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6301-116310 / 123,7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봉조 수석대표 맞이하는 북측단장

    19일 개성 자남산여관에서 속개된 남북차관급 회담에서 남측 수석대표인 이봉조 통일부 차관(왼쪽)과 김만길 북측단장이 악수하고 있다. /개성=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19 00:00 | dong

  • LG硏..국내외 금리역전 낙관 시나리오 확률 높으나

    ... 빠져나가는 낙관적 시나리오의 확률이 높은 것으로 지적됐다. 19일 LG경제연구원은 '국내외 금리역전의 시나리오별 파급효과(조영무 선임연구원)'란 자료에서 오는 6월 미국 연방금리 인상을 계기로 국내외 금리차가 본격적인 역전을 맞이할 것으로 전망했다.현재 한국 콜금리는 3.25%이고 미국 연방금리는 3.0%. 연구원은 적어도 올해중 미국 금리가 계속 올라갈 것으로 전망되고 반대로 한국은 아직 정책금리 인상이 어려운 환경이라고 설명했다. 이와관련 해외 금융자산에 ...

    한국경제 | 2005.05.19 00:00 | parkbw

  • [VIP 마케팅]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 '컨시어즈 서비스'

    ... 일본에서는 미쓰코시 이세탄 다케시마야 세이부 등 유명 백화점들이 장기불황의 돌파구로 삼고 있는 전략이다. 압구정 본점의 VIP 고객은 과연 어떤 대접을 받을까. 일단 매장에 들어서면 VIP 전용 쉼터인 '쟈스민룸'이 그들을 맞이한다. 30∼40평 내외의 공간에 전문 서비스 요원이 상주하며 고객의 각종 편의를 도와준다. 음료나 제철 과일이 제공되는 것은 물론 미니 패션쇼도 열린다. 때론 고급 재테크 정보로 무장된 투자상담회도 개최된다. 새롭게 선보인 ...

    한국경제 | 2005.05.19 00:00 | 박동휘

  • [스폰서 섹션] 신우상사 ‥ 국내최초 기능성 광촉매 타올 개발

    국내최초로 광촉매를 초극세사 섬유에 접목시킨 타올이 등장해 화제다. 신우상사(대표 최동석 www.sun-nano.co.kr)가 개발한 'sun-nano'가 바로 그것. 올해로 설립 15년을 맞이한 신우상사는 초 극세사를 소재로 안경과 카메라, 전자부품에 쓰이는 각종 렌즈크리너를 생산하며 업계 '마켓리더'로 자리하고 있는 중견기업이다.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미국과 일본 등지로 수출을 하며 막강 기술력을 과시해 온 이 회사는 그동안 축적된 노하우를 ...

    한국경제 | 2005.05.19 00:00 | 이성구2

  • [천자칼럼] 무병장수

    유학의 경전인 서경(書經)에는 오복(五福)에 관한 설명이 나온다. 오래 사는 것(壽),경제적으로 풍족하게 사는 것(富),편안하게 사는 것(康寧),선행으로 덕을 쌓는 것(攸好德),편안하게 죽음을 맞이 하는 것(考終命)이 그것이다. 이 중에서도 수명은 사람의 힘으로 어찌할 수 없다고 해서 장수를 가장 큰 복으로 여기곤 했다. 예나 지금이나 가장 큰 관심은 인간의 수명이다. 우리나라가 주도하다시피하는 인간배아 줄기세포 연구가 세계적인 관심을 모으는 ...

    한국경제 | 2005.05.18 00:00 | 박영배

  • 삼보컴퓨터 법정관리 신청 .. 中·대만 공세에 '침몰'

    ... 현주는 2001년에야 뒤늦게 노트북PC 사업에 뛰어들어 실패했고 삼보는 초고속인터넷 사업에 진출해 큰 손실을 봤다. 삼보의 2002년 적자 규모는 5000억원에 근접할 정도로 막대했다. 여기에 세계 PC시장이 장기 침체 국면을 맞이하면서 경영 실적이 '깊은 늪'에서 헤어나지 못하게 됐다. 저수익 사업 모델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한 것도 핵심 요인으로 꼽힌다. 수출 비중이 60∼70%나 되는 삼보는 수익성 낮은 제조자설계생산(ODM) 위주로 해외 사업을 꾸려왔다. ...

    한국경제 | 2005.05.18 00:00 | 고성연

  • "`빨리 빨리'가 제일 힘들었어요"

    "`빨리 빨리'를 강조하는 성급한 사회문화와 낯선 음식 문화에 적응하는게 가장 힘들었어요". 중소기업주간을 맞이해 중소기업협동조합중앙회 초청으로 한국을 방문한 류디안태(40.중국), 쑨코노(35.인도네시아)씨 등 국내 산업연수생 출신으로 자국에서 성공한 외국인 사업가 5명은 한국 생활에 적응할 당시의 어려움을 18일 이같이 털어놨다. 국내 기업에서 연수교육을 받은 뒤 고국으로 돌아가 철광석 사업을 벌이고 있는 류디안태(40.중국)씨와 식당을 개업한 ...

    연합뉴스 | 2005.05.18 00:00

  • 대학중심 산학연 협력, 가능한가? .. 한경.한림공학원 토론마당

    ... 권문식 현대자동차 부사장은 "산학 협력에 있어 고객은 기업인데 대학이 고객의 사정을 너무 모른다"며 "우리나라 교수들도 독일처럼 산업 현장에서 실무 경험을 쌓아야 한다"고 말했다. 권 부사장은 현대자동차의 경우 안식년을 맞이한 교수들을 자문 교수로 초청해 실무 경험을 쌓도록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대학 교육에 대해서도 "갓 졸업한 대학생이 현대자동차에서 생산 업무를 제대로 하기 위해서는 3∼4년의 교육이 필요한 실정"이라며 "대학 수업이 기업 ...

    바이오인사이트 | 2005.05.18 00:00 | 임도원

  • [스폰서 섹션] (주)경평주택건설..100% 분양신화 일궈낸 '名家'

    ... 시행사다. 고객들과의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다양한 부동산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고객만족을 실현하고 있다. 특히 주택사업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이 회사는 지난 2002년 아파트 사업에 새롭게 진출하며 제2의 도약기를 맞이했다. 아파트 사업에 뛰어들자마자 충남 천안시 백석동에 위치한 브라운스톤 901세대를 분양 완료해 건설업계에서 새로운 '성공신화'를 창조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공사에 착공해 현재 40% 정도 공정을 ...

    한국경제 | 2005.05.18 00:00 | 박태화

  • [리포트] 메이드인코리아 열풍

    ... 일본의 전자제품보다 한국의 제품이 더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중국 심양에서 최서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중국 심양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디지털 박람회 현장입니다. 전세계 수백개 업체가 전시관을 마련하고 중국인들을 맞이했습니다. 중국 방문객들이 가장 많이 많이 몰려든 곳은 다름아닌 한국관입니다. 시민인터뷰1) 중국인 방문객 여자 "심양시에는 한국제품들이 많이 들어와 있다. TG삼보, 삼성, LG 등이 많이 알려져 있고, 컴퓨터나 휴대폰, ...

    한국경제TV | 2005.05.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