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6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PGA 포틀랜드 클래식 우승한 홀, 세계랭킹 24계단 급등

    ... 1∼3위는 고진영(25), 넬리 코르다(미국), 대니엘 강(미국) 순으로 변동이 없었고, 브룩 헨더슨(캐나다)이 두 계단 상승한 4위로 뒤를 이었다. 이민지(호주)가 5위를 지켰고, 포틀랜드 클래식에서 컷 탈락한 박성현(27)은 4위에서 6위로 밀렸다. 포틀랜드 클래식 최종 라운드에서 선전하며 공동 5위로 마친 박인비(32)는 9위를 유지했다.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 우승자 이미림(30)은 23위로 두 계단 하락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2 10:43 | YONHAP

  • thumbnail
    [고침] 체육(조코비치, 슈와르츠만 돌풍 잠재우고 로마 마…)

    조코비치, 슈와르츠만 돌풍 잠재우고 로마 마스터스 우승 할레프, 최근 3개 대회 연속 우승에 14연승 상승세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총상금 346만 5천45유로) ... 이번 대회 8강에서 슈와르츠만에게 0-2(2-6 5-7)로 져 탈락했다. 조코비치는 클레이코트에서 열린 이번 대회를 제패하며 27일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 프랑스오픈 전망을 밝게 했다. 또 이달 초 US오픈 16강에서 실점 후 ...

    한국경제 | 2020.09.22 08:57 | YONHAP

  • thumbnail
    '10대의 열정' 김주형, PGA 투어 도전 위해 도미니카로

    ... 김주형의 PGA 투어 도전이 시작했다. 당시 세계랭킹 100위 안에 진입한 그는 PGA 챔피언십에 초청받아 생애 첫 메이저대회 무대에 섰지만,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 이달 중순 열린 PGA 투어 2020-2021시즌 개막전 세이프웨이 오픈에서는 ... 김주형은 코랄레스 푼타카나 리조트&클럽 챔피언십에서 PGA 개인 최고 성적을 거둘지 주목된다. 이번 대회 참가자 중 세계랭킹 50위 안에 드는 선수는 43위인 헨리크 스텐손(스웨덴) 한 명뿐이다. 현재 세계랭킹 116위인 ...

    한국경제 | 2020.09.22 08:44 | YONHAP

  • thumbnail
    조코비치, 슈와르츠만 돌풍 잠재우고 로마 마스터스 우승

    할레프, 최근 3개 대회 연속 우승에 14연승 상승세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총상금 346만 5천45유로) 단식 정상에 올랐다. 조코비치는 22일(한국시간) ... 이번 대회 8강에서 슈와르츠만에게 0-2(2-6 5-7)로 져 탈락했다. 조코비치는 클레이코트에서 열린 이번 대회를 제패하며 27일 개막하는 메이저 대회 프랑스오픈 전망을 밝게 했다. 또 이달 초 US오픈 16강에서 실점 후 ...

    한국경제 | 2020.09.22 06:46 | YONHAP

  • thumbnail
    세계1위 고진영, 다음 달 국내 대회 출전

    ... 열리는 한국프로골프(KLPGA) 투어 오텍캐리어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올해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는 한번도 출전하지 않았고, 국내 대회도 8월 2일 끝난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 이후 발길을 끊었던 고진영에게는 2개월 ... 고진영은 국내 대회에서 실전 감각을 조율한다는 수순이다. 고진영은 오텍캐리어 챔피언십에 이어 KL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KB금융 스타 챔피언십도 출전할 계획이다. 특급 대회인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11월 5일∼8일)까지 참가한 ...

    한국경제 | 2020.09.22 06:30 | YONHAP

  • thumbnail
    '미친 코스' US오픈 정복한 헐크 디섐보…'파워 골프 시대' 열었다

    ... ‘불편함’을 느끼는 팬들도 많기 때문이다. ‘밤 앤드 가우지’ 앞세워 첫 메이저 우승 디섐보는 21일 미국 뉴욕주 윙드풋GC에서 열린 제120회 US오픈 최종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2개, ... 최종합계 6언더파 274타를 친 디섐보는 2위 매튜 울프(21·미국)를 6타 차로 따돌리고 생애 첫 메이저 우승컵을 들었다. 디섐보는 이번 대회에서 유일하게 언더파를 기록했다. 앞서 이곳에서 다섯 차례 열린 US오픈에서 ...

    한국경제 | 2020.09.21 17:37 | 김순신

  • thumbnail
    [고침] 체육('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

    '나홀로 언더파' 디섐보, US오픈서 첫 메이저대회 우승(종합2보) 임성재 22위로 개인 메이저 역대 최고 성적 '근육맨' 브라이슨 디섐보(미국)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US오픈 정상에 오르며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디섐보는 2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파70·7천459야드)에서 열린 제120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250만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2개, 보기 ...

    한국경제 | 2020.09.21 17:14 | YONHAP

  • thumbnail
    끝없는 '장타 욕심' 디섐보 "체중 늘리고 48인치 드라이버 사용"

    ... 계획"이라고 밝혔다. 디섐보는 이미 알려졌듯이 48인치 길이의 드라이버를 용품 회사와 함께 개발 중이다. 이르면 다음 대회에 48인치 드라이버를 실전에 투입할 가능성도 내비쳤다. 그는 "48인치 드라이버가 완성되면 아마 360야드에서 ... 무시무시한 장타력이다. 그는 최종 라운드에서는 평균 336.3야드를 날렸다. 디섐보의 이런 장타력 증대 계획은 다음 메이저대회 마스터스를 겨냥한 것이라고 골프 채널은 분석했다. 깊고 질긴 러프로 무장한 US오픈 개최 코스를 무장 해제한 장타력으로 ...

    한국경제 | 2020.09.21 16:26 | YONHAP

  • thumbnail
    US오픈 우승 디섐보, 남자골프 세계랭킹 5위로

    US오픈에서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을 차지한 브라이슨 디섐보(27·미국)가 남자골프 세계랭킹 5위로 올라섰다. 디섐보는 21일(한국시간) 발표된 남자골프 세계랭킹에서 5위를 차지, 지난주 9위에서 순위를 4계단 끌어 올렸다. 디섐보는 이날 미국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에서 끝난 제120회 US오픈 골프대회에서 최종합계 6언더파 274타를 기록하며 미국프로골프(PGA) 통산 7승, 메이저 첫 승을 따냈다. 5위는 디섐보의 개인 최고 ...

    한국경제 | 2020.09.21 12:01 | YONHAP

  • thumbnail
    디섐보의 '괴짜 골프', 메이저 우승 거머쥔 '진짜 골프'로

    ... 후 눈물도 "이전까지 내가 알던 US오픈 우승자와는 정반대여서…." 남자골프 메이저대회인 제120회 US오픈 골프대회가 브라이슨 디섐보(미국)의 우승으로 끝나자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무슨 ... 자신만의 골프로 지난 7월 PGA 투어 로켓 모기지 클래식에서 통산 6승을 차지한 데 이어 US오픈에서 개인 첫 메이저 우승컵까지 들어 올렸다. 이번 대회가 열린 윙드풋 골프클럽은 좁은 페어웨이와 깊은 러프 등으로 어렵기로 소문난 ...

    한국경제 | 2020.09.21 10:0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