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4341-114350 / 119,3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A교민 47.9% "햇볕정책 수정해야한다"

    ... 로스앤젤레스 교민의 절반 가량은 차기 대통령이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의 대북포용정책(햇볕정책)을 수정해야 한다는 반응을 보인 것으로 조사됐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LA 지역협의회(회장 홍명기)가 6.15 남북공동선언 2주년을 맞이해 지난 7-9일 LA.오렌지카운티에 거주하는 18세 이상 한인 311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13일 공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53.3%는 햇볕정책이 한반도평화정착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으며 햇볕정책의 최우선목표에 대해선 57.3%가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월드컵] 히딩크의 18개월

    ... 급성장은 월드컵에 대한 희망의 빛을 던져줬다. ▲2001년 12월= 월드컵 본선 조추첨 뒤 가진 평가전은 공교롭게도 같은 조에 속한 미국. 최태욱의 결승골로 승리를 따낸 한국대표팀은 이제 본선 무대에서의 첫 승을 꿈꾸며 새해를 맞이 한다. ▲2002년 1월-2월= 월드컵 무대를 너무 만만히 생각했던 탓일까. 16강에 대한 부푼 꿈을 키워가던 대표팀은 첫 원정이던 올초 북중미골드컵(1.20-2.3)과 우루과이와의 평가전(2.14)까지 2무4패의 참담한 성적표를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수지여사 가택연금 해제후 첫 여행

    ... 소식통은설명했다. 소식통은 또 독실한 불교신자인 수지 여사가 지난 95년 당시 군사정권에 의한 가택연금에서 풀려나자마자 찾았던 타마냐 산(山)의 한 사찰에 있는 우비니아 큰 스님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오는 19일 57회 생일을 맞이하는 수지 여사는 이 사찰에서 1박한 뒤 15일 곧장양곤으로 돌아올 예정이다. 미얀마의 반체제 인사였던 수지 여사는 지난 89년부터 95년까지 1차로 가택연금을 당한 바 있으며 가택 연금기간인 91년에 노벨 평화상을 수상했다. (양곤 ...

    연합뉴스 | 2002.06.14 00:00

  • '中 공관진입' 강력대응

    ... 초유의 사건이 발생한 데 대해서도 "매우 유감스런 사건"이라면서도 "중국측은 정당한 공무집행이었다고 주장할 가능성이 있는 만큼 양측 입장을 비교해 대응방안을 강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외교부는 이번 사건이 수교 10주년을 맞이한 한.중관계 및 향후 탈북자 처리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우려하는 분위기도 역력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번 사건이 양국 우호협력을 바탕으로 원만히 해결될 것으로기대한다"면서 "탈북자 처리에 영향을 안미친다고 볼 수는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월드투데이] 한국 '소비열풍'의 이득

    [ THE WALL STREET JOURNAL 본사 독점전재 ] 1997년 외환위기를 겪은 한국이 소비열풍으로 또 다른 위기를 맞이할 수 있다는 경고도 있으나,실제 위험은 적다. 소비열풍은 한국이 더욱 자유롭고 민주적인 사회로 나가고 있다는 신호일 뿐이다. 오히려 적지 않은 이득을 안겨주고 있다. 수년전만 해도 한국에서는 소비를 위해 돈을 빌린다는 것이 도덕적인 죄악으로 비쳐졌고 고가의 외제품 구매자들은 세정당국의 조사대상이 되곤 했다. ...

    한국경제 | 2002.06.13 00:00

  • [월드컵] 카메룬 "늦게왔다 일찍 갑니다"

    ... 27일에야 지각도착하는 바람에 연일 일본 신문과 방송의 집중적인 취재대상이 됐으며, 이 과정에서 일본에 캠프를 차린 외국팀 중에서 가장 인기있는 팀으로 `각광'을 받아왔다. 카메룬은 뒤늦은 도착에도 불구하고 성대하게 자신들을 맞이해준 순박한 캠프지주민들의 정성에 보답하는 마음에서 이 마을 고교축구팀과 축구시합을 갖는 등 우의를 다지기도 했다. 나카쓰에무라 주민들은 11일 저녁 마을회관에 모여 독일과 맞서싸우는 카메룬을열렬히 응원했으나 카메룬이 아쉽게 패해 ...

    연합뉴스 | 2002.06.12 00:00

  • [주식마감] 823대로 7P 상승, “만기일 선전”

    ... 종합지수는 장 막판 오름세로 돌아선 이후 동시호가에서 820선을 넘어섰다. 프로그램 매매에서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코스닥지수는 안정적인 흐름을 나타내며 전날보다 1.04포인트, 1.46% 높은 72.40을 기록하며 지방선거일을 맞이했다. 시장 관심이 집중된 프로그램 매매는 매도가 6,432억원 출회되고 매수가 4,643억원 유입됐다. 후반 동시호가 진입 이전까지 매도와 매수는 각각 1,740억원, 369억원을 기록했으나 동시호가에서는 매수와 매도가 팽팽히 맞섰다. ...

    한국경제 | 2002.06.12 00:00 | chums

  • [이모 저모] 덴마크 자축하고...프랑스 떠나고...

    ... 직후 카메룬팀은 "첫 경기인 아일랜드전에 앞서 좀 더 일찍 일본에 왔었으면 좋았을 것"이라며 현지적응 훈련을 늦게 시작한 것을 후회했지만 이미 물은 엎질러진 뒤였다. 카메룬은 그러나 뒤늦은 도착에도 불구하고 성대하게 자신들을 맞이해준 순박한 나카쓰에무라 주민들의 정성에 보답하기 위해 이 마을 고교 축구팀과 축구시합을 갖는 등 우의를 다지기도 했다. 마을 주민들은 11일 저녁 마을회관에 모여 독일과 맞서싸우는 카메룬을 열렬히 응원했으나 카메룬이 아쉽게 패해 ...

    한국경제 | 2002.06.12 00:00

  • thumbnail
    길거리에서 그림 구경 하세요!

    대성그룹이 월드컵과 6월 한달동안 열리는 제15회 인사전통문화축제를 맞이하여 관훈동 그룹 사옥 담에 우리나라 고유문양과 전통놀이를 도식화한 그림을 그려 지나는 사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서울=연합)

    연합뉴스 | 2002.06.11 11:51

  • thumbnail
    길거리에서 그림 구경 하세요!

    대성그룹이 월드컵과 6월 한달동안 열리는 제15회 인사전통문화축제를 맞이하여 관훈동 그룹 사옥 담에 우리나라 고유문양과 전통놀이를 도식화한 그림을 그려 지나는 사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 2002.6.11 (서울=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2.06.11 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