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발목 잡힌 명품황제…루이비통, 티파니 인수 좌초되나 [김정은의 명품이야기]

    루이비통과 디올, 펜디, 셀린느, 로에베, 마크 제이콥스(패션 잡화), 메이크업포에버와 겔랑, 프레시, 베네피트(화장품), 불가리와 쇼메, 태그호이어, 위블로(시계 보석), 모에샹동과 돔페리뇽, 헤네시(주류), 봉마르쉐 백화점과 DFS면세점, 세포라(유통) 등. 세계 최대 명품업체 LVMH(루이비통모에헤네시)가 갖고 있는 75개 브랜드 중 우리가 알 만한 것들이다. LVMH는 공격적인 인수합병(M&A)을 통해 사세를 확장한 회사다. 웬만한 ...

    한국경제 | 2020.06.05 09:13 | 김정은

  • thumbnail
    '여럿이 나눠먹던 비싼' 패밀리레스토랑…코로나 굿바이

    ... 맞았다. 외국계 업체의 국내 상륙이 본격화됐던 1990년대 후반부터 2000년대까지 전성기를 누렸던 패밀리 레스토랑들 상당수가 이미 자취를 감췄다. 1995년 국내에 론칭한 베니건스는 실적 악화로 2016년 한국 시장서 철수했고, 마르쉐 역시 2013년 한국 사업을 접었다. 씨즐러와 토니로마스 역시 각각 2013년과 2014년 사업을 중단했다. 최근 국내 뷔페형 샐러드바 유행을 이끈 '세븐스프링스'도 문을 닫았다. 지난달 30일 서울 광화문점을 끝으로 ...

    한국경제 | 2020.05.04 13:53 | 이미경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로버트 배로 “한국은 과거 성공 낭비하고 있다” 外

    ...이라는 얘기까지 나옵니다. 무상 교복 예산으로 2033억 원이 추가로 든다고 합니다. 돈 쓸 곳이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4. 패밀리레스토랑 불황에도 아웃백은 어떻게 성장했나 (2면) 코코스, 스카이락, TGIF, 씨즐러, 마르쉐, 토니로마스. 1990년대와 2000년대 패밀리 레스토랑 황금기를 이끌던 브랜드들입니다. 20년 넘게 외식산업을 주도했던 패밀리레스토랑들은 파인다이닝과 전국 맛집에 밀려 점점 잊혀져 가고 있습니다. 예외가 있습니다.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입니다. ...

    모바일한경 | 2019.12.09 18:01 | 차병석

  • thumbnail
    다들 망했는데 아웃백은 왜 홀로 잘나갈까

    코코스, 스카이락, TGIF, 씨즐러, 마르쉐, 토니로마스, 베니건스, 빕스. 1990년대와 2000년대 패밀리 레스토랑 황금기를 이끌던 브랜드다. 20년 넘게 외식산업을 주도했던 이들은 파인다이닝과 전국 맛집에 밀려 잊혀져 가고 있다. 이런 패밀리 레스토랑의 쇠락에도 1997년 서울 등촌동에서 시작한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는 살아남아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아웃백은 프리미엄 스테이크에 집중하는 전략으로 3년간 매년 두 자릿수 성장을 했다. 영업이익도 ...

    한국경제 | 2019.12.09 17:27 | 김보라

  • thumbnail
    장터·공연·낭독회…즐길거리 넘치는 국립현대미술관에 오세요

    ...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16일 미술관에 따르면 오는 27일 정오부터 오후 8시까지 종로구 소격동 서울관 미술관 마당에서는 먹거리, 수공예품, 농산물을 거래하는 장터가 열린다. 농부, 요리사, 공예인이 참여하는 직거래 장터 '농부시장 마르쉐'의 협업 프로그램이다. 건축가그룹 오브라 아키텍츠가 미술관 마당에 설치한 온실 작업 '영원한 봄' 안팎에서는 토종쌀 시식 행사, 천연 밀랍초 제작 워크숍, 프랑스 가수 엘자 코프 공연 등이 펼쳐진다. 같은 날 저녁 서울관에서는 50주년 ...

    한국경제 | 2019.09.16 16:46 | YONHAP

  • thumbnail
    꽃보다 원피스…'여름 女神' 등극

    ... 환타와 협업해 내놓은 여성용 로브는 복고풍 디자인과 오렌지색 환타 색상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바닷가에서 입기 좋은 디자인으로, 가벼운 폴리에스터 소재를 사용해 바람에 따라 살랑거리게 했다. 스튜디오 톰보이에서 출시한 ‘슈퍼마르쉐 캡슐 컬렉션’은 ‘마르쉐 레터링 원피스’와 함께 ‘투포켓 하프슬리브 원피스’로 구성했다. 반팔 원피스는 수영복 위에 로브처럼 걸칠 수 있고 원피스로도 입을 수 있는 디자인이다. ...

    한국경제 | 2019.07.14 14:30 | 민지혜

  • thumbnail
    옷가게 맞아?…마트처럼 변신한 스튜디오 톰보이

    신세계톰보이가 운영하는 여성복 브랜드 스튜디오 톰보이가 슈퍼마켓을 콘셉트로 한 '슈퍼마르쉐(SUPERMARCHÉ) 캡슐 컬렉션'을 내놨다고 22일 밝혔다. 슈퍼마르쉐는 슈퍼마켓을 뜻하는 프랑스어로, 유통업계에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른 신선식품(그로서리)과 식당(레스토랑)의 결합인 '그로서란트' 테마를 반영했다. 슈퍼마르쉐 캡슐 컬렉션은 슈퍼마켓에 진열한 통조림, 신선식품 등 다양한 상품들에서 영감을 받은 ...

    한국경제 | 2019.04.22 11:22 | 노정동

  • thumbnail
    현대백화점, 우수 중소브랜드와 '서울리빙디자인페어' 참가

    ... 상품으로는 '그래니제제 가죽 슬리퍼(7만8000원)', '이미저리코드 수제 머그컵(3만2000원)', '미로 초음파 가습기(18만9000원)' 등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이번 박람회에서 HbyH의 PB 상품도 첫 선을 보인다. 프랑스 봉마르쉐 백화점 등 해외 유명 백화점의 PB 상품을 제작하는 '도스트'社가 제작한 타월 3종과 인테리어 쿠션, 에코백 등을 전시·판매할 예정이다. 특히 현대백화점은 코엑스 내 HbyH 전시장(54㎡, 16평)을 지난해 11월 리뉴얼한 무역센터점의 ...

    조세일보 | 2019.04.01 10:01

  • thumbnail
    스트리트형 & 테라스형 상가 인기

    ... 더 퍼스트타워 2·3차’는 스트리트형 상가와 테라스 상가의 장점을 접목해 상업시설 경쟁력을 높였다. 스트리트형 상가는 분양 경쟁력도 치열하다. 지난해 서울 금천구 일대에 공급된 스트리트형 상가 ‘마르쉐도르 960’은 평균 29.8대 1, 최고 30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계약 이틀 만에 완판을 기록했다. 동탄 테크노밸리에 위치한 ‘동탄 더 퍼스트타워 2·3차’상업시설도 스트리트형 내부 ...

    한국경제 | 2018.12.06 15:39

  • thumbnail
    [2018 CSR] 신한은행, '따뜻한 금융'으로 일자리 창출

    ... 12주간의 팀 프로젝트로 창업 역량 교육과 브랜드 홍보 및 운영 멘토링, 매장 오픈을 통한 실전 경험 등을 제공하는 '디지털 라이프 스쿨', 매월 특색 있는 직거래 시장을 통해 시장과 새로운 트렌드 경험을 제공하는 농부 시장 '마르쉐'와 플리마켓 '마주치장', 취업준비생들을 위해 취업에 꼭 필요한 직무 교육을 제공하고 인재를 찾고 있는 유망 스타트업과 매칭해 취업까지 연계되도록 돕는 '두드림 매치 메이커스' 등을 통해 청년들의 취업과 창업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

    Money | 2018.11.29 1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