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6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英 런던 남부 구치소서 총격으로 경찰 사망…용의자는 중태

    ... 향해 총을 발포했고, 현재 병원에서 치료 중이나 위독한 상태로 알려졌다. 영국 경찰은 정식으로 살인 사건 수사에 착수했다. 영국에서 경찰은 통상 총기로 무장하지는 않는다. AFP에 따르면 경찰이 총격으로 사망한 것은 2012년 9월 맨체스터에서 마약상에 의한 살인 사건 이후 8년 만에 처음이다. 당시 용의자 추격 과정에서 차에 치이거나 칼에 찔려 경찰관 5명이 근무 중 사망했다. 한편,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희생자 가족에게 애도를 표하면서 "우리를 안전하게 ...

    한국경제 | 2020.09.25 21:56 | 김정호

  • thumbnail
    영국 런던 남부 구치소서 총격…근무 중 경찰 살해돼

    ... 병원에서 치료 중이나 위독한 상태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식으로 살인 사건 수사에 착수했다. 영국에서 경찰은 통상 총기로 무장하지는 않는다. 근무 중에 사망하는 경우도 흔하지 않다. 경찰이 총격으로 사망한 것은 2012년 9월 맨체스터에서 마약상에 의한 살인 사건 이후 8년 만에 처음이라고 AFP 통신은 전했다. 이후 용의자 추격 과정에서 차에 치이거나 칼에 찔려 경찰관 5명이 근무 중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보리스 존슨 총리는 희생자 가족에게 애도를 표하면서 ...

    한국경제 | 2020.09.25 21:03 | YONHAP

  • thumbnail
    충견은 왜 주인 목을 물어 죽게 했을까…英 법원 공방(종합)

    ... 소행 결론 가족 "졸도하면서 숨졌을 것. 개는 그랬을 리 없다" 영국에서 뇌전증으로 졸도한 후 자신이 키우던 맹견에 목을 물린 채 숨진 30대 남성의 사인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25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맨체스터 인근 로치데일 검시관법원은 지난 1월28일 사망한 엔지니어 출신 조너선 할스테드(35)의 사인을 규명하기 위한 심리를 최근 진행했다. 조너선은 당시 자신이 너무도 사랑하던 반려견 브론슨과 집 앞으로 산책을 나가려고 준비하던 중 갑자기 ...

    한국경제 | 2020.09.25 09:59 | YONHAP

  • thumbnail
    '2경기 5골 2도움' 손흥민, 모레 뉴캐슬전서 3경기 연속골 쏠까

    ... 이끌었다. 이제 다시 영국까지 먼 길을 떠나 뉴캐슬과의 경기를 준비하고, 이후에도 쉽지 않은 일정을 앞두고 있다. 뉴캐슬전 이후 10월 2일 새벽 마카비 하이파(이스라엘)와의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 홈 경기가 생겼고, 5일 새벽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EPL 4라운드 원정이 이어진다. 연기된 리그컵 3라운드가 언제 배정될지도 변수로 남아 있다. 사우샘프턴전과 스켄디야전 풀타임을 뛴 손흥민이 뉴캐슬과의 경기에선 출전 시간을 줄일 가능성도 있으나 EPL 초반 승부도 ...

    한국경제 | 2020.09.25 09:26 | YONHAP

  • thumbnail
    반려견은 정말 주인을 물어 죽였을까…영국 법원 공방

    ... 숨졌을 것. 개는 그랬을 리 없다" 영국 30대 남성이 뇌전증으로 졸도한 후 자신이 키우던 맹견에 물려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그러나 숨진 남성의 가족은 믿기지 않는다며 반려견을 두둔했다. 25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최근 맨체스터 인근 로치데일 검시관법원에서는 지난 8개월간 엔지니어였던 조너선 할스테드(35)의 사인을 조사해온 검시관과 조너선 가족을 대상으로 조너선의 사인에 대한 심리가 이뤄졌다. 검시관은 조너선이 지난 1월 졸도 후 '스태퍼드셔 불테리어' ...

    한국경제 | 2020.09.25 05:05 | YONHAP

  • thumbnail
    김태완 상주 감독 "'관물대올라' 별명 지어주신 분 보고 싶어"

    ... 강등)을 이미 알고 있어서 오히려 현재에 더 충실할 수 있었다. 남은 5경기에도 준비된 선수들은 언제든 출전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시즌 상주가 선전하면서 팬들은 김태완 감독에게 전술가로 유명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시티의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의 이름을 따서 '펩태완', '관물대올라'라는 별명을 붙여줬다. 둘 중 어느 별명이 더 좋으냐고 묻자 김 감독은 "모두 과분한 별명"이라고 민망해했다. 하지만 그는 "'관물대올라'라는 별명을 지어준 분은 ...

    한국경제 | 2020.09.24 16:25 | YONHAP

  • thumbnail
    메시·호날두 시대 저무나…UEFA 올해의 선수 최종후보 동반제외

    ... 빠졌다. 둘 다 최종 후보 세 명 안에 들지 못한 것은 이 상을 제정한 이래 10년 만에 처음이다. UEFA는 23일(이하 현지시간) 2019-2020시즌 올해의 남자 선수 최종 후보 세 명을 발표했다. 케빈 더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마누엘 노이어(이상 바이에른 뮌헨)가 최종 후보 명단에 들었다. 더브라위너는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13골 20도움을 기록하며 유럽축구 도움왕에 올랐다. 레반도프스키는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

    한국경제 | 2020.09.24 09:11 | YONHAP

  • thumbnail
    '4골 새 역사' 손흥민, AFC '이주의 해외파' 후보 올라

    ... 소속인 사카이 히로키(일본) 등 총 8명이 후보에 올랐다. 많은 후보 중에서도 손흥민은 단연 월등한 기량을 뽐냈다. 그는 20일 사우샘프턴과의 EPL 2라운드에서 4골을 몰아쳐 팀의 5-2 승리를 이끌었다. 2013년 3월 맨체스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으로 노리치시티와의 경기에서 3골을 넣었던 일본의 가가와 신지(31·레알 사라고사)에 이어 EPL 아시아 선수 두 번째 해트트릭 기록이다. 4골은 손흥민이 처음이다. 8명을 투표에 부친 AFC도 "모두가 ...

    한국경제 | 2020.09.23 12:16 | YONHAP

  • thumbnail
    "류마티스 관절염, 당뇨병 위험 23%↑"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는 2형(성인) 당뇨병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맨체스터대학 의대 내분비내과 전문의 애드리언 힐드 박사 연구팀이 총 162만9천854명이 대상이 된 의학 데이터베이스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MedicalXpress)가 22일 보도했다.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는 일반인보다 2형 당뇨병 발병률이 23%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이는 당뇨병의 발병 ...

    한국경제 | 2020.09.23 10:48 | YONHAP

  • thumbnail
    펜스 美부통령 태운 전용기, 이륙중 새와 충돌

    ... 회항…"부통령과 수행단 모두 무사"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의 전용기가 이륙중 새와 충돌하는 '버드 스트라이크' 사고로 긴급 회항했다. 22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백악관은 이날 펜스 부통령이 탄 전용기 '에어포스투'가 뉴햄프셔 맨체스터-보스턴 공항을 이륙한 직후 새와 충돌해 회항했다고 밝혔다. 펜스 부통령은 이날 뉴햄프셔 길포드 인근 공항 격납고에서 선거 유세를 한 뒤 워싱턴으로 돌아가는 길이었다. 익명을 요구한 한 미 고위 당국자는 "펜스 부통령과 그의 수행단은 ...

    한국경제 | 2020.09.23 10: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