레는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37경기에 출전해 36골을 기록하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31골)를 5골 차로 따돌리고 당당히 득점왕에 올랐다. 호날두는 이날 치러진 AS로마와 38라운드 최종전에 결장했다. 임모빌레의 이번 시즌 36골은 2015-2016시즌 곤살로 이과인(36골)이 작성한 세리에A 역대 한 시즌 최다 골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기록이다. 이로써 임모빌레는 2013-2014시즌(22골)과 ...

    한국경제 | 2020.08.02 08:55 | YONHAP

  • 피아트크라이슬러 2분기도 1조4천억원 적자…시장 예상보다 선방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미국-이탈리아 합작 자동차업체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분기도 대규모 손실을 기록했다. AFP 통신 등에 따르면 FCA는 2분기에 10억4천800만유로(약 1조4천784억원)의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31일(현지시간) 밝혔다. FCA는 1분기에도 16억9천400만유로(약 2조3천898억원)의 순손실을 봤다. 애초 시장에서는 FCA의 2분기 순손실 규모가 20억유로까지 ...

    오토타임즈 | 2020.08.01 11:36

  • thumbnail
    성소피아 '모스크'…이슬람 명절에 무슬림 수천명 운집

    ... 아드하는 선지자 아브라함이 아들을 제물로 바치려 하자 신이 아들 대신 양을 제물로 바치게 했다는 일화에서 유래한 축제다. 이드 알 아드하 기간 이슬람 신자들은 소·양·염소를 제물로 도축하고 고기를 이웃이나 소외층과 나눈다. 동로마제국 황제 유스티니아누스 1세가 537년 건립한 성소피아 대성당은 916년간 정교회의 총본산이었으나, 1453년 오스만 제국이 콘스탄티노플을 점령하면서 오스만 황실 모스크로 개조됐다. 세계 1차대전으로 오스만 제국이 멸망한 후 터키 ...

    한국경제 | 2020.07.31 22:11 | YONHAP

  • thumbnail
    [주목! 이 책] 세계사를 바꾼 6가지 음료

    ... 와인, 럼·위스키 등의 증류주, 커피, 차, 코카콜라를 석기시대부터 21세기에 이르기까지 약 1만 년의 인류 역사를 상징하는 여섯 가지 음료로 꼽는다. 고대 이집트·메소포타미아 문명, 그리스·로마제국, 미국 독립과 프랑스혁명, 영국 산업혁명, 2차 세계대전 등 주요 사건과 각 음료의 역사를 씨줄과 날줄처럼 엮는다. 영국 언론인인 저자는 음료를 매개로 각국이 어떻게 교류하고 패권경쟁을 벌였는지 이야기를 펼친다. (캐피털북스, 324쪽, ...

    한국경제 | 2020.07.30 18:06

  • thumbnail
    호날두, 세리에A서 득점포 침묵…3대 리그 득점왕 '빨간불'

    ... 리그 우승을 확정한 유벤투스에 패배의 타격은 없지만, 치로 임모빌레(라치오·35골)와 득점왕 자리를 놓고 다투는 호날두(31골)는 득점왕 타이틀 경쟁에서 더욱 멀어졌다. 현재 리그 득점 선두를 달리는 임모빌레는 이날 이탈리아 로마의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브레시아와 치른 37라운드 홈 경기에서 쐐기 골을 터뜨리며 팀의 2-0 승리에 앞장섰다. 21일 유벤투스와 라치오의 34라운드 맞대결까지만 해도 호날두와 임모빌레는 나란히 30골을 기록하며 득점 부문 공동 ...

    한국경제 | 2020.07.30 09:01 | YONHAP

  • thumbnail
    R마드리드 이어 세비야까지…UEFA 대회 앞두고 코로나19 비상

    ... 보도했다. 구단이 이름을 밝히지 않은 이 선수는 무증상 감염자로 이상 증상을 보이지 않고 있으며, 현재 자택에 격리돼 치료 중이다. 세비야는 라리가가 끝난 뒤 선수들이 짧은 휴가를 가졌다. 내달 6일(이하 현지시간) 열리는 로마와의 유로파리그 경기를 준비를 위해 선수들이 휴가에서 복귀하자 구단은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시행했고, 27일 한 명이 감염된 점을 확인했다. 세비야는 나머지 선수들을 대상으로 추가 검사를 두 차례 시행했는데, 그중 ...

    한국경제 | 2020.07.30 08: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