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2,2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윤석민, 과거 덕아웃 자해 사건 "벌금 3000만 원 냈다"(아내의 맛)

    ... 윤석민 선수 값어치를 따져서 5억을 줬는데 몸을 다쳤으니 벌금을 받을 수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윤석민은 "그때 손가락이 부러져서 재활이 끝날 때까지 연봉 50%가 삭감됐다"며 "저희 팀이 리그 1위였고 제가 에이스였다. 근데 제가 던질 땐 지고 다른 투수들은 2,3,4연승을 했다. 또 제가 던지면 졌다. 그런 상황들이 유난히 많았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윤석민은 "많이 예민한 상태라 감독님의 만류에도 ...

    한국경제 | 2021.04.14 00:42 | 김정호

  • thumbnail
    '아내의 맛' 윤석민, 손가락 자해 사건 오해 풀어..."벌금 3천에, 월급도 반으로 줄어"

    ... 이날 윤석민은 2010년도 문학 SK전에서 캐비넷을 내리쳐 손가락 골절 당했던 일에 대해 "벌금도 3천만 원 정도 냈다"고 털어놨다. 또한 윤석민은 "그때 손가락이 부러져서 재활이 끝날 때까지 연봉 50%가 삭감됐다"며 "저희 팀이 리그 1위였고 제가 에이스였다. 근데 제가 던질 땐 지고 다른 투수들은 2,3,4연승을 했다. 또 제가 던지면 졌다. 그런 상황들이 유난히 많았다"고 설명했다. 윤석민은 "많이 예민한 상태라 감독님의 만류에도 135구를 던졌다. 그때 ...

    스타엔 | 2021.04.13 23:18

  • thumbnail
    'KBO리그 첫승' 키움 스미스 "이정후 수비, 어메이징했다"

    ... 증명해냈다. 스미스는 13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3피안타(1홈런) 2볼넷 2탈삼진 2실점 호투로 8-2 승리를 이끌었다. 스미스는 마지막 시범경기에서 4이닝 5실점으로 고전했다. 리그 최약체로 꼽히는 한화 이글스 타선을 상대로 홈런 1개를 포함해 안타 6개를 맞았다. 개막 첫 등판이었던 지난 7일 KIA 타이거즈전에서도 3이닝 동안 6피안타 3볼넷 5실점으로 부진했다. 리그 1호 퇴출 후보로 꼽힐 정도로 실망스러웠던 ...

    한국경제 | 2021.04.13 22:46 | YONHAP

  • [프로야구 중간순위] 13일

    ◇ 2021 KBO리그 중간순위(13일) ┌───┬─────┬───────┬─────┬─────┬────┐ │ 순위 │ 구단 │ 승-패-무 │ 승률 │ 승차 │ 연속 │ ├───┼─────┼───────┼─────┼─────┼────┤ │ 1 │ NC │ 5-3-0 │ 0.625 │ 0.0 │ 4승 │ ├───┼─────┼───────┼─────┼─────┼────┤ │ 1 │ LG │ 5-3-0 │ 0.625 │ 0.0 │ 1패 │ ...

    한국경제 | 2021.04.13 22:37 | YONHAP

  • thumbnail
    4연승 NC, 공동 1위 '점프'…4연패 뒤 5연승 삼성, 공동 3위(종합)

    ... 다이노스가 어느새 4연승을 달리며 공동 1위로 뛰어올랐다. 개막전부터 4연패의 늪에 빠졌던 삼성 라이온즈는 이후 파죽의 5연승을 달리며 공동 3위로 도약했다. NC는 13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와 방문경기에서 강동연과 에런 알테어의 투타 활약에 힘입어 4-2로 이겼다. 최근 4연승을 달린 NC는 5승 3패를 기록, 이날 패한 LG 트윈스와 공동 1위가 됐다. NC는 1회초 1사 1루에서 나성범이 상대 선발 윌머 ...

    한국경제 | 2021.04.13 22:36 | YONHAP

  • thumbnail
    PO 강의 시작한 '설교수' 설린저 "내게 신경전은 통하지 않아"

    ... kt와의 2020-2021 프로농구 6강 PO 2차전에서 38점을 몰아넣고 리바운드와 어시스트 6개씩, 스틸 2개를 곁들여 안양 KGC인삼공사의 83-77 승리에 앞장섰다. 미국프로농구(NBA)에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정규리그 269경기에 뛴 경력을 지닌 설린저는 지난달 인삼공사에 합류한 이후 연일 화제를 몰고 다닌다. 정규리그 6라운드에서 8경기 평균 27.6점, 12.3리바운드를 기록, KBL 무대에 등장하자마자 라운드 최우수선수(MVP)를 거머쥐며 ...

    한국경제 | 2021.04.13 22:26 | YONHAP

  • thumbnail
    [고침] 스포츠(원태인, 6이닝 10K 1실점…삼성, 4연패 뒤…)

    ... 6이닝 10K 1실점…삼성, 4연패 뒤 파죽의 5연승 개막전부터 4연패를 당했던 삼성 라이온즈가 이후 5연승을 달리는 '반전 드라마'를 쓰고 있다. 삼성은 13일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에서 선발 원태인의 호투를 발판삼아 한화 이글스를 4-3으로 따돌렸다. 이로써 5연승을 달린 삼성은 상위권 진입을 노리게 됐다. 삼성은 1회 선두타자 김상수가 한화 선발 박주홍을 상대로 중전안타를 친 뒤 볼넷 2개를 얻어 1사 ...

    한국경제 | 2021.04.13 21:58 | YONHAP

  • thumbnail
    NC, SSG 꺾고 공동 1위 도약…알테어 3연속 경기 홈런

    ... '육성선수 출신' 우완 투수 강동연과 3경기 연속 홈런을 터뜨린 에런 알테어의 맹활약을 앞세워 SSG 랜더스를 잡고 공동 1위 자리에 올랐다. NC는 13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신한은행 2021 쏠(SOL) KBO리그 SSG와 원정경기에서 4-2로 이겼다. NC는 최근 4연승을 기록하는 한편, 지난 시즌부터 이어온 SSG전 연승 기록을 9연승으로 늘렸다. NC는 1회초 1사 1루에서 나성범이 상대 선발 윌머 폰트를 상대로 중월 투런 홈런을 ...

    한국경제 | 2021.04.13 21:53 | YONHAP

  • thumbnail
    원태인, 6이닝 10K 1실점…삼성, 4연패 뒤 파죽의 5연승

    개막전부터 4연패를 당했던 삼성 라이온즈가 이후 5연승을 달리는 '반전 드라마'를 쓰고 있다. 삼성은 13일 대구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에서 선발 원태인의 호투를 발판삼아 한화 이글스를 4-3으로 따돌렸다. 이로써 5연승을 달린 삼성은 상위권 진입을 노리게 됐다. 삼성은 1회 선두타자 김상수가 한화 선발 박주홍을 상대로 중전안타를 친 뒤 볼넷 2개를 얻어 1사 만루에서 강민호가 2타점 적시타를 날렸다. 이어 ...

    한국경제 | 2021.04.13 21:48 | YONHAP

  • thumbnail
    스미스·프레이타스 투타 지배…키움, LG 꺾고 2연승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외국인 선수들의 투타 활약을 앞세워 LG 트윈스를 제압하고 2연승을 달렸다. 키움은 13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홈경기에서 LG를 8-2로 눌렀다. 키움은 2연승 속에 5승 4패를 기록했고, 단독 선두를 달리던 LG는 시즌 3번째 패배(5승)를 당했다. 키움 선발 조쉬 스미스는 7이닝 2실점으로 잘 던지고, 타석에선 데이비드 프레이타스가 4타수 2안타 4타점 맹타를 휘둘렀다. ...

    한국경제 | 2021.04.13 21: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