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매체, 문재인 대통령 '한미혈맹' 발언에 "사대·외세굴종"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 주미한국대사관 8일 리셉션 메시지 비난 북한 선전매체는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주미 한국대사관에서 열린 전미주지사협회(NGA) 리셉션에 보낸 영상메시지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미협력 의지를 피력한 데 대해 "온당치 못한 발언"이라며 반발했다. 대외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19일 '사대와 굴종은 사태를 더욱 악화시킬 뿐' 기사에서 문 대통령의 발언을 나열하고 "외세에 민족내부 문제해결을 청탁, 구걸하는 방법"이라며 "그야말로 ...

    한국경제 | 2020.02.19 11:5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산 우려' 한국도 웨스테르담호 탑승객 입국 금지

    ... 행선지에는 일본, 호주, 네덜란드와 함께 한국이 포함된다고 보도했다. 이런 가운데 훈센 총리는 "프놈펜에 아직 크루즈선 승객 500명가량이 남아 있다"면서 캄보디아 주재 관련국 외교관을 초청한 가운데 크루즈선 승객들을 위한 리셉션을 개최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훈센 총리는 또 크루즈선 승객들의 프놈펜 시내 관광을 지원하라고 당국에 지시했다. 크루즈선에서 내렸으나 캄보디아를 떠나지 못한 승객 등 700여명과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뒤 하선이 중단되는 바람에 ...

    한국경제 | 2020.02.19 11:38 | YONHAP

  • thumbnail
    조각보에 담은 고품격 한류…상파울루서 규방 공예 작품 선보여

    ... 권 문화원장은 "영화 '기생충'과 방탄소년단(BTS)을 앞세운 케이팝 등을 통해 세계가 한국을 주목하는 시점에 고품격 한국 문화와 그 정신을 알리자는 취지로 전시회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날 전시회에서는 궁중 음식으로 꾸민 리셉션과 함께 가야금 연주에 맞춰 연잎 다포 작품 시연회가 진행됐다. 쌈지사랑 소속 작가들은 한국과 브라질의 우정과 다복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양국 국기의 색상을 이용해 제작한 '백수백복 조각보'를 관람객들에게 증정했다. 문화원은 규방 공예에 ...

    한국경제 | 2020.02.14 08:33 | YONHAP

  • thumbnail
    "'기생충'만큼 유명한 한국요리"…브라질 신문, 한식 집중 소개

    한류 저변·관심 급속 확장 기대…아카데미 수상 축하 리셉션도 열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 열풍에 힘입어 브라질에서 한류 인기가 수직으로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기생충'이 프랑스 칸 영화제와 미국 아카데미 영화제를 석권하면서 케이팝(K-Pop)을 중심으로 형성돼온 브라질 한류가 빠르게 저변을 넓히고 한류에 대한 관심도 급속도로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런 분위기에 맞춰 브라질 유력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는 13일(현지시간) '기생충만큼 ...

    한국경제 | 2020.02.14 04:13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오스카 영광'의 숨은 주역들

    ...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 회원이 됐다. 칸영화제가 심사위원 10명에 의해 좌우되는 것과 달리 아카데미상은 AMPAS 회원 8400명의 투표로 결정된다. 그는 지난해부터 전 세계를 돌며 ‘AMPAS 시사회’를 열고 리셉션, 파티까지 주도했다. 이들만이 아니다. ‘기생충’의 영어 자막을 맡은 달시 파켓은 극중 ‘짜파구리’(짜파게티와 너구리를 섞어 끓인 라면)를 라면과 우동을 합친 ‘람동...

    한국경제 | 2020.02.11 18:26 | 고두현

  • thumbnail
    [아카데미] 쌍코피 흘리고 유랑극단처럼 강행군…오스카 캠페인

    ... 인물'로 선정되기도 했다. ◇ 오스카 캠페인 '돈 잔치'…흥행 수익으로 보상 오스카 캠페인은 결국 '돈 잔치'다. 미국감독조합(DGA), 전미제작자조합(PGA) 등 미국 영화계 주요 직능 단체를 대상으로 시사회를 열고 고급 호텔을 빌려 리셉션과 파티 등도 열어야 한다. 통상 할리우드 스튜디오들은 오스카 캠페인에 2천만∼3천만 달러(358억원)를 쓰는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해 아카데미에서 외국어영화상을 받은 넷플릭스 '로마'도 최소 2천500만달러(298억원)를 쓴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2.10 14:05 | YONHAP

  • thumbnail
    현대차·삼성·LG 기업인, 美 주지사들 만나 세일즈외교 '고삐'

    주미 한국대사관은 지난 8일(현지시간) 개최한 전미주지사협회 리셉션 행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미국 주지사들과 국내 대기업 관계자가 참석해 활발한 교류가 이뤄졌다. 미국 주지사들의 모임인 전미주지사협회(NGA)는 매년 초 워싱턴 D.C.에서 동계 회의를 개최해왔으며, 주미 외국대사관과 공동으로 주지사 초청 리셉션을 실시해왔다. 올해는 한국 여성과 결혼한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가 이수혁 주미 한국대사에게 공동 ...

    한국경제 | 2020.02.10 13:31 | 강경주

  • thumbnail
    정의선 부회장, 전미주지사협회동계 회의 참석

    ... 밝혔다. 현지 시각 8일 열린 이번 회의에는 미국 50개 주와 5개 자치령 주지사들이 매년 두 차례 모여 주 정부간 협력과 정책이슈 해결을 논의하고, 세계 각국의 주요 인사들과 교류하는 자리다. 이 자리에서 정 수석부회장은 공식 리셉션에 참석해 미 주지사들과 미래 수소사회 및 모빌리티 혁신 등을 주제로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리셉션은 처음으로 한국대사관저에서 마련됐다. 정 수석부회장은 여러 주지사들과 만나 미래 수소사회에 대한 비전과 모빌리티 혁신, 스마트 도시 등을 주제로 ...

    오토타임즈 | 2020.02.09 22:15

  • thumbnail
    美 주지사 30명에게…미래 친환경차 비전 보여준 정의선

    ... 뒤였다. 이 광경을 본 미국 주지사들은 탄성을 터뜨렸다. 옆에 서 있던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사진)도 흐뭇한 표정으로 이를 지켜봤다. 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주미 한국대사관저에서 열린 ‘미국 주지사협회 리셉션’에서다. 이번 리셉션은 미국 주지사협회 회의의 부대 행사로 마련됐다. 이수혁 주미 한국대사가 공동 주최했다. 미국 주지사협회 의장인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등 주지사 30여 명을 포함해 140여 명이 참석했다. 미국 주지사협회 ...

    한국경제 | 2020.02.09 18:19 | 장창민

  • thumbnail
    정의선 부회장 '넥쏘' 공기 정화 시연에 美주지사들 감탄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은 8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D.C. 에서 열린 '전미주지사협회 동계 회의' 공식 리셉션에 참석해 미 주지사들과 미래 수소사회·모빌리티 혁신 등을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전미주지사협회 회의는 미국 50개 주와 5개 자치령 주지사들이 매년 두 차례 모여 주 정부 간 협력과 정책이슈 해결을 논의하고 세계 각국의 주요 인사들과 교류하는 자리다. 이수혁 주미한국대사 주최로 처음 워싱턴 D.C. ...

    한국경제 | 2020.02.09 16:46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