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보험금 95억' 만삭 아내 살인죄 벗은 이유 '반박 불가 증거 없었다'

    ... 400만 원 보험료 납입, 운전자와 달리 안전벨트를 매지 않은 조수석, 졸음운전이라 했지만 추돌 몇 초 전 전조등, 피해자 혈흔에서 수면유도제 성분 검출… 세간의 주목을 받았던 이른바 '보험금 95억원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 사건' 피의자로 지목된 남편이 파기환송심에서 나타난 이런 미심쩍은 정황들은 직접 증거가 되지 못했다. 1심에서 무죄, 2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 받은 해당 사건은 2017년 대법원에서 "살인 동기가 명확하지 ...

    한국경제 | 2020.08.11 09:41 | 이미나

  • thumbnail
    엄마·뱃속아기 숨진 보험금 95억원 교통사고…법원 "살인 아냐"(종합2보)

    남편, 파기환송심서 금고 2년…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죄만 적용 대법원서 사건 돌려보낸 지 3년 만…검찰, 살인 혐의 입증 한계 95억원에 달하는 보험금 규모로 세간의 관심을 끈 캄보디아 출신 만삭 아내 사망 교통사고는 "살인이 아닌 졸음운전이 원인"이라는 법원 판단으로 결론 났다.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이모(50)씨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가장 쟁점이었던 살인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검찰이 살인을 전제로 적용한 ...

    한국경제 | 2020.08.10 18:40 | YONHAP

  • thumbnail
    '만삭아내 살해무죄' 95억 보험금은?…보험사 "민사소송서 결정"

    기소 6년만에 10일 열린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사망 교통사고' 파기환송심에서 피고 이모(50)씨가 살인죄 혐의에서 무죄 판결을 받음에 따라 이씨가 100억원이 넘는 보험금을 받을지에 이목이 쏠린다. 이날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이씨에게 검찰이 적용한 두 가지 혐의 가운데 살인죄 대신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죄를 물어 금고 2년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살인을 전제로 적용된 보험금 청구 사기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피고 이씨는 ...

    한국경제 | 2020.08.10 17:33 | YONHAP

  • thumbnail
    엄마·뱃속아기 숨진 보험금 95억원 교통사고…법원 "살인 아냐"

    남편, 파기환송심서 금고 2년…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죄만 적용 대법원서 사건 돌려보낸 지 3년 만…검찰, 살인 혐의 입증 한계 95억원에 달하는 보험금 규모로 세간의 관심을 끈 캄보디아 출신 만삭 아내 사망 교통사고는 "살인이 아닌 졸음운전이 원인"이라는 법원 판단으로 결론 났다.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이모(50)씨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가장 쟁점이었던 살인 혐의에 대해 무죄를 ...

    한국경제 | 2020.08.10 15:58 | YONHAP

  • thumbnail
    '보험금 95억' 만삭아내 사망 교통사고…살인죄 적용 않은 法

    이른바 '보험금 95억원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 사건' 피의자로 지목된 남편이 파기환송심에서 금고 2년을 선고 받았다. 1심에서 무죄, 2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 받은 해당 사건은 2017년 대법원에서 "살인 동기가 명확하지 않다"는 취지로 대전고법으로 파기환송 하면서 전환점을 맞았다.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이모씨(50)에 대한 살인 등 혐의 사건에 대한 선고공판을 열고 살인죄 대신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

    한국경제 | 2020.08.10 15:49 | 이보배

  • thumbnail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사망 교통사고 낸 남편 금고 2년

    1심 무죄와 2심 무기징역을 오간 '보험금 95억원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 사건' 남편이 파기환송심에서 금고 2년을 선고받았다.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이모(50)씨에게 살인죄 대신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죄를 물어 금고 2년을 선고했다. 이씨는 2014년 8월 경부고속도로 천안나들목 부근에서 자신의 승합차를 운전하다가 갓길에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아 동승한 아내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사고 당시 ...

    한국경제 | 2020.08.10 15:04 | YONHAP

  • thumbnail
    [속보] '보험금 95억' 만삭아내 사망사고 피고인 금고 2년

    '보험금 95억원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 사건' 남편이 파기환송심에서 금고 2년을 선고받았다.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이모(50)씨에게 살인죄 대신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사죄를 물어 금고 2년을 선고했다. 이씨는 2014년 8월 경부고속도로 천안나들목 부근에서 자신의 승합차를 운전하다가 갓길에 주차된 화물차를 들이받아 동승한 아내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된 바 있다. 사고 당시 임신 7개월이었던 이씨 아내(24) ...

    한국경제 | 2020.08.10 14:59 | 신현보

  • thumbnail
    [1보] '보험금 95억' 만삭아내 사망사고 피고인 금고 2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0 14:57 | YONHAP

  • thumbnail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살인 혐의 내일 결론 나온다

    대전고법 파기환송심 10일 선고…1심 무죄·2심 무기징역 엇갈려 검찰은 사형 구형…변호인 "의뢰인 죄 없다" 흔들림 없어 1심 무죄와 2심 무기징역을 오간 이른바 '보험금 95억원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이 내일 열린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전고법 형사6부(허용석 부장판사)는 10일 오후 2시 법원 302호 법정에서 이모(50)씨의 살인 등 혐의 사건에 대해 선고를 한다. 이씨는 2014년 8월 경부고속도로 ...

    한국경제 | 2020.08.09 08:00 | YONHAP

  • thumbnail
    [SIU 보험조사파일] '100억 보험금', 유무죄와 별개…"상식·합리에 달려"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살해사건' 만 6년만에 파기환송심 선고 [※ 편집자 주 = 지난해 보험사기로 적발된 인원은 9만3천명, 적발 금액은 8천800억원입니다. 전체 보험사기는 이보다 몇 배 규모로 각 가정이 매년 수십만원씩 보험료를 추가로 부담하는 실정입니다. 주요 보험사는 갈수록 용의주도해지는 보험사기에 대응하고자 보험사기특별조사팀(SIU)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SIU 보험조사 파일' 시리즈는 SIU가 조사 일선에서 파헤친 주목할 만한 ...

    한국경제 | 2020.08.08 0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