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5,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요기요 매각' 獨딜리버리히어로, 태평양에 김앤장까지 선임한 이유는?

    ... 김앤장이 맡은 역할은 공정위에 DHK 인수희망자를 보고해 확인을 받는 역할에 국한됐다. 원래 공정거래심사 통과는 인수자 측의 과제지만, 공정위의 매각 명령에 따른 매물의 경우 인수자가 아닌 매도자가 끝까지 해결해야 한다는 게 로펌업계 설명이다. 한 공정거래업계 관계자는 "공정위에 사후 이행보고하는 형식적인 절차 등의 경우 자문료가 수천만원 정도로 미미하다"면서 "김앤장이 앞서 제대로 받지 못한 자문료를 벌충하기 위해 그같은 전략을 모색하진 ...

    마켓인사이트 | 2021.02.19 10:30

  • [마켓인사이트]법무법인 세종, 코로나에도 매출 상승 견인한 비결은 'IT·신재생에너지 자문'

    ... 토탈에 울산 등 국내 5개 프로젝트회사 지분의 절반을 양도했다. 세종은 거래구조 검토부터 계약체결 및 거래 종결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 참여해 GIG의 해외 법률대리인과 협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세종 TMT팀의 경우 다른 대형 로펌에 비해 가장 규모가 커서 지난해 실적에도 기여한 바가 컸던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과학기술정보통신부나 방송통신위원회 등 정부부처의 가이드라인 제정과 같은 입법 용역을 제공했다. 세종 관계자는 "IPTV와 케이블TV의 합종연횡 ...

    마켓인사이트 | 2021.02.18 09:13

  • thumbnail
    '30년 법복'벗고 퇴임한 김용대 前 가정법원장 "나와 남에게 적용하는 기준 같아야 선진사회"

    ... 따져볼 때 누군가 일부러 피를 묻히지 않고선 혈흔이 나올 수 없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그는 “결국 무죄로 결론을 내고 선고를 준비하고 있었는데 얼마 지나지 않아 진범이 자수했다”며 “판사라면 피고에 대한 선입견을 배제하고 증거를 갖고 판결을 내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전 법원장은 조만간 소형 로펌에서 변호사로서 제2의 인생을 개척할 예정이다. 남정민 기자 peux@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16 17:31 | 남정민

  • thumbnail
    死모펀드…은행 판매잔액 20兆 깨졌다

    ... 호재에도 최악의 상황에 처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한 헤지펀드 대표는 “사모펀드의 진입문턱을 낮춘 이후 폭발적으로 늘어났던 운용사들이 올해부터 문을 닫는 사례가 연이어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며 “로펌 등에서 이미 매물로 나올 운용사를 물색하는 움직임도 나타나고 있다”고 전했다. 또 다른 위기의 징후는 신규 설정 규모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작년 사모펀드 신규 설정 규모는 전년 대비 42.6% 급감했다. 새로 설정된 ...

    한국경제 | 2021.02.15 17:35 | 박재원/오형주

  • thumbnail
    '빈센조' 송중기·전여빈·옥택연 "우리 작품은 대박, 이유는…" [종합]

    ... "대본을 보니 '역시 대박'이다 싶었고, 글이 냉탕과 온탕을 왔다갔다해서 어서 작품으로 만나고 싶었다"고 전했다. 옥택연 역시 유니크한 캐릭터로 새로운 매력을 선사한다고 예고했다. 옥택연이 연기하는 장준우는 로펌 우상의 훈남 인턴 변호사로 한국 문화가 서툰 유학파다 종종 상하좌우 가리지 않고 말이 짧아지긴 해도 악의 없이 천진난만한 인물 사수 홍차영 을 좋아하는 그는 빈센조의 등장으로 숨겨 놨던 승부욕을 발동한다. 옥택연은 "사회 초년생을 ...

    연예 | 2021.02.15 15:12 | 김소연

  • thumbnail
    "10년간 군복 입겠습니다"…여성 軍 법무관 늘어나는 이유

    ... 검사 등으로 일하는 장기 군법무관은 남녀를 통틀어 원래 인기 있는 직군이 아니었다. 장기 군법무관을 처음 선발한 2004년에는 15명 모집에 단 2명 만이 지원했다. 2007년엔 '0명'이었다. 복무 기간 이사가 잦고 로펌 등 다른 근무처에 비해 상대적으로 연봉이 적다는 인식 때문이었다. 2011년에도 지원자 '미달' 사태가 벌어지자, 국방부는 장기 군법무관에 지원하는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재학생을 대상으로 군 장학금을 지급하는 방안을 ...

    한국경제 | 2021.02.15 09:54 | 안효주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애플의 심기를 건드리면?

    ... 문제삼았다는 이야기도 흘러 나온다. 즉 비밀주의 위반을 이유로 애플이 현대차 측에 일방적으로 협상 결렬을 통보하는 등 '갑질'을 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다. 진위를 파악할 순 없지만 투자은행(IB), 회계법인, 로펌, 컨설팅사 등 글로벌 M&A 자문업계에서도 애플은 보안 측면에서 가장 까다로운 고객으로 꼽힌다. 한 자문업계 관계자는 "글로벌 테크기업, 이른바 F·A·A·G(페이스북&mid...

    한국경제 | 2021.02.15 05:55 | 차준호

  • thumbnail
    거짓말 응징?…분쟁 대비용 '몰래 녹음' 괜찮을까

    ... 당사자가 ‘음성권’(자신의 음성이 함부로 녹음·재생·공개되지 않을 권리) 침해나 개인정보 노출 등의 피해를 주장할 수 있다는 견해도 적지 않다. 헌법이나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이다. 한 대형 로펌 변호사는 “음성권에 대한 부당한 침해는 불법 행위로 수십~수백만원의 손해배상(위자료)을 받을 수 있다”며 “하지만 녹음자에게 비밀 녹음을 통해 달성하려는 정당한 목적과 이익, 공익이 있었다거나 녹음을 통해 이 ...

    한국경제 | 2021.02.07 18:21 | 문혜정

  • thumbnail
    이영민, SK하이닉스 자문 맡아 1위…'뜨는 별' 안희성

    ... 안희성 변호사가 꼽혔다. 이들은 국내에서 역대 최대 규모의 빅딜(대형 거래)인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사업부 인수 자문을 맡아 왕좌를 차지했다. 김앤장 이영민, 시니어 1위 한국경제신문 자본시장 전문매체인 마켓인사이트가 국내 로펌의 지난해 M&A 실적(바이아웃·발표 기준)을 집계한 결과 11년차 이상 시니어 변호사를 대상으로 한 ‘파워 변호사 부문’에서 이 변호사가 9건, 11조4842억원 규모의 거래를 맡아 1위를 ...

    한국경제 | 2021.02.07 18:17 | 김리안

  • thumbnail
    지평 이행규, IPO 법률자문 '최강'…태평양, 이정훈·노미은 '약진'

    이행규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가 지난해 기업공개(IPO) 법률자문 부문에서 최고 실적을 쌓았다.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1위다. 법무법인 태평양은 2위 이정훈 변호사를 비롯해 다수의 변호사가 높은 순위에 올라 로펌의 전반적인 실력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7일 한국경제신문 자본시장 전문매체인 마켓인사이트가 지난해 신규 상장한 공모 기업을 기준으로 법률자문 실적을 집계한 결과, 이 변호사가 23건의 법률자문과 공모금액 2조620억원으로 IPO ...

    한국경제 | 2021.02.07 18:15 | 임근호/김종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