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호날두·메시 등 축구 스타들, 코로나19 성금 '선행 릴레이'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등 축구 스타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에 따라 고국에 거액의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영국 BBC는 25일 “메시와 호날두가 최근 코로나19 확산을 막는 캠페인을 위해 나란히 병원에 100만 유로(약 13억5000만원)씩을 기부했다”라며 “맨체스터 시티(맨시티)를 이끄는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도 100만 유로를 쾌척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3.25 14:44 | 김순신

  • thumbnail
    박지성·메시 "코로나 극복, 세계는 한 팀"

    한국 축구의 ‘레전드(전설)’ 박지성(39·사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캠페인 영상에 등장했다. 리오넬 메시(33·아르헨티나), 잔루이지 부폰(42·이탈리아) 등 세계적 슈퍼스타들과 함께 출연했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4일(한국시간) 코로나19 예방법 등을 담은 영상을 세계보건기구(WHO)와 함께 제작해 발표했다. “사상 처음으로 전 세계가 ...

    한국경제 | 2020.03.24 18:07 | 조희찬

  • thumbnail
    리한나 기부, 코로나19 극복 위해 60억원대 쾌척 "이보다 시급한 것 없다"

    팝스타 리한나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해 통 큰 기부를 했다. 지난 21일(현지시간) 현지 매체에 따르면 리한나는 클라라 리오넬 재단을 통해 500만 달러(한화 약 62억 2500만 원)를 기부했다. 이 기금은 위험에 처한 미국 지역사회를 위한 지역 식품은행, 아이티나 말라위 같은 나라에서의 테스트와 의료 서비스를 가속화하기 위한 수많은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의사와 간호사들의 보호 장비, 중환자실 ...

    HEI | 2020.03.24 09:19 | 김수영

  • thumbnail
    호날두, 개인 호텔 '코로나 병원'으로 개방

    ... 스포츠가 중단된 가운데 스타 선수들의 ‘코로나 나기’가 관심을 끌고 있다. 프로축구계의 양대산맥 ‘메날두(메시+호날두)’의 ‘성격대로 자가 격리’도 그중 하나다. 리오넬 메시(33·바르셀로나)는 스페인 라리가가 중단되자 가족과 얌전하게 ‘방콕’을 하고 있다. 최근 두 아들과 함께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 사진을 SNS에 올려 ‘바른생활 사나이’ 이미지를 ...

    한국경제 | 2020.03.15 15:05 | 김순신

  • thumbnail
    레알 마드리드, FC 바르셀로나 국왕컵 조기 탈락 이변

    ... 당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1실점에 이어 후반 9분과 11분 연속 추가골을 허용하면서 0-3으로 끌려갔다. 후반 14분 마르셀루의 골이 터지면서 추격을 시도했지만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이어 열린 경기에서 FC바르셀로나는 리오넬 메시를 앞세워 공격했지만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아틀레틱 빌바오 이냐키 윌리엄스에게 후반 48분 헤딩 결승 골을 허용하면서 아틀레틱 빌바오에 0-1로졌다. FC 바르셀로나 역시 4강에 진출하지 못했다. 두 팀이 없이 코파 델 ...

    한국경제 | 2020.02.07 09:40 | 뉴스룸

  • 은퇴 후엔 배우로? 호날두 "할리우드 진출하고파"

    ... 후 삶에 대해 이야기했다. 어느덧 30대 중반에 접어든 호날두는 유벤투스 이적 후 다소 노쇠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올 시즌 정규리그 10골을 포함해 12골을 기록하고 있으며 2019년 FIFA 올해의 선수와 발롱도르도 모두 리오넬 메시에게 내줬다. 따라서 자연스럽게 호날두의 은퇴 이야기도 떠오르고 있다. 본인 역시 이에 대해 고민 중이었다. 그는 "은퇴 이후의 삶을 생각하고 있다. 축구를 그만두면 공부를 다시 시작할 것이다. 무언가를 배우는 데에 ...

    HEI | 2019.12.29 20:51 | 최민지

  • thumbnail
    베이조스·저커버그·마윈…2010년대 주도했다

    ... 변화의 길을 걸은 인물로 뽑혔다. 홍콩 우산혁명을 이끈 청년지도자인 조슈아 웡과 파키스탄 인권활동가로 2014년 노벨평화상을 받은 말랄라 유사프자이도 선정됐다. 문화·예술·스포츠 분야에선 축구선수인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미투 운동’을 촉발한 미국 여배우 로즈 맥고완 등이 이름을 올렸다. 아시아에선 중국이 시진핑 주석, 마윈 전 회장, 런정페이 회장 등 3명을 배출해 가장 많았다. 일본, 미얀마, 인도, ...

    한국경제 | 2019.12.26 17:39 | 강경민

  • thumbnail
    복싱 '전설' 메이웨더, 최근 10년 수입 1조650억 1위

    ... 맥그리거를 상대로는 10라운드 1분30초 만에 승리를 따냈다. 두 경기를 합쳐 1시간가량 링 위에서 맹활약을 보이고 5억 달러가 넘는 수입을 거뒀다. 2~3위는 축구 스타가 차지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가 8억달러 2위,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가 7억5000만달러(3위)를 벌어들였다. 미국프로농구(NBA)의 '킹' 르브론 제임스(미국)가 6억8000만달러로 4위를 차지했다.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스위스)가 6억4000만달러로 ...

    한국경제 | 2019.12.25 12:19 | 김병근

  • thumbnail
    메이웨더 10년간 1조650억 벌어…운동선수 중 호날두·메시 2·3위

    ... 벌었고 한 달에 83억원에 달하는 수입이다. 메이웨더는 2015년 매니 파키아오(필리핀)와 맞대결을 통해 2억5000만 달러의 수입을 올렸다. 2017년 코너 맥그리거(아일랜드)와 경기에서는 3억 달러 가까운 돈을 벌었다. 호날두는 8억 달러로 2위,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는 7억5000만 달러로 3위를 기록했다. 미국프로농구(NBA) 르브론 제임스(미국)는 6억8000만 달러로 4위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25 09:55 | 이송렬

  • thumbnail
    손흥민, 유럽 랭킹 17위 기록…토트넘에서 해리케인 제치고 1위

    ...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는 "믿을 수 없는 솔로 골"이라며 손흥민의 골을 집중 조명하기도 했다. 중국 언론 시나스포츠는 "수비 지역에서 공을 잡아 순식간에 상대 골문 앞까지 갔다. 수비수들을 뚫고 골로 마무리하는 모습이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를 떠올리게 했다"고 소개했다. 일본 풋볼채널은 "한국 국가대표 손흥민이 8명을 무력화했다"며 "세계를 놀라게 했다"고 전했다. 손흥민 골에 찬사가 쏟아지는 가운데 공개된 ...

    HEI | 2019.12.10 20:47 | 장지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