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화재에 충돌·전복까지…제주 해상서 어선사고 잇따라

    ... A호(29t)에서 화재가 발생해 2명이 구조됐고 6명이 실종상태다. 특히, 지난 4개월 간 제주 해상에서 어선사고가 집중적으로 발생해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지난해 11월 19일과 25일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과 서귀포시 마라도 해상에서 통영 선적 대성호(29t·승선원 12명)와 창진호(24t·승선원 14명) 등 어선 2척이 화재로 인해 연이어 침몰했다. 이 사고로 대성호 승선원 12명 중 3명이 숨지고 9명이 실종됐다. 또 창진호 승선원 14명 중 3명이 ...

    한국경제 | 2020.03.04 10:26 | YONHAP

  • thumbnail
    '나폴리 왕' 메르턴스, 121골로 구단 통산 최다골 타이

    ... 챔피언스리그 예선 1골과 본선 16골, 유로파리그 9골, 이탈리아컵 5골을 기록했다. 이탈리아 매체 풋볼이탈리아에 따르면 메르턴스는 나폴리에서 310경기 만에 121골을 넣었다. 함식은 나폴리에서 520경기를 뛰고 121골을 터트렸다. 메르턴스와 나폴리의 계약은 올해 6월 끝나지만, 메르턴스는 무난히 구단 신기록을 세울 것으로 보인다. 나폴리 구단 통산 득점 순위에서 3위는 '아르헨티나의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115골)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6 10:22 | YONHAP

  • thumbnail
    제주도 전역 낮 12시 강풍주의보 해제…해상 풍랑주의보 발효중

    ... 밝혔다. 해상에는 이날도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 현재 제주도 전 해상(남부연안, 남동연안 제외)과 남해 서부 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지점별 유의 파고(가장 높은 파도 상위 1/3의 평균)는 서귀포 2.1m, 마라도 3.4m, 김녕 2.4m, 추자도 3.1m 등이다. 기상청은 오전 10시 현재 해상에 바람이 초속 10∼16m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주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풍랑특보는 ...

    한국경제 | 2020.02.18 10:23 | YONHAP

  • thumbnail
    한라산 폭설 88.5㎝…제주 하늘길·바닷길 모두 차질(종합2보)

    ...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평화로와 명림로 등은 소형의 경우 월동장비를 구비해야 한다. 강풍으로 인한 피해도 속출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점별 순간최대풍속은 이날 오후 8시 현재 제주 고산 초속 32.5m, 마라도 26.2m, 월정 25.6m, 제주공항 24.4m, 제주 23.5m, 서귀포 9.8m 등을 기록했다. 윈드시어(돌풍)와 강풍 특보가 내려진 제주공항은 다른 공항 날씨 문제까지 더해져 오후 8시 현재까지 22편(도착 11, 출발 11)이 ...

    한국경제 | 2020.02.17 20:54 | YONHAP

  • thumbnail
    제주 산지·동부·서부 지역 강풍경보 대치

    ... 결항·지연 제주지방기상청은 17일 오후 6시 30분을 기해 제주도 산지와 동부·서부 지역에 내려진 강풍주의보를 강풍경보로 대치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점별 순간최대풍속은 이날 오후 6시 현재 제주 고산 초속 32.5m, 마라도 26.2m, 월정 24.9m, 제주공항 23.9m 등을 기록했다. 초속 20m 안팎의 강풍으로 인해 제주지역에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빚어지고 지붕이 파손되는 등 크고 작은 사고가 잇따르고 있다. 윈드시어(돌풍)와 강풍 특보가 ...

    한국경제 | 2020.02.17 19:16 | YONHAP

  • thumbnail
    서귀포해경, 무면허 운항선박 2척 잇따라 적발

    ... 정지된 상태에서 지난 12일 경남 통영에서 출항해 이튿날 서귀포시 안덕면 화순항 입항 시까지 약 238㎞를 운항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소형선박 조종면허 유효 기간이 종료된 상태에서 11일 서귀포시 대정읍 모슬포항에서 출항해 마라도 인근 해상에서 조업 후 다시 모슬포항 입항 시까지 약 22.5㎞를 운항한 혐의를 받는다. 해경 관계자는 "선박의 안전운항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선박소유자와 선장 등이 관련된 법규를 지키는 것과 스스로 안전의식을 가지는 것이 중요하다"며 ...

    한국경제 | 2020.02.14 09:45 | YONHAP

  • thumbnail
    제주 마라도에 98세 현직 해녀…고령화로 감소추세

    ... 그다음으로 60∼69세 30.7%(1천174명), 50∼59세 8.4%(322명), 40∼49세 1.5%(56명), 30∼39세 0.7%(27명) 등이다. 30세 미만의 젊은 해녀도 도내 6명(0.2%)이 있다. 최고령 해녀는 대정읍 마라도 어촌계 소속 라모씨로 1923년생이다. 올해 98세이며 82년의 해녀 경력을 갖고 있다. 최연소 해녀는 대정읍 일과2리 정모씨로 1996년생이다. 해녀 수의 감소 요인은 은퇴 137명, 사망 7명, 조업 중단 18명 등이다. ...

    한국경제 | 2020.02.12 10:54 | YONHAP

  • thumbnail
    제주 마라도 해녀 시위로 여객선 4척 한때 접안 못 해

    선착장 못 들어가 승객 360∼380명 1시간 넘게 해상 대기 제주 서귀포시 마라도를 가는 여객선 4척이 해녀들의 집단 시위로 마라도 선착장에 한때 접안을 못 하는 등 운행에 차질을 빚었다. 이로 인해 여객선에 4척에 탄 관광객 등 승객 총 360∼380명이 해상에 발이 묶이는 등 불편을 겪었다. 서귀포해경과 여객선사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서귀포시 송악산을 출발한 여객선 1척을 시작으로 송악산 출발 총 2척, 서귀포시 운진항 ...

    한국경제 | 2020.02.01 11:01 | YONHAP

  • thumbnail
    제주도 전역 오후 6시 강풍주의보…항공기 운항 '비상'

    ... 앞바다에 풍랑주의보를 내리고, 오후 6시를 기해 서부 앞바다와 북부 앞바다,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에도 풍랑주의보를 내렸다. 이날 오후 3시 현재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물결이 높아져 서귀포 2.8m, 마라도 1.8m, 김녕 2.1m 등 파고를 기록하고 있다. 풍랑주의보는 28일 오후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해상의 풍랑주의보가 이날 오후 9시 이후부터 27일 새벽 사이에 풍랑경보로 강화될 가능성이 있어 항해 및 조업하는 ...

    한국경제 | 2020.01.26 15:49 | YONHAP

  • thumbnail
    제주, 하루만에 산지 대설주의보…한라산 입산 전면통제(종합)

    ... 초속 10∼16m로 강하게 불겠고, 돌풍이 부는 곳이 있겠다고 전망했다. 지점별 순간최대풍속(초속)은 오전 6시 기준 제주공항 29.3m, 제주 23.5m, 고산 29.6m, 한라산 윗세오름 25.3m, 성판악 24.8m, 마라도 24.6m 등이다. 강한 바람으로 이날 제주공항에 윈드시어(돌풍) 특보와 강풍 특보가 내려졌다. 해상에도 강한 바람으로 제주를 오가는 모든 여객선 운항이 통제됐다. 해상에는 9일까지 바람이 초속 10∼18m로 매우 강하게 불고, ...

    한국경제 | 2020.01.08 08: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