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5,0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율촌, 2년 연속 '일자리 으뜸기업'

    ...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 율촌 관계자는 2일 “장애인 및 신규 청년 고용에서 일자리 수를 늘렸을 뿐만 아니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 등 다양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내 로펌 중 유일하게 2020년 일자리 으뜸 100대 기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고용부는 2018년부터 일자리 창출 실적, 현장 실사, 노사단체 의견 수렴 등을 거쳐 일자리를 대거 늘리고 일자리의 질을 앞장서 개선한 기업 100개를 ...

    한국경제 | 2020.08.02 17:23 | 이인혁

  • "안일한 대응으로 직원 사망"…'코로나 소송'에 떠는 美기업

    ...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려 사망한 근로자의 유족들이 기업을 상대로 잇따라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하고 있다. 재직 당시 회사 측의 관리 소홀이나 잘못된 판단으로 전염병에 걸려 사망했다는 것이다. 미 로펌인 헌튼앤드루스커스의 조사 결과 지난달 하순까지 코로나19와 관련해 제기된 고용·노동 분쟁은 총 69건으로 집계됐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최근 보도했다. 월마트와 세이프웨이, 타이슨푸드 등 대기업은 물론 일부 보건·의료시설 ...

    한국경제 | 2020.08.02 17:03 | 조재길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법무법인 태평양, 아웃바운드 M&A 자문 강화… 김경석 미국변호사 영입

    ... 이후 링크레이터스(Linklaters) 홍콩·서울사무소, 화이트앤케이스(White & Case) 서울사무소를 거쳐 아놀드앤포터(Arnold & Porter) 서울사무소 M&A 팀을 이끄는 등 글로벌 주요 로펌에서 활동하면서 M&A, 사모펀드, 합작투자, 해외투자 자문 등을 수행해왔다. 김 변호사는 미국 5G 통신망 기업인 텔레월드 솔루션즈 인수 및 스페인 네트워크 솔루션기업 스페인 지랩스 인수 자문, 홍콩계 사모펀드인 베어링PEA의 ...

    마켓인사이트 | 2020.07.31 16:12

  • 금주(7월24일~7월30일)의 신설법인

    ... 파생상품 등에의 투자)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 215 12층 (논현동,케이티에스빌딩) ▷이촌마스터제이차(박성진·0·여유자금의 투자)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51길 14 105호 에이호 (서초동,JH엘로펌애비뉴빌딩) ▷이촌마스터제일차(박성진·0·여유자금의 투자)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51길 14 105호 에이호 (서초동,JH엘로펌애비뉴빌딩) ▷이프다산제이차(유기현·0·여유 자금의 ...

    한국경제 | 2020.07.31 13:34 | 민경진

  • thumbnail
    [인터뷰+] 서동주 "美 변호사가 왜 한국서 방송 하냐고요?"

    ... 하지만 한시간 남짓 대화를 나누다 보면 그가 어떻게 웨즐리대 음대를 거쳐 MIT에 편입해 펜실베이니아 경영대학원 와튼스쿨 박사 과정을 마치고 로스쿨에 진학해 변호사가 됐는지, 믿기기 힘든 이력을 수긍하게 된다. 현재 미국 5대 로펌 중 하나인 '퍼킨스 코이'에서 특허 관련 업무를 맡고 있는 서동주는 "재택 근무가 올해 연말까지 확정돼 한국으로 오게 됐다"며 "자가 격리 기간이 끝나서 한국에서 방송 활동도 하면서 지내게 될 ...

    연예 | 2020.07.27 15:57 | 김소연

  • thumbnail
    [한국경제신문 편집국장입니다] 한경 단독…임대주택 늘리면 50층 재건축도 허용 유료

    ... 경제계 원로들을 대상으로 이 문제에 대한 의견을 들었습니다. 다들 조심스러워 하면서도 삼성이 미래를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사법적 부담을 줄여줘야한다는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이것과 별개로 한국경제신문이 기업 사내 변호사와 대형 로펌 소속 변호사 120명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도 나왔습니다. 검찰 금융감독원 등 기업을 향한 국내 사정기관들의 조사가 과도하다는 지적이 압도적이었습니다. 응답자의 67% 가량이 '압수수색 시 제시된 영장 내용을 충분히 확인할 ...

    모바일한경 | 2020.07.26 17:55 | 조일훈

  • thumbnail
    "사정기관, 기업에 과도한 자료 요구" 57%…'저인망'式 조사 만연

    ... 그만두고 변호사 사무실을 개업했다. 기업을 향한 사정기관의 조사가 여전히 과하다는 지적이 법조계에서 끊임없이 나오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이 한국사내변호사회(한사회)와 지난 14일부터 19일까지 한사회 소속 변호사와 국내 대형 법무법인(로펌) 여섯 곳의 변호사 등 총 12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법조인의 70%가량이 ‘기업을 향한 수사·조사가 과하게 이뤄지고 있다’고 답했다. “기업이라는 이유만으로 변호인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20.07.26 17:52 | 안효주

  • 변호사 67% "검찰·금감원, 기업 조사 과도하다"

    ... 과도하다는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기소 등 형사처벌을 목적으로 한 성과주의에서 벗어나 기업 경영의 이해도를 높여야 한다는 비판이 나온다. 한국경제신문이 한국사내변호사회와 지난 14일부터 19일까지 한사회 소속 변호사와 대형 법무법인(로펌) 여섯 곳의 변호사 12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67.1%가 ‘압수수색 시 제시된 영장 내용을 충분히 확인할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다’고 답했다. 수사·조사 과정에서 부당함을 겪었다는 ...

    한국경제 | 2020.07.26 17:42 | 안효주

  • 변호-의뢰 '비밀유지권'…美·獨선 엄격히 보장

    최근 몇 년간 종종 발생하고 있는 검찰의 변호사 사무실(로펌) 및 기업 법무팀 압수수색은 기업 관계자들이 꼽는 ‘과도한 수사’의 대표적 유형이다. 변호인과 의뢰인 사이 비밀유지권(ACP)을 무력화하는 검찰 편의주의적 발상이라는 평가다. 변호사들은 “고해성사하는 자리에 CCTV를 달아놓은 꼴”이라며 불만을 터뜨리고 있다. 26일 법조계에 따르면 검찰이 주요 대형 로펌을 처음 압수수색한 사례는 2016년 법무법인 ...

    한국경제 | 2020.07.26 17:31 | 이인혁

  • thumbnail
    '세월호 참사' 유병언 차남, 美대형로펌 거물 변호사 선임

    미국 뉴욕 자택에서 체포된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2014년 사망)의 차남 유혁기씨(48)가 한국 송환에 맞서 대형 로펌의 거물급 변호사를 선임해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24일(현지시간) 미 법원 등에 따르면 세월호 운영 선박회사에 대한 횡령 혐의를 받아 지난 22일 뉴욕 웨스트체스터 카운티의 자택에서 체포된 유씨는 범죄인 인도 재판을 앞두고 법조 경력이 30년을 넘는 폴 셰흐트먼 변호사를 변호인으로 선임했다. 하버드 로스쿨 출신이자 로펌 브레이스웰의 ...

    한국경제 | 2020.07.25 0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