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4,3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년차 모리카와, PGA 챔피언십 제패…김시우 13위

    ...3연패 노린 켑카는 4타 잃고 29위 콜린 모리카와(23·미국)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PGA 챔피언십(총상금 1천100만달러)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모리카와는 1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TPC 하딩파크(파70·7천229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4개를 묶어 6타를 줄였다. 최종합계 13언더파 267타를 기록한 모리카와는 2위 폴 ...

    한국경제 | 2020.08.10 09:53 | YONHAP

  • thumbnail
    4타차 김시우, 시즌 첫 '톱10' 보인다

    ... 마련했다. 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TPC하딩파크(파70·7229야드)에서 열린 메이저대회 미국프로골프(PGA)투어챔피언십(총상금 1100만달러)에서다. 김시우는 이날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 챔프(25·미국)가 8언더파 공동 2위에서 1타 차로 존슨을 추격했다. 이날 1타를 줄인 ‘메이저 사냥꾼’ 브룩스 켑카(30·미국)도 중간 합계 7언더파 공동 4위로 대회 3연패의 희망을 ...

    한국경제 | 2020.08.09 18:13 | 조희찬

  • thumbnail
    '무명' 김성현, 월요 예선자로 첫 KPGA선수권 품었다

    ‘무명 골퍼‘ 김성현(22)이 월요예선을 거쳐 생애 첫승을 메이저 대회 우승으로 장식하는 ‘인생 역전’을 했다. 코리안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한국프로골프(KPGA)선수권대회를 제패했다. ... 이는 투어 사상 그가 최초다. 김성현은 9일 경남 양산 에이원CC 남·서 코스(파70)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4라운드를 3언더파 67타로 마쳤다. 최종 합계 5언더파 275타를 적어낸 김성현은 공동 2위를 차지한 함정우(26) ...

    한국경제 | 2020.08.09 18:12 | 김순신

  • thumbnail
    '천재' 리디아 고, 2년여 만에 우승 기회

    ... 리디아 고가 우승하면 2018년 4월 메디힐챔피언십 이후 약 2년4개월 만에 LPGA 투어 우승을 맛보게 된다. 이 대회로는 3승째다. 그는 2014, 2016년 우승컵을 들어올렸고 2015년 공동 3위, 2013년 공동 7위에 오르는 ... 15세 때인 2012년 LPGA 투어를 제패해 ‘천재 골퍼’의 등장을 알렸다. 통산 15승(메이저 2승)을 올렸으며, 2015년엔 세계랭킹 1위까지 올랐다. 하지만 2018년 메디힐챔피언십 우승 이후 부진에 빠졌다. ...

    한국경제 | 2020.08.09 18:11 | 김순신

  • thumbnail
    월요예선 거친 2부투어 김성현, KPGA선수권 제패(종합)

    2부투어에서 뛰는 김성현(22)이 월요예선을 거쳐 출전한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생애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 KPGA 선수권대회를 제패하며 '인생 역전'을 이뤘다. 김성현은 9일 경남 양산 에이원 컨트리클럽 남·서 코스(파70)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7타를 쳤다. 4라운드 합계 5언더파 275타의 김성현은 함정우(26), 이재경(21) 등 공동 2위 2명을 1타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

    한국경제 | 2020.08.09 17:09 | YONHAP

  • thumbnail
    예선 통과자 우승 기적 쓴 김성현 "실력 쌓아 미국 무대 뛸래요"

    한국프로골프(KPGA)코리안투어 사상 처음으로 월요예선을 거쳐 정규 투어 대회 우승이라는 기적을 쓴 김성현(22)은 나이답지 않게 놀랍도록 차분했다. 9일 경남 양산 에이원 컨트리클럽에서 끝난 KPGA 코리안투어 메이저대회 ... 그는 "아이스크림을 먹고 연장전을 대비해 연습 그린에서 퍼트 연습을 했다"면서도 "궁금해서 아버지 스마트폰으로 대회 중계방송을 봤다"고 말했다. 우승이 확정되자 "머릿속이 하얘졌다"는 김성현은 "그토록 바라던 시드를 5년 동안 ...

    한국경제 | 2020.08.09 16:55 | YONHAP

  • thumbnail
    '무명' 김성현 KPGA 사상 첫 월요예선 챔피언 오르는 대기록

    김성현(22)이 생애 첫 승을 메이저 대회로 장식하는 대형사고를 쳤다. 9일 경남 양산 에이원CC에서 끝난 올 시즌 첫 KPGA 메이저 대회 KPGA선수권을 제패했다. 김성현은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8위로 최종일에 나서 승부를 ... 연출하며 한국 남자 프로골프의 새 기대주로 떠올랐다. 정규 투어 시드가 없는 김성현은 월요예선을 거쳐 한국 남자 골프 대회 사상 최초로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썼다. 김성현은 이날 열린 대회 최종일 버디 4개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8타를 ...

    한국경제 | 2020.08.09 15:49 | 김순신

  • thumbnail
    월요예선 거친 2부투어 김성현, KPGA선수권 제패

    2부투어에서 뛰는 김성현(22)이 월요예선을 거쳐 출전한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생애 첫 우승을 메이저대회 KPGA 선수권대회를 제패하며 '인생 역전'을 이뤘다. 김성현은 9일 경남 양산 에이원 컨트리클럽 남·서 코스(파70)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7타를 쳤다. 4라운드 합계 5언더파 275타의 김성현은 함정우(26), 이재경(21) 등 공동 2위 2명을 1타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

    한국경제 | 2020.08.09 15:46 | YONHAP

  • thumbnail
    김시우, PGA챔피언십 3R 4타차 13위…존슨은 선두 도약

    이븐파 친 우즈는 공동 59위로 추락 김시우(25)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메이저대회인 PGA챔피언십에서 최종일 우승 경쟁에 뛰어들 발판을 마련했다. 김시우는 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TPC 하딩파크(파70)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5언더파 205타로 선두 더스틴 존슨(미국)에 4타 뒤진 공동 13위에 오른 김시우는 최종 라운드에서 상위권 진입을 ...

    한국경제 | 2020.08.09 11:14 | YONHAP

  • thumbnail
    리하오퉁, 트럼프가 미국서 퇴출한 위챗 모자 쓰고 '굿 샷'

    ... 기록해 5언더파 65타의 성적을 냈다. 이틀간 8언더파 132타를 친 리하오퉁은 공동 2위 선수들을 2타 차로 제치고 단독 1위에 올랐다. 중국 선수가 메이저 대회 라운드 종료 시점에 단독 또는 공동 선두에 오른 것은 이날 리하오퉁이 처음이다. 미국프로골프(PGA) 일반 투어 대회에서도 중국 선수가 우승한 적은 없으며 중국 선수의 PGA 투어 최고 성적은 역시 리하오퉁이 2017년 브리티시오픈에서 기록한 3위다. 이날 리하오퉁의 모자가 팬들의 ...

    한국경제 | 2020.08.08 13: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