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2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프랑스오픈 테니스에 하루 최대 2만명 입장 허용할 듯

    올해 프랑스오픈 테니스 대회가 관중 입장을 허용한 가운데 열릴 전망이다. 프랑스 테니스협회 베르나르 주디첼리 회장은 3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체 관중 수용 규모의 50∼60% 정도 좌석에 팬들의 입장을 ... 코로나19 확산 정도와 프랑스 정부의 방침에 따라 이 계획은 변수가 있다"고 보도했다. 주디첼리 회장은 "선수와 대회 관계자에 대한 코로나19 관련 행동 지침은 현재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테니스 4대 메이저 대회 가운데 1월 ...

    한국경제 | 2020.07.03 09:2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예방차 기권한 켑카 동생, 2개 출전권 획득

    ... 브룩스 켑카(미국)의 동생 체이스 켑카(미국)가 자신보다 남을 먼저 생각한 행동 하나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대회 출전권 2개를 선물 받았다. 3일(한국시간) AP 통신에 따르면, PGA 투어는 다음 주 미국 오하이오주 더블린에서 ... 체이스 켑카는 '음성'으로 확인됐지만, 예방 차원에서 기권을 선언했다. 브룩스 켑카와 맥도월도 기권했다. 메이저대회에서 4차례 우승하는 등 이미 큰 성공을 거둔 형 브룩스 켑카와 달리, PGA 투어 출전 경력이 5번밖에 없는 체이스 ...

    한국경제 | 2020.07.03 09:14 | YONHAP

  • thumbnail
    첫날부터 버디쇼…'베테랑' 홍순상, 10언더파 선두질주

    ...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장은 “새벽 5시 기상했다”고 말했다. KPGA코리안투어 시즌 개막전이 열린 대회장에 첫 조 티오프 시간 전에 도착하기 위해서다. 그는 차에서 내리자마자 곧장 연습 그린으로 향했다. SNS 라이브 ... 적어냈다. 2년 연속(2016, 2017년) 제네시스 대상을 받은 최진호(36)가 7언더파로 뒤를 이었다. 아시아 유일 메이저 챔프 양용은(48)은 4언더파로 출발했다. 홍상준은 3언더파를 적어내며 성공적인 1부 투어 데뷔전을 치렀다. 창원=조희찬 ...

    한국경제 | 2020.07.02 17:45 | 조희찬

  • thumbnail
    '포천힐스 퀸' 김지영, 2연승 도전…평창에서 '절친' 최혜진과 붙는다

    ...며 “최선을 다해 치다 보면 좋은 결과가 따라올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영은 지난해 이 대회에서 4언더파 212타를 치며 공동 10위에 올랐다. 지난주 우승컵을 들어올렸던 경기 포천시 포천힐스CC와 비슷한 ... 윤채영(33)이 출전한다. 김지영은 이날 뜻하지 않게 큰 선물을 받았다. 오는 12월로 개막이 연기된 LPGA투어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 출전권을 확보한 것. US여자오픈을 주관하는 미국골프협회(USGA)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7.02 17:44 | 김순신

  • thumbnail
    '라방' 켠 회장님부터 그린 위 탭댄스까지…팡파르 울린 KPGA

    ...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회장은 "새벽 5시에 기상했다"고 했다. KPGA코리안투어 시즌 개막전이 열린 대회장에 첫 조 티오프 시간 전까지 도착하기 위해서다. 늦지 않기 위해 전날 대회장 근처에 숙소를 잡았다. 그는 차에서 ... 추격했다. 2년 연속(2016, 2017년) 제네시스 대상 수상자 최진호(36)가 7언더파로 뒤를 이었다. 아시아 유일 메이저챔프 양용은(48)은 4언더파로 출발했다. 홍상준은 3언더파를 적어내며 성공적인 1부투어 데뷔전을 치렀다. 창원=조희찬 ...

    한국경제 | 2020.07.02 15:51 | 조희찬

  • thumbnail
    피겨 유영, ISU 어워즈 신인상 최종 후보…유일한 한국 선수

    ... 부문의 주인공을 뽑는데, 한국 선수 중에선 유영이 유일하게 최종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유영은 지난 시즌 '필살기' 트리플 악셀 점프를 앞세워 각종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지난 1월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동계유스올림픽에서 금메달을 차지했고, 2월엔 국제빙상경기연맹(ISU) 메이저대회인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한국 선수가 해당 대회에서 메달을 획득한 건 김연아(은퇴) 이후 11년 만이었다. 그는 지난 3월 ...

    한국경제 | 2020.07.02 13:39 | YONHAP

  • thumbnail
    US오픈 출전 선언 미셸 위, 출산 열흘만에 유모차 끌고 연습

    ... 선수 미셸 위(31)가 출산 후 10일 만에 유모차를 끌고 골프 연습장에 나타났다. 연말에 열리는 LPGA 투어 메이저대회 US오픈 출전을 대비하기 위해서다. 미셸 위는 1일 SNS에 유모차를 뒤에 두고 연습을 하는 사진과 동영상을 공개하며 ... 매케나 카말레이 유나 웨스트를 낳았다. 미셸 위는 고질적인 손목 부상 등으로 지난해 KPMG 위민스 챔피언십 이후 대회에 출전하지 않고 있다. LPGA 통산 5승을 기록 중인 그는 2014년 US오픈에선 우승을 차지했다. 당초 6월 ...

    한국경제 | 2020.07.01 09:28 | 김순신

  • thumbnail
    [권훈의 골프확대경] 첫 우승 후 '자기 개조'에 3년 김지영 "이젠 담대한 승부사"

    ... 이후 뼈를 깎는 자기 개조에 나선 이유는 뭘까. 김지영은 "첫 우승을 하고 나서 나 자신을 돌아보니 컷 탈락한 대회도 많았고 경기 내용도 아주 별로였다. 이대로는 안 되겠다는 생각이 퍼뜩 들었다"고 밝혔다. "하루빨리 2승을 ... 코스 밖에서는 여유 있는 생활인으로 살아가는 박인비(32), 유소연(30) 선배처럼 멋진 골프 선수가 되고 싶다는 김지영은 "이제 우승 물꼬를 텄으니 이번 시즌에는 메이저대회 우승을 꼭 한번 해보겠다"고 다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1 06:0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에 움츠린 상반기 바둑계…'신진서 시대' 활짝

    ... 바둑계가 잔뜩 위축된 가운데 확실한 세대교체가 성사됐다. 2020년 상반기 국내 바둑은 코로나19의 여파로 각종 대회가 연기 또는 취소되면서 총 대국 수가 1천115국에 그쳐 지난해 상반기 3천359국의 33%에 그쳤다. 전체 대국 ... 열린 두 차례의 세계대회에서 모두 우승했다. 1월 열린 제7회 하세배에서는 박정환 9단이 중국 커제 9단을 꺾고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이어 2월에 '형제대결'로 열린 LG배에서는 신진서가 박정환을 2-0으로 누르고 메이저 세계대회 ...

    한국경제 | 2020.06.30 17:47 | YONHAP

  • thumbnail
    '고공행진' 국내 여자골프 시청률, 프로야구 넘본다

    ... AGB닐슨에 따르면 SBS골프가 중계한 역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평균 시청률 '톱5' 중 3개 대회가 올해 열린 대회인 것으로 나타났다. 올 시즌엔 현재까지 6개 대회가 열렸다. 지난 28일 경기 포천시 포천힐스CC에서 ... 집중시켰다. 이 부문 역대 1위 기록은 2015년 열린 한국여자오픈 최종라운드에서 기록한 2.877%다. 박성현이 당시 메이저 대회로 프로 데뷔 첫 승을 신고했다.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0에서 김지영(24)과 박민지(22)의 ...

    한국경제 | 2020.06.30 16:32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