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1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학교가기 싫어...음료수 부으면 양성 나온다"

    ... `가짜코로나검사`라는 해시태그(#)를 단 영상들의 조회 수는 1일 현재 650만회가 넘는다고 전했다. 또 틱톡이 이 해시태그로 영상검색을 막고 관련 계정도 차단했지만, 영상을 보는 것은 여전히 가능하다고 매체는 덧붙였다. 리버풀대 연구진이 조사한 결과 청소년들이 틱톡에 공유한 양성반응 조작 방법은 실제 작동했다. 연구진이 물을 포함한 음료 14개를 자가검사 키트와 반응시켜보니 물과 과일음료를 제외한 10개 음료가 가짜 양성반응을 만들어냈다. 애초 전문가들은 ...

    한국경제TV | 2021.07.08 08:28

  • thumbnail
    영국 학생들 사이 '자가검사키트 양성반응 조작법' 유행

    소셜미디어서 폭발적 공유…검체 대신 탄산음료 부어 리버풀대, 실제로 양성반응 조작 가능 결론…"음료수 마시기 전 검사" 권고 영국 청소년 사이에서 음료수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가짜 양성반응을 얻어내는 방법이 공유되고 있다. 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자가검사 키트에 검체 대신 콜라 등 탄산음료를 부으면 양성반응이 나온다는 영상이 최근 소셜미디어 틱톡에 여럿 올라왔다. 영국 매체 아이뉴스는 '가짜코로나검사'라는 ...

    한국경제 | 2021.07.08 08:01 | YONHAP

  • thumbnail
    모성애의 기적..."내 아들은 살아있다"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아들의 `생명유지 장치` 제거를 거부한 엄마가 `기적`을 선물받은 사연이 뒤늦게 알려졌다. 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리버풀에 거주하는 리 백스터는 19살 생일이던 2018년 6월 16일 친구들과 차를 타고 가다 교차로에서 과속 차량에 받혀 중상을 입고 혼수상태에 빠졌다. 당시 케빈 버나드(43)라는 운전자는 규정 속도의 3배에 달하는 시속 80마일(129km)로 운전하다 그대로 백스터의 차량을 ...

    한국경제TV | 2021.07.07 12:52

  • thumbnail
    아들 생명유지 장치 끝까지 지킨 英 엄마…'기적' 선물받아

    ... 깨어나 영국에서 교통사고로 혼수상태에 빠진 아들에게 생존 가망이 없다는 의사의 말에도 끝까지 생명유지 장치를 부착한 여성이 '기적'을 선물받았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리버풀에 거주하는 리 백스터는 19살 생일이던 2018년 6월 16일 친구들과 차를 타고 가다 교차로에서 과속 차량에 받혀 중상을 입고 혼수상태에 빠졌다. 당시 케빈 버나드(43)라는 운전자는 규정 속도의 3배에 달하는 시속 80마일(129km)로 ...

    한국경제 | 2021.07.07 12:00 | YONHAP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25세 축구선수가 전한 '선한 영향력'

    ... 함께 참여했다. “최고를 향한 끊임없는 도전” “책 읽기 싫어하는 여덟 살짜리 아들이 빠져들어 읽고 있다” “미래 세대에 영감을 주는 훌륭한 메시지” “리버풀 팬인 내 아들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마커스를 사랑한다” “여름 방학에 읽어야 하는 단 한 권의 책!” 등 영국 아마존에는 이 책을 먼저 읽은 독자들의 ‘별 다섯 개’ 극찬 ...

    한국경제 | 2021.07.01 18:23

  • thumbnail
    '현수막 협박' 있었지만…베니테스, 결국 에버턴 감독 부임

    과거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 사령탑을 지낸 라파엘 베니테스(61·스페인) 감독이 팬들의 반발에도 결국 지역 라이벌 팀인 에버턴 지휘봉을 잡았다. 에버턴 구단은 30일(현지시간) 공식 채널로 베니테스 감독의 부임을 발표했다. 지난 시즌을 마치고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로 떠난 카를로 안첼로티(62·이탈리아) 감독의 후임이다. 베니테스 감독은 2004년부터 2010년까지 리버풀을 지휘하며 2004-2005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

    한국경제 | 2021.07.01 08:53 | YONHAP

  • thumbnail
    사령탑 선임 마무리하는 EPL 구단들…토트넘은 언제?

    ... 계약에 근접했다. 이달 초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이 사임한 뒤 베니테스 감독 영입을 추진한 에버턴은 팬들의 거센 반발에도 불구하고 계약을 성사시킬 전망이다. 베니테스 감독은 2004년부터 2010년까지 에버턴의 지역 라이벌인 리버풀을 지휘한 바 있다. 그는 리버풀에서 2004-2005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2006년 잉글랜드축구협회(FA) 우승컵을 들어 올렸고, 2007년에는 에버턴을 '작은 클럽'이라고 칭한 적이 있어 에버턴 팬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6.30 10:19 | YONHAP

  • thumbnail
    '계약서 사인하지 마'…베니테스 감독 협박 현수막에 경찰 조사

    ... "이 메시지가 지역 거주자들에게 공포와 불안을 안겼다. 해당 현수막의 제작 또는 설치에 관한 정보를 알고 있다면 경찰에 알려달라"고 덧붙였다. 베니테스 감독은 현재 에버턴의 차기 사령탑으로 거론되고 있으나, 그가 지역 라이벌인 리버풀 감독을 지낸 탓에 팬들의 반발이 거세다. 그는 2004년부터 2010년까지 리버풀을 지휘하며 2004-2005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2006년 잉글랜드축구협회(FA)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라이벌의 성공을 이끈 ...

    한국경제 | 2021.06.29 09:39 | YONHAP

  • thumbnail
    다음 팬데믹 숙주동물은…과학계 예측 연구중

    ... 적이 있다. WSJ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숙주 동물에서 사람에게 바이러스가 전염되는 위험을 더 잘 정량화하고 정확히 예측하는 연구가 촉발됐고, 그간 관심 밖이었던 동물까지 더 면밀히 관찰하는 흐름이 형성됐다고 전했다. 영국 리버풀대학의 마야 워데 박사는 "우리는 다음 숙주동물을 생각하고 있다"라며 "알려진 것보다 여러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될 수 있는 포유류가 훨씬 더 많다"라고 말했다. 그간 숙주 동물로 자주 등장했던 관박쥐, 사향고향이, 낙타, 천산갑 ...

    한국경제 | 2021.06.25 10:22 | YONHAP

  • thumbnail
    포르투갈 매체 "포르투, 베이징과 김민재 이적에 합의"

    ... 개인 협상에 들어갈 것이라고 구체적인 내용을 공개했다. 포르투는 지난해 6월에도 김민재의 유럽 이적설이 수면 위로 떠 오를 당시에도 후보군 가운데 하나였다. 당시 포르투갈 스포츠지 '아볼라'는 포르투가 제2의 피르질 판데이크(리버풀)로 불리는 김민재의 영입을 원한다고 보도하면서 베이징 구단이 1천500만 유로(약 202억원)의 이적료를 원한다고 전했다. 이런 가운데 포르투갈 방송 'SIC 노티시아스'는 이달 초 김민재의 유벤투스(이탈리아) 이적설을 보도하기도 ...

    한국경제 | 2021.06.21 14: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