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역대 메이저 최장 코스에서 '워너메이커 트로피' 주인공 가린다

    ... 2012년 같은 대회장 챔피언 매킬로이, 투어 최장타 디섐보 등 '우승 후보' 올해 두 번째 메이저 대회인 미국프로골프(PGA) 챔피언십이 20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 인근의 키아와 아일랜드의 키아와 아일랜드 골프리조트 ...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지난해 메이저 대회 일정이 뒤엉키면서 2020-2021시즌에는 지난해 9월 US오픈과 11월 마스터스가 이미 치러졌고, 올해 4월 마스터스가 또 열렸기 때문이다. 올해 남은 메이저 대회는 6월 US오픈, 7월 브리티시오픈 ...

    한국경제 | 2021.05.18 10:20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첫 승 이경훈 "축하 메시지 300여개…꿈 같은 느낌"

    ... 없어…부모님 영상에 기쁘면서 슬퍼" "출산 앞둔 아내 보면 세지는 느낌, 후원사 주최 더 CJ컵 우승 도전"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80번째 대회 출전에 첫 우승을 일궈낸 이경훈(30)이 "축하 메시지를 300개 정도 받았다"며 ... 가족들에게도 커다란 선물이 됐다. 이경훈은 "이번 우승으로 제가 나갈 수 있는 대회도 많아졌다"며 "꿈에 그리던 마스터스는 물론 70∼80명만 나가는 대회도 출전할 수 있게 됐는데 새로운 목표가 자꾸 생기니까 더 재미있고 흥분되는 것 ...

    한국경제 | 2021.05.18 09:33 | YONHAP

  • thumbnail
    PGA투어 첫 승 이경훈, 세계랭킹 59위로 78계단 '수직 점프'

    종전 137위에서 우승 힘입어 단숨에 50위권으로 진입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이경훈(30)이 단숨에 남자 골프 세계 랭킹 50위권으로 진입했다. 이경훈은 1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에서 ...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까지 나갈 수 있다. 이번 우승으로 이경훈은 20일 개막하는 PGA 챔피언십과 2022년 마스터스 출전 자격을 얻었고, PGA 투어 2022-2023시즌까지 활동할 자격도 확보했다. 이경훈은 "그동안 ...

    한국경제 | 2021.05.17 09:49 | YONHAP

  • thumbnail
    478번째 대회 만에…48세 노장 블랜드 '감격의 첫승'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다음으로 선수층이 두터운 유러피언투어에서 만 48세에 첫 우승을 차지한 선수가 탄생했다. 478번째 도전 끝에 브리티시 마스터스(총상금 185만파운드)에서 정상에 오른 리처드 블랜드(48·잉글랜드·사진)가 주인공이다. 블랜드는 16일 영국 서턴 콜드필드 더 벨프리(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최종합계 13언더파 275타를 기록해 공동 선두로 대회를 마쳤다. 귀도 미글리오지(24&m...

    한국경제 | 2021.05.16 17:47 | 조희찬

  • thumbnail
    이경훈, 1타차 단독 2위…PGA 투어 첫승 노린다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달러) 3라운드에서 선두와 1타 차 단독 2위에 오르며 첫 우승에 도전한다. 이경훈은 16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미국)는 총 17언더파 199타로 슈워츨, 맷 쿠처(미국)와 공동 3위에 올라 우승경쟁에 뛰어들었다. 지난달 마스터스 직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뒤 첫 출전한 대회였지만 18번홀에서 이글을 잡는 등 투병 사실이 무색할 정도의 ...

    한국경제 | 2021.05.16 14:38 | 조수영

  • thumbnail
    48세 불굴의 프로골퍼…데뷔 25년·478번째 대회에 첫 승

    유러피언투어 블랜드, '아들뻘' 24세 선수에 연장전 승리 유러피언투어 골프에서 '477전 478기'의 주인공이 탄생했다. 리처드 블랜드(48·잉글랜드)는 자신의 478번째 대회인 유러피언투어 브리티시 마스터스에서 첫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블랜드는 16일 영국 서턴 콜드필드 더 벨프리(파72)에서 열린 브리티시 마스터스 최종 4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 맹타를 날리고 귀도 미글리오지(24·이탈리아)와 ...

    한국경제 | 2021.05.16 09:31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 투어 바이런 넬슨 2R 3타 차 단독 3위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달러) 2라운드에서 단독 3위에 올랐다. 이경훈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7천468야드)에서 ... 이 대회에서 우승한 강성훈(34)은 8언더파 136타로 김시우(26) 등과 함께 공동 27위다. 강성훈은 올해 마스터스 우승자 마쓰야마 히데키(일본), 세계 랭킹 3위 욘 람(스페인)과 함께 1, 2라운드를 치러 이들 중 가장 좋은 ...

    한국경제 | 2021.05.15 09:16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투어 바이런 넬슨 첫날 2타차 공동 7위(종합)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 달러) 첫날 경기에서 선두에 2타차 공동 7위에 올랐다. 이경훈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에서 ... 관중들의 뜨거운 갈채를 받았다. 아직 PGA투어에서 우승이 없어 무명에 가까운 스폰은 버디 9개를 뽑아냈다. 마스터스를 제패한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와 세계랭킹 3위 욘 람(스페인)은 나란히 4언더파 68타를 쳤다. 페덱스컵 랭킹 ...

    한국경제 | 2021.05.14 09:26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투어 바이런 넬슨 첫날 공동선두에 2타차

    이경훈(30)이 미국프로골프(PGA)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810만 달러) 첫날 경기에서 선두에 2타차 상위권에 올랐다. 이경훈은 1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에서 열린 ... 관중들의 뜨거운 갈채를 받았다. 아직 PGA투어에서 우승이 없어 무명에 가까운 스폰은 버디 9개를 뽑아냈다. 마스터스를 제패한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와 세계랭킹 3위 욘 람(스페인)은 나란히 4언더파 68타를 쳤다. 페덱스컵 랭킹 ...

    한국경제 | 2021.05.14 07:49 | YONHAP

  • thumbnail
    최혜진·장하나·박현경 '수원大戰' 누가 웃을까

    ... 전쟁’이 펼쳐진다. 경기 용인 수원CC 뉴코스(파72·6554야드)에서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NH투자증권레이디스챔피언십(총상금 7억원)이다. 코로나19로 지난해 대회가 열리지 않아 2019년 ... 우승하며 ‘도전과 끈기의 아이콘’으로 떠오른 곽보미(29),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 우승자 박민지(23) 등도 시즌 2승을 위한 도전장을 던진다. 신인왕 타이틀을 두고 루키들이 벌이는 치열한 경쟁도 ...

    한국경제 | 2021.05.13 18:00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