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강 사령탑 중 3명…'독일 감독' 독무대 된 챔피언스리그

    ... 4강 진출 팀 중 세 팀이 독일인 감독의 지휘를 받고 있다. 같은 국가 출신 감독 세 명이 나란히 팀을 4강으로 이끈 것은 챔피언스리그 역사상 최초다. 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클럽 바이에른 뮌헨은 15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스페인의 강호 FC 바르셀로나에 8-2라는 기록적인 대승을 거두고 4강에 진출했다. 챔피언스리그 녹아웃 경기에서 8골을 넣은 것은 뮌헨이 처음이다. 뮌헨은 이날 승리로 파리 생제르맹(PSG·프랑스), RB 라이프치히(독일)에 ...

    한국경제 | 2020.08.15 14:16 | YONHAP

  • thumbnail
    노이어, '8실점' 테어 슈테겐 위로…"이런 건 원치 않았는데"

    바이에른 뮌헨(독일)의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34)가 맞대결에서 무려 8실점이나 한 독일 축구 대표팀 동료 마르크-안드레 테어 슈테겐(28·스페인 바르셀로나)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뮌헨은 15일 오전(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바르셀로나에 8-2라는 기록적인 대승을 거두고 4강에 올랐다. 챔피언스리그 녹아웃 경기에서 8득점을 기록한 것은 뮌헨이 사상 처음. 반대로 ...

    한국경제 | 2020.08.15 09:39 | YONHAP

  • thumbnail
    '8실점 굴욕' 바르셀로나 회장 사과…"곧 결정 내리겠다"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의 주제프 마리아 바르토메우 회장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전 완패에 대해 사과하며 변화를 암시했다. 바르셀로나는 15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다 루스에서 열린 2019-2020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경기에서 2-8로 대패했다. UCL 녹아웃 경기에서 처음으로 8실점 한 팀이라는 굴욕적인 기록도 세웠다. 영국 더선에 따르면 바르토메우 회장은 ...

    한국경제 | 2020.08.15 09:05 | YONHAP

  • thumbnail
    바르셀로나, 74년 만에 8실점 참패…'리스본 굴욕'(종합)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 클럽 FC바르셀로나가 구단 역사상 기록적인 참패를 당했다. 바르셀로나는 15일 오전(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다 루스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경기에서 2-8로 대패했다. 바르셀로나는 두 골씩 넣은 토마스 뮐러와 필리피 코치뉴를 비롯한 6명의 뮌헨 선수들에게 골을 허용하고 굴욕을 당했다.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의 '미리 보는 결승'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8.15 08:54 | YONHAP

  • thumbnail
    바르셀로나, 74년 만에 8실점 참패…'리스본 굴욕'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 클럽 FC바르셀로나가 구단 역사상 기록적인 참패를 당했다. 바르셀로나는 15일 오전(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다 루스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경기에서 2-8로 대패했다. 바르셀로나는 두 골씩 넣은 토마스 뮐러와 필리피 코치뉴를 비롯한 6명의 뮌헨 선수들에게 골을 허용하고 굴욕을 당했다.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의 '미리 보는 결승'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8.15 07:42 | YONHAP

  • thumbnail
    '골 잔치' 뮌헨, 바르셀로나 8-2로 완파하고 UCL 4강 진출

    ... 굴욕 레반도프스키, 메시와 맞대결에서 1골 1도움으로 앞서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이 FC바르셀로나(스페인)에 압승하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4강에 진출했다. 뮌헨은 15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다 루스에서 열린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토마스 뮐러와 필리피 코치뉴의 멀티 골에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이반 페리시치, 세르주 나브리, 요주아 키미히까지 득점에 가세해 바르셀로나를 8-2로 ...

    한국경제 | 2020.08.15 07:38 | YONHAP

  • thumbnail
    '황희찬 뛸' 라이프치히, 첫 UCL 4강행…아틀레티코에 2-1 승리

    ... 국가대표 공격수 황희찬(24)의 새 소속팀인 RB 라이프치히(독일)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를 꺾고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올랐다. 라이프치히는 1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조제 알 발라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전에서 후반 43분 터진 타일러 애덤스의 결승 골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2-1로 제압했다. 이로써 라이프치히는 2009년 창단 이후 ...

    한국경제 | 2020.08.14 07:41 | YONHAP

  • thumbnail
    FC바르셀로나에 코로나 확진자 발생…UCL 안 뛰는 토디보

    ... 때까지 집에 머물 것"이라고 말했다. 토디보는 프랑스 툴루즈에서 뛰다 지난해 바르셀로나에 입단했으나 올해 1월 독일 샬케로 임대돼 2019-2020시즌 후반부를 보냈다. 복귀 이후에도 바르셀로나 1군 경기에는 출전하지 않은 채 2020-2021시즌에 대비한 훈련을 13일 시작하기로 돼 있었다. 리오넬 메시를 비롯한 1군 선수 26명은 포르투갈 리스본으로 건너가 14일 바이에른 뮌헨(독일)과 2019-2020 UCL 8강전을 치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3 08:10 | YONHAP

  • thumbnail
    '추포모팅 극장골' PSG, 아탈란타 2-1로 꺾고 UCL 4강 선착

    ... 추포모팅 역전골 폭발 '프랑스 명가' 파리 생제르맹(PSG)이 후반 45분부터 내리 2골을 쏟아내는 대역전극을 앞세워 아탈란타(이탈리아)를 따돌리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에 선착했다. PSG는 13일(한국시간) 포르투갈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다 루스에서 열린 아탈란타와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UCL) 8강 단판 승부에서 0-1로 끌려가던 후반 45분 마르키뇨스의 동점골과 후반 추가시간 에리크 막심 추포모팅의 극적인 역전 결승골이 터지면서 2-1로 ...

    한국경제 | 2020.08.13 08:02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자유 홍콩'의 비극

    ... 이상에게는 ‘자유 홍콩’ ‘홍콩 자유항’이라는 표현이 입에 붙어 있을 정도다. 통신·표현의 자유도 철저한 덕분에 세계 대부분 국가가 홍콩에 정보요원을 상주시키고 있다. 리스본(포르투갈) 카사블랑카(모로코)와 함께 ‘세계 3대 스파이 도시’로 불리는 이유다. ‘자유의 관문항’ 홍콩이 벼랑 끝이다. 지난달 1일 이른바 홍콩보안법이 발동하면서다. 거리에서 ‘자유 ...

    한국경제 | 2020.08.12 17:49 | 백광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