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영웅을 대하는 방식

    미국의 ‘전쟁 영웅’ 존 매케인 상원의원(공화당)의 장례식이 열린 2018년 9월 1일 워싱턴DC 국립대성당. 그와 당내 대통령 후보 경선에서 맞붙었던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은 조사(弔詞)에서 “매케인은 한마디로 ‘용기와 품격의 결합’”이라며 깊이 애도했다. 민주당의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도 대선 경쟁자이던 그를 진심으로 추모하며 감동적인 ‘통합의 현장’을 보여줬다. ...

    한국경제 | 2020.07.13 17:43 | 고두현

  • 표정 밝아진 바이든…6개 경합주 모두 '우세'

    ... 바이든 지지를 유도하기 위한 ‘슈퍼팩(제한 없이 선거자금을 모아 쓸 수 있는 특별정치위원회)’이 출범할 예정이라고 이날 보도했다. 조지 W 부시(아들 부시) 전 대통령과 2008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고 존 매케인 상원의원 캠프 출신들이 우파 팩을 돕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달 초엔 부시 행정부 관료들이 주축을 이룬 바이든 지지 슈퍼팩이 만들어지기도 했다. 뉴욕타임스는 트럼프 대통령이 인종차별 항의 시위 이후 무기력하고 대통령직에 흥미를 ...

    한국경제 | 2020.06.18 17:27 | 주용석

  • thumbnail
    보수진영 '親바이든 슈퍼팩' 출범…공화 '트럼프 이탈' 가속화?

    ... 디지털과 우편, 전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유권자들에게 접근하는 한편 부재자 투표도 독려한다는 방침이라고 한다. 대신 TV 광고 계획은 갖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부시 전 대통령과 2008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고(故) 존 매케인 상원의원 캠프 출신 인사들을 포함 수십명의 선거 전문가들이 '우파 팩'을 돕고 있다고 악시오스는 전했다. 후원자들의 면면은 7월 중순 연방선거관리위원회(FCC) 첫 신고와 함께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라고 악시오스는 전했다. '우파 ...

    한국경제 | 2020.06.18 01:48 | YONHAP

  • 대선가도 빨간불 켜진 트럼프…友軍도 흔들

    ... 찍겠다고 공언했다. 파월은 2016년 대선 때도 당시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트럼프 대신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후보를 지지했다. 뉴욕타임스(NYT)는 2012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밋 롬니 유타주 상원의원, 전쟁 영웅인 고(故) 존 매케인 상원의원의 부인 신디 매케인 등 다른 공화당 인사들도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철회했거나 유보했다고 보도했다. 바이든 후보는 공화당 이탈층 흡수 전략까지 짜고 있다. NYT는 그가 민주당 내 지지를 완전히 굳힌 뒤 선거운동 막판에 ...

    한국경제 | 2020.06.08 17:22 | 주용석

  • thumbnail
    부시·롬니·파월 등 美 공화당 거물들, 트럼프에 반감 표출

    ... 7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에 투표하지 않겠다는 공화당 지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 2012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롬니 의원, 콜린 파월 전 국무부 장관, 작고한 전쟁영웅 존 매케인 상원의원의 부인인 신디 매케인 등은 올해 11월 대선을 앞두고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철회하거나 유보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지난 2일 "우리 사회에서 구조적인 인종차별을 끝내는 유일한 방법은 상처받고 비통에 잠긴 ...

    한국경제 | 2020.06.08 10:46 | 강경주

  • thumbnail
    "트럼프에 질렸다" 부시·파월·롬니 등 공화당 거물들 반기

    ... 인사들이 속출하고 있다고 미국 뉴욕타임스(NYT)가 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 2012년 공화당 대선후보인 밋 롬니(유타) 상원의원, 콜린 파월 전 국무부 장관, 작고한 전쟁영웅 존 매케인 상원의원의 부인인 신디 매케인 등은 올해 11월 대선을 앞두고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철회하거나 유보했다. 공화당을 주도하는 원로 격인 이들 인사가 소속당 대선후보에 등을 돌린 배경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6.08 09:19 | YONHAP

  • thumbnail
    미국 사이버위원회 "북한, 인터넷으로 제재 회피"

    ... 등도 북한 소행이라고도 지적했다. 그러면서 킹 상원의원은 "북한과 같이 작은 나라도 큰 피해를 줄 수 있다. 사이버 공간에서 활동하기 위해 강대국이 될 필요가 없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사이버공간 솔라리움 위원회는 '2019년 회계연도 존 S. 매케인 국방수권법'에 따라 설치된 기구다. 미연방 상·하원의원과 민간 전문가 등 14명이 위원으로 참여하며, 사이버 공간에서 미국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한 방안 마련을 목표로 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14 08:19 | YONHAP

  • thumbnail
    우피 골드버그, 뉴질랜드 총리에 '이성의 목소리' 찬사

    ... '집에 빵이 없으면 크래커나 곡물식, 귀리, 정어리를 먹도록 하라'고 얘기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그런 다음 골드버그는 왜 미국은 이런 나라들처럼 여성 지도자들을 포용하지 못하는 것이냐고 질문을 던졌다. 공동 진행자인 메건 매케인은 아던 총리가 '매력적인 인물'이라며 아던 총리는 세계에서 가장 먼저 중국에서 오는 여행자들의 입국을 금지하고 봉쇄령을 내린 지도자들 가운데 한 명이라고 치켜세웠다. 칼럼니스트와 작가이기도 한 매케인은 아던 총리가 코로나19 기간 동안 ...

    한국경제 | 2020.04.27 13:27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러닝메이트로 여성 선택할듯…그런데 누가?"

    ... 여성 스테이시 에이브럼스나 뮤리얼 바우저 워싱턴DC 시장, 로리 라이트풋 시카고 시장의 이름도 거론했으나 이 중 누구도 이론의 여지가 없는 적임자로 묘사하지는 않았다. 신문은 2008년 공화당 대선후보였던 당시 70대의 존 매케인이 세라 페일린 알래스카 주지사를 러닝메이트로 발탁했다가 오히려 정치적 타격을 입었던 사례를 들어 부통령 후보의 중요성을 강조한 뒤 고령의 바이든도 마찬가지로 대통령직을 맡을 준비가 된 후보를 잘 골라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

    한국경제 | 2020.03.09 15:47 | YONHAP

  • thumbnail
    치열했던 뉴햄프셔 민주당 경선…샌더스, 역대 최소득표율 1위

    ... 1988년 마이클 두카키스(36%), 2004년 존 케리(38%) 순이었다. 공화당의 경우 1위 주자가 가장 낮은 득표율을 얻은 것은 1996년 팻 뷰캐넌(27%)이었고, 다음으로 2016년 도널드 트럼프(35%), 2008년 존 매케인(37%), 1988년 조지 H. W. 부시(38%)가 뒤를 이었다. 특히 샌더스는 직전인 2016년 경선 때 60.1%의 득표율로 37.7%를 얻은 힐러리 클린턴을 무려 22.4%포인트 차로 따돌렸지만 이번에는 부티지지와 박빙 대결을 벌였다. ...

    한국경제 | 2020.02.13 00: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