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6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푸르덴셜생명 이어 라이나·메트라이프까지…외국계 보험사 줄줄이 매물로 거론되는 까닭

    ... 美·유럽, 보험사 회계기준 강화 외국계 보험사들이 줄줄이 ‘매각 대기 중’이라는 평가를 받게 된 첫 번째 원인은 ‘회계기준 강화’다. 대표적인 것이 미국 회계기준을 관장하는... 개선(LDTI) 규정이다. 생명보험사들은 주로 수십 년짜리 장기 계약을 보유하고 있는데, 일정 기준(자산·부채 만기 일치)을 충족하지 못하는 계약에 대한 준비금을 2021년까지 대폭 확충하도록 한 것이 골자다. 많은 미국계 보험사는 ...

    한국경제 | 2020.08.09 16:58 | 이상은

  • thumbnail
    '삼바채권'의 배신…올 수익률 -16%로 곤두박질

    ... 타격을 받으면서 투자자들은 좀처럼 손실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5일 NH투자증권에 따르면 2029년 1월 만기인 브라질 국채 10년물은 올 상반기 16.35%의 평가손실이 발생했다. 4.79%의 이자수익에도 19%의 환손실이 ... 탓이다. 브라질 헤알화 가치는 연초 헤알당 280원대에서 지금(7월 27일 기준)은 228원까지 하락했다. 채권가격도 1.48% 하락했다. 이조차도 6월 들어 크게 개선된 것이다. 올 5월 13일에는 평가손실이 32.68%에 달했다. ...

    한국경제 | 2020.08.05 15:03 | 전범진

  • thumbnail
    코리안리, 칼라일과 '공동재보험' 시장 진출

    ... 마찬가지다. 한국의 금리 수준이 세계에서 유례를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로 급격히 하락한 것이 한 원인이다. 3년 만기 국채 금리는 외환위기 직전까지만 해도 연 13% 수준에 이르렀으나 지금은 연 0.8%대로 떨어졌다. 생명보험 계약의 ... 대체하는 신(新)지급여력제도(K-ICS)도 2023년 도입할 예정이다. 보험사의 부채를 원가가 아니라 시가로 평가하도록 하는 IFRS17에다 가용자본의 손실흡수성을 따지는 K-ICS까지 도입되면 국내 생보사 일부는 RBC비율이 ...

    한국경제 | 2020.08.04 17:20 | 이상은/임현우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60조원 규모 공동재보험 시장 열린다...코리안리·칼라일 '선점' 나서

    ... 마찬가지다. 한국의 금리 추세가 세계에서 유례를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로 급격히 떨어진 것이 한 원인이다. 3년 만기 국채 금리는 외환위기 직전까지만 해도 연 13% 수준에 이르렀으나 외환위기와 금융위기를 거치며 지금은 연 0.8% ... RBC와 마찬가지로 100% 아래로 떨어지는 보험사는 적기시정조치 대상이다. 보험사의 부채를 원가가 아니라 시가로 평가하도록 하는 IFRS17에다 가용자본의 손실흡수성을 따지는 K-ICS까지 도입되면 시나리오에 따라서는 국내 생보사 ...

    마켓인사이트 | 2020.08.04 16:00

  • [마켓인사이트]'코로나 무풍지대' 통신·에너지 채권에만 웃돈

    ... 통신·가스·발전 기업들은 지난 6월부터 두 달 동안 일제히 개별민평금리보다 낮은 이자비용(비싼가격)에 회사채를 발행했다. 개별민평금리란 채권평가사들이 유통시장 시가를 매일 반영해 제시하는 해당 채권의 적정 금리다. ... 가산금리를 적용해 자금을 조달하고 있다. 통신사업자인 KT는 지난 6월 역대 최저인 연 1.174% 금리로 3년 만기 회사채를 발행했다. 채권을 사려는 기관이 수요예측(사전 청약)에 몰리면서 개별민평금리보다 0.05%포인트 낮은 이자비용을 ...

    마켓인사이트 | 2020.08.04 10:30

  • thumbnail
    금투자 어떤 방법이 유리할까…과세·거래비용 제각각

    ... 불리할 수 있다. 대표적인 상품으론 KODEX골드선물(H), TIGER골드선물(H) 등이 있다. 이들은 금 선물 가격에 연동된 투자상품이란 점에서 금 실물에 투자하는 실물자산 펀드와는 차이가 있다. 선물 만기 도래 시마다 종목교체(롤오버) ... ETF에 대한 관심도도 최근 높아지는 추세다. 금 실물에 투자하는 상품이므로 운용수수료를 제외하면 원화 기준으로 평가할 때 KRX금시장에 투자하는 것과 수익률이 유사하다. 거래 시 증권사마다 0.25% 안팎의 매매수수료를 부과한다. ...

    한국경제 | 2020.08.02 07:10 | YONHAP

  • thumbnail
    100조 ELS 시장에 건전성 비율 강화…예상 손실률도 표기

    ... 얻는 수익률을 확정적인 것처럼 표시하고, 조건 미충족에 따른 손실률은 누락하거나 작게 표시하는 게 관행이었다. 파생결합증권 관련 정보를 한 곳에서 파악할 수 있는 통합정보 플랫폼도 마련된다. 외부 평가기관을 활용해 투자자 스스로 ELS의 현재 가격을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현재는 조기상환에 실패할 경우 환매수수료를 부담하지 않고서는 투자금 회수가 불가능하지만, 만기 전 매도할 수 있는 거래소 내 플랫폼도 연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30 12:00 | YONHAP

  • thumbnail
    동부건설, 2020년 시공능력평가 순위 21위로 15계단 껑충

    동부건설은 국토교통부의 2020년 건설사 시공능력평가(도급순위)에서 21위를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토목건축 부문 실적은 1조7116억원이었다. 동부건설은 지난해 36위(실적 1조1678억원)에서 15계단 상승했다.국토부는 ... 큰 위기를 맞았다. 동부그룹의 유동성 위기가 악화되고 건설경기까지 침체됐기 때문이다. 결국 2014년 12월 말 만기 도래한 790억원의 금융권 대출채무를 상환하지 못해 법정관리에 들어갔다. 시공능력평가 순위는 2001년 9위에서 ...

    한국경제 | 2020.07.29 23:38 | 김진수

  • thumbnail
    [이태호의 캐피털마켓 워치] 회사채 '편법' 발행의 부작용

    ... 이후 자금조달 환경이 급격히 변해버린 탓입니다. 29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최근 두 달 동안에만 롯데지알에스(만기 2년, 발행금액 200억원), 호텔롯데(2년 4개월, 3000억원), 롯데쇼핑(3년, 2000억원) 등 롯데 계열사들이 ... 선택하는 기업이 늘어날수록 기업금융시장에 많은 부작용을 가져올 수 있다는 점입니다. 가장 심각한 부작용은 적정 가격 탐색 기능의 약화입니다. 발행가격(금리)을 결정하는 가장 투명하고 합리적인 방식인 수요예측을 거치지 않기 때문입니다. ...

    마켓인사이트 | 2020.07.29 16:05

  • thumbnail
    美 집값도 '유동성 랠리'…역대 최고치 찍었다

    ... 없다”고 전했다. 코로나19 확산과 대규모 실업에도 불구하고 미국 주택시장이 활황을 보이고 있다. 거래가 늘고 가격은 뛰고 있다. 전염병 사태로 가격이 떨어질 것이라던 상당수 전문가의 예상이 보기 좋게 빗나갔다. 예상치 못한 집값 ... 초저금리가 주된 원인이다. 미 주택금융업체인 프레디맥에 따르면 미국인이 집을 구매할 때 가장 많이 활용하는 30년 만기 모기지 금리는 이달 중순 연 2.98%까지 떨어져 사상 처음으로 연 2%대에 진입했다. 이 금리는 1년 전만 해도 ...

    한국경제 | 2020.07.28 17:15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