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1-360 / 4,0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화학' 아니라 'LG배터리'로 불러주세요

    ... ESS, 자동차 배터리까지 자동차 배터리 사업의 특징은 수주 베이스라는 데 있다. 공장 신·증설 계획도 완성차 업체와의 합의가 이뤄져야 윤곽이 나온다. LG화학은 2019년 1분기 기준 전기차 배터리 수주 잔액 110조원을 돌파했다. ... 공략하던 중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 체계) 보복의 영향으로 한 차례 계획이 무산되면서 좌절을 겪기도 했지만 중국 로컬 브랜드 1위 지리자동차와의 전기차 배터리 합작법인 설립을 계기로 다시 한 번 중국 전기차 시장에 진입하는 토대를 ...

    한경Business | 2019.07.22 14:16

  • thumbnail
    제주도 관광객 타깃 카셰어링 서비스 '끌리면타라' 출시

    ... 카셰어링(차량공유) 서비스 ‘끌리면타라’를 지난 18일 출시했다. 스타모빌리티는 제주도 로컬 렌터카 기업 ㈜스타렌터카가 종합 모빌리티 기업을 목표로 공유경제 사업에 진출하며 설립한 회사다. 지난 5월 코스닥 ... 공유경제 서비스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가겠다”며 “제주도 최초의 차량공유 서비스로서 기존 지역 업체들과의 상생에도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

    한국경제 | 2019.07.19 18:52 | 김봉구

  • thumbnail
    화장품株 죽쑤는데…LG생건만 '꿋꿋'

    ... 치열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김혜미 케이프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수년간 주목받던 한국 화장품은 중국 로컬 브랜드의 성장으로 도전에 직면했다”며 “지난달 중국 정부가 ‘신(新)중국 전자상거래법 ...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고 말했다. 주요 화장품주에 대한 2분기 실적 추정치는 계속 떨어지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코스메카코리아, 아모레G의 올 2분기 영업이익 추정치는 3개월 전에 비해 각각 28.2%, ...

    한국경제 | 2019.07.17 17:28 | 김동현

  • 아모레 `울고` LG `웃고`...中 승패 가른 것은

    ... 회사의 다른 접근 전략이 성패를 갈랐다고 보고 있습니다. 아모레의 경우 주요 수출 품목인 중저가 제품 시장에 중국 로컬 업체들이 속속 뛰어들면서 `라네즈`·`이니스프리` 등 주력 브랜드가 경쟁력을 잃고 있습니다. 특히 이니스프리는 ... 구성한 LG생활건강이 사정이 나은 건 어쩌면 당연한 결과입니다. 김혜미 케이프투자증권 연구원 "럭셔리가 그나마 로컬업체에 비해 경쟁력을 갖고 있다고 생각하는데 럭셔리 비중이 어느 업체가 더 높냐에 따라 갈린 것 같다. (LG생활건강이) ...

    한국경제TV | 2019.07.17 16:54

  • thumbnail
    나주 로컬푸드 직매장 빛가람점 누적매출 100억원 돌파

    전남 나주시 로컬푸드 직매장 빛가람점이 누적 매출 100억원을 돌파했다. 나주시는 2015년 11월 개장한 빛가람점이 이달 기준 참여 농가 472명·소비자 회원 8천775명을 넘어서는 등 개장 3년여 만에 누적 매출 100억원을 ... 농가 472명, 268품목의 농산물과 가공식품 51개 업체, 176종이 판매되고 있다. 정육·제빵·반찬 등 3개 업체도 입점했다. 나주시는 빛가람점의 꾸준한 성과에 힘입어 로컬푸드 직매장 확대에 나선다. 원도심 한옥상가(2층 160㎡)에 ...

    한국경제 | 2019.07.15 15:10 | YONHAP

  • thumbnail
    선글라스 회사에 조향사가?…'3년 만에 4배 성장' 젠틀몬스터의 성공 비결

    ... 젠틀몬스터는 현재 내년 7월까지의 컬렉션과 다른 기업과의 협업 계획이 마무리된 상태다. 이처럼 글로벌 브랜드와 로컬 브랜드와의 협업은 젠틀몬스터가 해외시장 판로를 넓히는 데 큰 힘이 됐다. 화웨이와의 협업을 통해 중국 시장에 이름을 ... 맡아 왔다. 2008년 좀 더 창의적인 일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에 2008년 '영어 캠프'를 운영하는 영어 교육 업체에 들어갔다. 하지만 각종 영어 교육 규제와 맞물려 사업이 어려워졌고 출산율이 떨어지면서 교육 트렌드도 빠르게 변하고 ...

    한경Business | 2019.07.15 11:44

  • thumbnail
    실리콘밸리 IT공룡들, 에지 컴퓨팅 경쟁 가열

    ‘아마존+홀푸드=에지 컴퓨팅.’ 2017년 6월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아마존이 미국 유기농마트인 홀푸드를 인수했을 때 실리콘밸리에서 떠돈 메모의 내용이다. 오프라인 매장을 확보해 온·오프라인 ... 컴퓨팅 서비스에 필요한 소프트웨어 ‘그린그래스’를 선보였다. 그린그래스는 중앙 클라우드 기능을 로컬 기기로 확장하는 소프트웨어다. 로컬 기기에서 데이터를 수집·분석하고, 기기 간 안전한 통신을 지원한다. ...

    한국경제 | 2019.07.14 17:53 | 전설리

  • "화장품 시장 전방 환경 부진 지속"-케이프

    ... 기초·색조를 제외한 마스크팩 등 기타 품목의 감소가 주 요인이었을 것으로 추측된다"고 했다. 중국인 인바운드 회복세를 밑도는 면세 성장률도 아쉽다고 덧붙였다. 올해 화장품 업계의 두 가지 이슈로는 국내 브랜드 업체들의 마케팅 투자 확대 추세와 각종 규제 강화를 꼽았다. 그는 "로컬 브랜드 고도화 등에 따라 중국 현지에서의 경쟁이 심화됐고 중국 전자상거래법으로 국내 제품이 중국에서 온라인 판매가 위축될 우려가 있다"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19.07.09 08:22 | 강경주

  • thumbnail
    청소년보호시간대 잔혹한 장면 방영한 tvN '대탈출2'에 '주의'

    ... 어린이·청소년 시청자의 정서를 고려하지 않고 청소년시청보호시간대에 이를 재방송해 법정제재가 불가피하다"고 밝혔다. 방심위는 또 영리목적으로 운영되는 특정 업체에 광고효과를 주는 내용을 방송한 CJ헬로 계열 총 24개 종합유선방송사업자(SO)에 대해서도 법정제재인 '주의'를 처분했다. CJ헬로 24개 계열사는 '지금은 로컬시대'에서 부산 지역의 특정 뷔페식당과 와인바를 소개하면서 장시간에 걸쳐 해당 업체의 메뉴와 가격 등을 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7.08 16:26 | YONHAP

  • thumbnail
    매물 쏟아지는 중소 車 부품사…韓 기술 노린 中 자본이 쓸어담나

    중소 자동차 부품업체를 운영하는 A씨는 얼마 전 회사를 매각하려고 시도하다가 포기했다. 사겠다는 사람이 없어서다. 그는 “앞으로 한국 자동차산업이 어떻게 될지 예측하기도 힘든 상황에서 누가 중소 부품사를 인수하겠냐”고 ... “현대·기아차만 바라보고 중국에 공장을 지었는데 납품량이 반 토막 났다”며 “중국 로컬 브랜드에 납품을 시도했지만 저가 공세를 펴는 현지 부품사를 이길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일부 부품사는 ...

    한국경제 | 2019.07.03 17:20 | 도병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