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 / 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태민의 마중물 논술] (48) 불황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 주말용으로 구입한 두 번째 차(second car)의 잔여 할부금을 중단해야 할 처지가 이들이 처한 위기의 내용이라고 한다. 월가 주변의 고급 술집들은 이들이 처한 경제적 어려움을 피부로 느끼고 있다. 뉴욕에 위치한 나이트클럽인 마르티그네트는 자리 예약을 위해서 무조건 한 병에 30만~50만원 하는 술을 최소 3~4병 이상 소비해야만 한다. 이 가게의 술 매상이 25% 정도 하락했단다. "고급 레스토랑이나 나이트클럽은 축하파티를 위해 이용됩니다. 월스트리트의 금융인이 ...

    한국경제 | 2008.04.04 00:00 | 박정호

  • 클래식 공연가, 화려한 '6월'

    ... 베이징, 상하이, 도쿄, 싱가포르 등을 잇는 아시아 투어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공연은 현란한 조명과 의상, 공연 중 그네를 타고 무대 위를 날아다니거나5m 높이의 수직 리프트를 타고 오르내리는 등 그 자체로 화려한 '쇼'다. 이를위해 ... 지난해 상암경기장 야외오페라「투란도트」에 출연한 주역 가수 초청 공연이 마련될 예정이다. 15일에는 테너 니콜라 마르티누치와 알베르토 쿠피도, 다리오 볼론테의 '쓰리테너 콘서트', 23일에는 마르티누치와 소프라노 조반나 카솔라의 듀오 ...

    연합뉴스 | 2004.05.27 00:00

  • [테니스] 나브라틸로바, 복식 4강 진출

    여자 테니스 '철녀' 마르티나 나브라틸로바가호주 하드코트 여자 복식 챔피언십(총상금 17만달러) 대회 4강에 올랐다. 스베틀라나 쿠즈네초바(러시아)와 짝을 이룬 나브라틸로바는 2일(현지시간) 골드코스트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미간 쇼그네시(미국)-스기야마아이(일본)조와 겨룰 예정이었으나 쇼그네시가 발목 부상으로 기권, 부전승을 거뒀다. 나브라틸로바조는 3일 패티 슈나이더(스위스)-바바라 미켈리언(오스트리아)조와결승 진출을 놓고 대결한다. 지난해 ...

    연합뉴스 | 2003.01.03 00:00

  • [테니스] 나브라틸로바, 첫 경기 승리

    은퇴 9년만에 복귀한 여자 테니스 '철녀' 마르티나 나브라틸로바(46)가 호주 골드코스트에서 열린 호주 여자 하드코트 챔피언 대회 (총상금 17만달러) 복식 첫 경기를 승리했다. 나브라틸로바는 31일(한국시간) 세계 주니어 전 ... 나브라틸로바는 현역 시절 호주에서 열린 복식 대회에서 무려 21년간 패한 적이 없지만 2차전에서는 만만치 않은 상대 미간 쇼그네시(미국)-아이 수기야마(일본)조와 만나게 돼 있어 기록 유지가 쉽지 않을 전망이다. (골드코스트 A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1.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