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4291-114300 / 119,3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화제의 광고인] TBWA코리아 '박준형 국장'..SK텔 응원광고 총괄

    ... 꿈이 이뤄져 현실이 됐다. '대∼한민국'과 '오∼필승코리아'로 표출된 응원 함성이 한국팀의 선전에 힘입어 전국 방방곡곡으로 들불처럼 번져나갔던 것이다. 월드컵은 지난달 30일로 막을 내렸지만 그 누구보다 큰 성취감으로 7월을 맞이한 광고인이 있다. SK텔레콤의 응원광고 캠페인을 총괄 기획한 TBWA코리아의 박준형 국장(39)이 그 주인공. 그는 월드컵 공식후원사들을 제치고 공식후원사가 아닌 SK텔레콤을 전국민적 응원 물결의 중심에 세웠다. "월드컵이란 ...

    한국경제 | 2002.07.02 00:00

  • 김대통령 귀국보고 요지

    ... 미래는 밝다'고 한결같이 믿고 있습니다. 세계도 그렇게 인정하고 있습니다. 월드컵이 열린 지난 한달동안 우리 국민은 하나가 되었습니다. 지금 우리는 '할수 있다', '하면 된다'는 힘이 솟구치는 가운데 21세기 국운융성의 호기를 맞이한 것 같습니다. 특히 우리 국민의 응원은 압권이었습니다. 거기에는 열정은 넘치지만 유럽이나 남미에서와 같은 어떠한 적의나 폭력도 없습니다. 새로운 응원문화의 창조였습니다. 그러한 중심에 젊은이들이 있는 것을 볼 때 정말 외경스럽고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부산지역 5개 해수욕장 일제 개장

    부산시내 5개 공설해수욕장이 2일 일제 문을 열었다. 부산시는 이날 오후 해운대해수욕장에서 안상영 부산시장과 허옥경 해운대구청장 등 단체장과 공무원, 상인,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갖고 피서객 맞이에 들어갔다. 이에 앞서 오전에는 광안리와 송도, 다대포해수욕장이 개장식을 갖고 문을 열었으며 송정해수욕장도 오후에 개장식을 가졌다. 각 해수욕장에 마련된 행정봉사센터와 여름경찰서도 이날부터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지난해에는 해운대해수욕장에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휘닉스파크 여름 이벤트

    ... 파티를 즐길 수도 있다. 4인 1조를 기준해 1인당 2만5천원. 해발 1천50m의 태기산 계곡물을 그대로 사용하는 수영장도 개장, 36m의 짜릿한 워터 슬라이드가 설치된 메인 풀과 깊이 75㎝의 유아용 원형 풀 등을 갖춰 놓고 손님맞이에 들어갔다. ☎(02)508-3400 0...한국청소년화랑단은 오는 23일부터 31일까지 2002청소년조국순례대행진을 실시한다. 조국순례대행진은 경북 구룡포를 출발해 장기곳, 영덕, 울진 등을 돌아 성류굴에 도착하는 약 200㎞의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김대통령 귀국 이모저모]

    ... 싶었다. 히딩크 감독과 우리 태극전사가 그렇게 자랑스러울 수가 없었다"면서 "우리 국민의 응원은 압권이었다"고 감회를 밝혔다. 김 대통령은 "지금 우리는 `할수 있다' `하면 된다'는 힘이 솟구치는 가운데 21세기 국운융성의 호기를 맞이한 것 같다", "이제부터가 시작이다"고 자신감을 보이며 월드컵 성과를 국운융성으로 연결.발전시키는 `포스트 월드컵운동'을 제창했다. 이어 김 대통령은 29일 오전 발생한 서해사태에 대해 `충격과 분노로 몰아넣은사건', `월드컵을 주목하고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김대통령 "北 재도발땐 응징"

    ... 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월드컵의 성공적인 개최와 관련, 김 대통령은 "월드컵이 열린 지난 한달동안 우리 국민은 하나가 되었다"면서 "지금 우리는 '할 수 있다' '하면 된다'는 힘이 솟구치는 가운데 21세기 국운융성의 호기를 맞이한 것 같다"고 지적, 월드컵의 성과를 국력신장과 국가발전으로 이어나가기 위한 '포스트 월드컵 운동'을 제안했다. 김 대통령은 특히 "월드컵을 잘 치르고도 그후에 정치, 사회혼란에 휩싸여 쇠망한 사례도 많다"면서 "세계 일부에서는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월드컵] 감독들 엇갈리는 명암

    ... 대회에서는 다음대회인 독일월드컵까지 시야에 넣어 젊은 선수들을 많이 기용했다. 현지 신문이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대부분의 축구팬은 그를 지지하고 있다. 이탈리아, 스페인의 경우 양팀 모두 한국에 패했으나 시민들이 귀국한 팀을 따뜻하게 맞이하는 등 감독 교체 움직임은 없다. 두 감독 모두 심판의 판정시비로 오히려 동정받았을 정도. 계약을 2년 남긴 이탈리아의 조반니 트라파토니 감독은 사임할 의사가 없음을분명히 했고, 경기 때마다 파란 와이셔츠가 땀에 흠뻑 젖을 만큼 열정적으로 ...

    연합뉴스 | 2002.07.01 00:00

  • 동남아언론 "2002 월드컵은 최고 대회"

    ... 불구하고 가장 훌륭한 대회로 치러졌다'고 밝히고 그 이유는 한국과 일본이 범국민적인 관심으로 대회를 준비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 통신은 특히 '한국은 경제위기 속에서도 완벽에 가까운 경기장 시설, 숙박과교통 시설을 확보했고 손님맞이에서도 역대 어느 대회에서도 볼수없었던 모범을 보여주었다'고 극찬했다. 베트남의 유력 일간지 인민일보는 '특히 한국은 아시아 국가 처음으로 4강에 오르는 기적을 연출하는 한편 온 국민이 함께하는 화합을 선보여 아시아 각국은 물론전세계에 ...

    연합뉴스 | 2002.07.01 00:00

  • 제주 연휴 관광객 2만5천명

    ... 8천여명 등 1만3천여명에 이어 30일 7천500여명이 제주를 찾아 체류관광객은 2만5천여명으로 추산됐다. 그러나 7월1일 임시공휴일로 이어지는 연휴 관광인파로는 비교적 적은 규모로관광지와 도내 교통.숙박시설도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도내 10개 해수욕장은 개장을 하루 앞두고 손님맞이 준비를 이미 완료했고 궂은날씨에도 성급한 해수욕객들은 물에 뛰어들어 피서철이 다가왔음을 느끼게 했다. (제주=연합뉴스) 홍동수기자 dshong@yna.co.kr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월드컵 열기를 '新문화로...'] (1) 붉은 악마의 '오픈 마인드'

    월드컵은 우리의 자화상을 다시 그려보게 하는 많은 계기와 교훈을 남겼다. 경기는 물론 응원 손님맞이 등 모든 면에서 우리는 '언제나 기대는 못미치게 마련'이라는 과거의 통념을 여지없이 깨고 '신천지'를 개척했다. 이제 축제는 막을 내렸지만 '신화'는 생활의 일상에 정착돼야 한다. 월드컵에서 이룬 많은 성취들을 '일과성'으로 끝내지 않고 '신문화'로 정착시키자는 캠페인을 전개한다. --------------------------------...

    한국경제 | 2002.06.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