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주검찰총장들, 구글에 광고기술사업 분리 요구 검토중"

    ... 지적했다. 과거에는 정부가 대기업을 분리하도록 하는 데 성공했지만 최근 들어서는 이보다 약한 처방을 내리는 데 그쳤다는 것이다. 1911년 스탠더드오일이 해체됐고 1980년대 AT&T를 분리한 바 있지만 2000년 마이크로소프트에 대한 반독점 소송은 사업체 분리 없이 끝났다. 구글 입장에서는 광고기술 사업이 쉽게 분리 매각할 수 있는 독립적 사업부서로 존재하는 게 아니기 때문에 까다로운 요구가 될 수 있다고 일부 법률 전문가들은 말하고 있다. 구글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6.06 10:06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칼럼] 실리콘밸리의 '코로나 이후' 대처법

    ... 혼란상들과 비교하면 더 그렇다. 물론 미국 전역에서 들끓고 있는 인종차별 항의 시위로 저녁 8시 이후 통행금지령도 발동됐다. 하지만 격렬한 폭력 시위는 거의 볼 수 없다. 기업들은 예전보다 더 민첩하게 위기에 대응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MS)가 지난달 온라인으로 개최한 개발자 콘퍼런스 ‘빌드 2020’은 미래의 콘퍼런스 행사를 보여주는 예고편이었다. 굳이 오프라인 행사를 다시 찾을 필요가 없을 정도의 완성도를 갖췄다. 값비싼 입장료와 호텔비를 ...

    한국경제 | 2020.06.05 17:46 | 좌동욱

  • thumbnail
    실험실서 만든 진짜 고기, 내년에 식탁 오른다

    ... 공개하면서다. 이 회사는 내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멤피스미트(미국), 저스트(미국), 알레프팜스(이스라엘), 인테그리컬처(일본) 등도 배양육 개발에 한창이다. 글로벌 곡물 기업 카길과 일본의 소프트뱅크,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멤피스미트에 잇따라 투자하면서 시장의 관심도 높아졌다. 시장조사기관 마켓앤드마켓은 세계 배양육 시장이 2025년 2억1400만달러에서 2032년 5억9300만달러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2~3주 배양해 패티 형태로 생산 ...

    한경헬스 | 2020.06.05 17:30 | 임유

  • thumbnail
    기업용 메신저 슬랙, 아마존과 파트너십 체결…MS 견제

    클라우드 기반 기업용 메신저 업체인 슬랙이 아마존과 광범위한 파트너십을 구축, 협업 애플리케이션 시장을 놓고 벌어지고 있는 슬랙과 마이크로소프트(MS)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CNN 등의 보도에 따르면 슬랙은 4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장이 커진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아마존과 광범위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슬랙은 이번 합의에 따라 아마존 전 직원에게 ...

    한국경제 | 2020.06.05 15:41 | YONHAP

  • thumbnail
    미 억만장자들, 코로나19 기부엔 '구두쇠'…"자산 0.1%"

    ... 10억달러(1조2천억원) 정도로 자산의 0.1%에 그친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 중 약 33%는 여태껏 코로나19 관련 기부를 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WP는 주목할 만큼 기부를 많이 한 부호는 트위터 최고경영자(CEO) 잭 도시와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가 유일하다고 평가했다. 도시 CEO는 순자산 약 36억 달러(4조3천800억원)의 28%인 10억 달러(1조2천억원)를 코로나19 관련 구호 활동의 재원으로 기부했다. 빌 게이츠는 순자산 약 1천30억 달러(125조4천억원) ...

    한국경제 | 2020.06.05 11:59 | YONHAP

  • thumbnail
    구글 "이란·중국 해커, 트럼프·바이든 선거캠프 해킹 시도"

    ... 있다"며 "우리는 선거운동 시작 때부터 이런 공격에 노출되리라는 것을 알고 있었고 이에 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이란 해커가 트럼프 선거운동원의 이메일에 침투하려 한 시도는 전에도 있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해 '차밍 키튼'(Charming Kitten)이란 별명을 가진 집단이 트럼프 선거운동 캠프의 직원 이메일에 침투하려 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차밍 키튼은 또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를 ...

    한국경제 | 2020.06.05 07:54 | YONHAP

  • thumbnail
    "빈곤국 백신 지원 협력하자"…글로벌 정상 11조원 모금

    ... 2조5천억원)를 지원해 가장 큰 공여자로 남기로 했다. 세계백신면역연합은 빈곤국에서 말라리아, 콜레라, 홍역, 에이즈 바이러스(HIV) 등과 같은 질병에 대응하기 위한 백신 개발 및 분배를 지원하기 위한 민관협력 파트너십이다.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와 아내 멜린다 게이츠 주도로 20년간 운영돼 왔다. 세계백신면역연합의 설립 원칙 중 하나는 사전에 대규모 백신 수요를 조직해 민간 제약업체들이 이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빈곤국들이 감당할 수 있는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0.06.05 02:28 | YONHAP

  • thumbnail
    "빈곤국 백신 지원 협력하자"…글로벌 정상 9조원 모금 추진

    ... 세계백신면역연합(Gavi)에 전달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세계백신면역연합은 빈곤국에서 말라리아, 콜레라, 홍역, 에이즈 바이러스(HIV) 등과 같은 질병에 대응하기 위한 백신 개발 및 분배를 지원하기 위한 민관협력 파트너십이다.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와 아내 멜린다 게이츠 주도로 20년간 운영돼 왔다. 세계백신면역연합의 설립 원칙 중 하나는 사전에 대규모 백신 수요를 조직해 민간 제약업체들이 이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빈곤국들이 감당할 수 있는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0.06.04 19:15 | YONHAP

  • thumbnail
    美 애플·MS 부럽지않은 홈디포…한샘·현대리바트도 따라갈까

    미국 최대 가정용 건축자재 업체 홈디포 주가가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 등 주요 기술주 못지않게 오르면서 해외주식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계속해서 늘어나는 배당과 꾸준한 실적 개선이 홈디포의 투자 매력으로 꼽힌다. 홈디포는 올 들어 지난 3일까지 14.9% 올랐다. 아마존(34.1%)과 넷플릭스(30.4%), 마이크로소프트(17.5%) 주가 상승률에는 못 미치지만 알파벳(7.5%), 애플(10.7%), 페이스북(12.1%)보다 높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한국경제 | 2020.06.04 17:23 | 임근호

  • thumbnail
    [대학가 산책] 조용병 회장·권봉석 사장도 거쳐간 국내 동문만 4천명 '알토대 EMBA'

    ... 대부분이 국내 굴지의 기업 및 공공기관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맡고 있다. 삼성전자, KB금융, 아모레퍼시픽, KOTRA 등 다양하다. 채은미 페덱스코리아 대표,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 등도 주요 동문이다. 구글코리아, 듀폰코리아,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등 다국적 기업에도 포진해 있다. 학교 관계자는 “국내 단일 MBA 과정으로는 최대 규모의 동문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이 과정은 국내에서 가장 짧은 학위 취득 기간인 1년6개월(3학기) 수업으로 ...

    한국경제 | 2020.06.04 15:05 | 배태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