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0,1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제대로 꼬여버린 박은빈-김민재-이유진-배다빈 '최고 7%'

    ..., 과거 말하지 못했던 마음을 정리하듯 말했다. 그러나 채송아와 윤동윤의 대화를 강민성(배다빈 분)과 박준영이 듣게 되며, 뜻하지 않은 전개로 흘러갔다. 상처를 받은 강민성과 절망에 빠진 채송아의 충격 엔딩으로 이날 방송이 마무리 되며 휘몰아치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앞서 채송아에게 윤동윤에 대한 마음을 상담하고, 채송아의 연애를 진심으로 기뻐해줬던 친구 강민성이기에, 시청자들의 안타까움도 배가 됐다. 박준영의 깨져버린 우정처럼, 채송아의 3각 우정도 흔들리며 ...

    스타엔 | 2020.09.29 07:49

  • thumbnail
    '3승 1패 리드 못 지킨' LA 클리퍼스 리버스 감독 사퇴

    ... 소셜 미디어를 통해 "나에게 기회를 준 클리퍼스 구단에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처음 클리퍼스에 왔을 때 이기는 팀을 만들고, 전력을 보강해 우승까지 하겠다는 목표를 세웠지만 끝내 다 이루지는 못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시즌 마무리가 실망스럽지만 이 팀은 충분히 목표를 이뤄낼 수 있는 능력이 있다"며 "팬 여러분과 선수들, 지도자들, 스태프들에게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인사했다. 아직 계약 기간이 남은 리버스 감독의 사퇴에 대해 AP통신은 "구단이 해임한 것인지, ...

    한국경제 | 2020.09.29 07:27 | YONHAP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너도 울고 나도 울고, '굿바이 롸켓' 이동현 은퇴식

    ...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아버지와 함께 시구-시타' 이날 이동현은 0-3으로 지고 있던 7회초 마운드에 올라 두산 선두타자 박세혁을 헛스윙 삼진 처리, 687번째 탈삼진을 잡아내며 701번째 등판을 마무리했다. 주먹을 번쩍 들어올려 마지막 등판을 자축한 그는 투수 교체를 위해 투수코치 대신 오랜 동료이자 선배인 타자 박용택이 공을 들고 마운드에 오르자 눈물을 참지 못했다. '마지막 등판' '주먹 불끈' ...

    한국경제 | 2020.09.29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이 어려운 시기에…" 삼성전자 세무조사 왜?

    ... 들이닥친 국세청의 세무조사는 삼성에 강한 부담으로 작용할 수밖에 없다. 그동안 삼성에 대한 세무조사 전례만 보더라도 삼성 입장에서는 정기 세무조사라고 안심할 수 없다. 지난 2017년 국세청은 삼성전자에 대한 정기 세무조사를 마무리하고 법인세 등 5000억원을 추징했으며 이보다 앞선 2011년에도 세무조사를 한 뒤 4700억원을 추징했었다. 정기 세무조사라도 삼성이 긴장할 수밖에 없는 셈이다. 이에 더해 삼성그룹 입장에서는 이 부회장에 대한 국정농단 사건과 ...

    조세일보 | 2020.09.29 06:28

  • thumbnail
    대검-동부지검, 추미애 아들 의혹 '보강수사' 놓고 이견

    ... 전달됐다. 하지만 수사팀은 대검 지휘부의 의견을 수용하지 않았다. 사실관계에 대한 수사가 충분히 이뤄진 만큼 더 이상의 수사가 필요하지 않다는 게 수사팀의 의견이었다. 수사팀은 보강수사 의견을 낸 대검 지휘부에 수사를 마무리해야 한다는 의견을 강하게 제시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검 지휘부와 수사팀 간 이견은 주말 내내 이어졌고 조 차장검사를 중심으로 조율이 계속됐다. 결국 대검 지휘부는 수사팀의 의견을 존중해 보강수사 없이 수사 결과를 발표하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20.09.28 19:03 | YONHAP

  • thumbnail
    추미애·아들 무혐의에 "하다 만 듯한 수사" vs "애초에 사건 성립 안돼"

    ... 8개월 가까이 수사를 끌다가 이달 들어 관련자 소환과 압수수색 등 속전속결로 사건을 처리한 것이 수사의 신뢰성을 떨어뜨렸다는 지적이다. 서초동의 한 변호사는 "군에서도 예외적 상황이라고 판단한 것을 검찰이 추석 전에 마무리하려고 서둘러 결과를 발표한 것 아니냐"라며 "검찰이 이런 식으로 하다 만 듯한 수사를 하니 개혁이 필요하다는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부장검사 출신의 또다른 변호사도 "당초 예상대로 무혐의 ...

    한국경제 | 2020.09.28 18:57 | 신현보

  • thumbnail
    [커버스토리] 위클리 "'위클벅적'한 일주일을 만들어 드릴게요"

    ... 어떤게 있을까요? 단체 : #역시 위클리 #퍼포먼스 장인 #팀워크 맛집 #케미 맛집 #유잼위클리 #위클리얼웃겨 10. 이제 막 첫 발을 뗀 그룹으로서 앞으로의 목표는 무엇인가요? 수진 : 우선 저희가 첫 번째 활동을 잘 마무리해서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신인인 만큼 많은 분들께 저희를 알리고,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달하는 그룹이 되겠습니다. 소은 : 앞으로도 멋진 퍼포먼스와 무대 많이 보여드리고 계속해서 발전하고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게요. 재희 ...

    텐아시아 | 2020.09.28 18:54 | 정태건

  • thumbnail
    '마지막 타석은 기습번트' 추신수, 텍사스와 7년 동행 마무리

    '추추트레인' 추신수가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동행을 마무리 지었다. 추신수는 28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추신수는 1회 팀의 선두타자로 나서 3루수 방면 번트 내야안타를 기록했다. 이후 추신수는 안타 후 대주자 윌리 칼훈과 교체됐다. 이번 시즌 추신수는 33경기에서 타율 0.236와 5홈런 15타점, 출루율 0.323와 ...

    한국경제 | 2020.09.28 18:39 | 김정호

  • thumbnail
    추미애, 아들 무혐의에 "근거없는 정치공세로 심려 끼쳐 송구"

    ... 처리됐다"며 "우선 장관과 장관의 아들에 대한 근거없고 무분별한 정치공세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거듭 송구한 마음을 전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검찰개혁'으로 입장문을 마무리했다. 추 장관은 "이번 수사 종결로 더 이상의 국력 손실을 막고 불필요한 정쟁에서 벗어나 검찰개혁과 민생 현안에 집중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법무부 장관은 수사권 개혁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의 ...

    한국경제 | 2020.09.28 18:33 | 이인혁

  • thumbnail
    추미애·아들 불기소 놓고 "예견된 수사" vs "무혐의 당연"

    ... (휴가를) 한 번 더 연장해달라고 요청해놓은 상황입니다. 예외적 상황이라 내부 검토 후 연락주기로 했습니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이와 관련해 서초동의 A 변호사는 "군에서도 예외적 상황이라고 판단한 것을 검찰이 추석 전에 마무리하려고 서둘러 결과를 발표한 것 아니냐"라며 "검찰이 이런 식으로 하다 만 듯한 수사를 하니 개혁이 필요하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대검찰청 개혁위원회에서 활동했던 부장검사 출신의 B 변호사도 "당초 예상대로 무혐의 처리가 났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9.28 18: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