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6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MLB 알론소, 홈런 더비 타이틀 수성 선언 "올인한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뉴욕 메츠의 내야수 피트 알론소(27)가 홈런 더비 타이틀 수성에 도전한다. 23일(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에 따르면 알론소는 홈런 더비에 대해 "올인(all-in)"이라며 "난 ... 알론소의 개인 최장 홈런 비거리는 148m에 이른다. 알론소는 펀치력을 키워나가며 다가올 홈런 더비를 대비했다. 알론소는 2019년 메이저리그 양대 리그를 통틀어 가장 많은 53홈런을 쏘아 올리고 신인왕에 올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3 08:53 | YONHAP

  • thumbnail
    '부상 병동' 토론토, 애리조나서 지명 양도된 우완투수 영입

    ...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지명 양도된 제레미 비슬리(25)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2017년 신인드래프트에서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에 지명된 비슬리는 지난해 애리조나로 트레이드된 뒤 단 1경기에 출전해 아웃카운트 1개를 잡은 게 메이저리그 경력의 전부다. 마이너리그에서는 총 68경기에서 16승 15패 평균자책점 3.56을 기록했다. 토론토는 로스 스트리플링과 네이트 피어슨, 타일러 챗우드, 토머스 해치, 줄리언 메리웨더, 패트릭 머피, 커비 예이츠, 조던 로마노 ...

    한국경제 | 2021.04.23 06:32 | YONHAP

  • thumbnail
    '7연패 탈출 견인' 프레이타스 "첫 홈런, 결정적이라 더 기뻐" [대전:생생톡]

    ... 기록하며 팀의 7연패 탈출을 이끌었다. 키움은 22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팀 간 3연전 원정경기에서 8-3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키움은 7연패 사슬을 끊고 시즌 전적 ... 동료들과는 많이 친해졌는지 묻자 `좋은 개인들이 모인 그룹이다. 클럽하우스 분위기도 정말 좋다`고 전했다. 특히 메이저리그 경험이 있는 박병호의 도움을 많이 받고 있다. 프레이타스는 `박병호는 위대한 주장이다. 영어를 잘해서 쉽게 소통할 ...

    한국경제 | 2021.04.22 23:13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토론토 비셋, 부모님 첫 만남 장소로 장외홈런…로맨틱한 홈런포

    내가 친 홈런공이 부모님의 첫 만남 장소에 떨어진다면 어떤 느낌이 들까.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내야수 보 비셋(23)은 21일(한국시간) 잊지 못할 홈런을 기록했다. 그는 미국 보스턴 펜웨이파크에서 ... 사람들에게 사인 공을 선물로 줬다"고 전했다. 단테 비셋은 한 시대를 풍미한 최고의 스타였다. 콜로라도 로키스에서 뛴 1995년엔 내셔널리그 홈런왕과 타점왕을 동시에 거머쥐었다. 올스타엔 4차례나 선정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2 15:31 | YONHAP

  • thumbnail
    팅글러 감독 "'2회 아웃' 라멧, 참지 않아서 고맙다" 칭찬 이유

    ... 그는 부상 중`이라고 언급했다. 팅글러 감독은 라멧의 노력들을 언급하며 이런 경우는 처음이라고 주장했다. `다시 메이저리그에서 경기를 뛰기 위해서 라멧과 팀은 노력해왔다. 75구에서 80구까지 투구 수를 늘렸고 오늘과 같은 일은 일어나지 ... 한 라멧은 2020시즌 12게임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2.09를 기록했다. 하지만 다시 팔꿈치 이상을 느꼈다. 정규리그를 마친 뒤 포스트 시즌에서는 활약하지 못했다. 재수술 대신 주사 치료와 휴식으로 재활을 한 라멧은 시즌 개막 3주가 ...

    한국경제 | 2021.04.22 12:22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올스타 출신' 스트레인지 고든, MLB 밀워키와 마이너리그 계약

    발 빠른 디 스트레인지-고든(33)이 밀워키 브루어스와 마이너리그 계약을 하고 선수 생활을 연장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밀워키 구단은 22일(한국시간) 고든과 계약했다고 밝혔다. 고든은 미국 위스콘신주 애플턴에 있는 마이너리그 선수단 대체 훈련지로 이동해 연습 경기 등을 소화하며 빅리그 콜업을 노릴 예정이다. 고든은 2014∼2015년 2년 연속 올스타에 선정됐다. 2015년엔 내셔널리그 최다 안타, 타율 1위를 기록했고, 세 ...

    한국경제 | 2021.04.22 11:23 | YONHAP

  • thumbnail
    오타니, 미일 통산 100홈런…에인절스는 텍사스에 역전패

    ... 채웠다. 오타니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홈경기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우중간 담을 넘겼다. 1-0으로 ... 전했다. 오타니는 경기 뒤 스포츠닛폰과의 인터뷰에서 "오늘 홈런 한 개를 친 건 좋았다"며 "미국과 일본 모두 리그 첫 홈런을 특별하게 기억한다"고 말했다. 오타니의 홈런은 팀 승리로 이어지지 않았다. 에인절스는 이날 4-7로 ...

    한국경제 | 2021.04.22 10:27 | YONHAP

  • thumbnail
    '이도류' 오타니, 美日 통산 100호 홈런

    ... 놓치지 않았다. 텍사스 선발 마이크 폴티네비치의 한 가운데 몰린 슬라이더를 공략해 담장을 넘겼다. 오타니의 미일 통산 100호 홈런이자 자신의 시즌 5호 홈런이다. 오타니는 일본 니혼햄 파이터스에서 48개의 홈런을 포함해 메이저리그 통산 52호 홈런으로 오타니는 미일 커리어 통산 100호 홈런을 기록했다. 2013년 니혼햄 파이터스의 유니폼을 입고 데뷔한 오타니는 3홈런을 때려내며 자신의 능력을 보여줬다. 이후 꾸준하게 투타겸업을 한 결과 NPB통산 48홈런을 ...

    한국경제 | 2021.04.22 10:14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김광현, 24일 신시내티 상대로 시즌 두 번째 선발 등판

    ... 7연전의 첫 경기에서 올해 첫 승리에 도전한다. 김광현은 필라델피아와의 경기에선 3이닝 5피안타 3실점으로 기대를 밑돌았다. 김광현은 빅리그에 진출한 지난해 신시내티를 제물로 빅리그 통산 첫 승리를 따냈다. 2020년 8월 23일 6이닝 무실점의 완벽한 투구로 신시내티 타선을 잠재우고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1호 승리를 챙겼다. 이어 9월 2일 다시 5이닝 무실점 역투로 신시내티를 상대로 2승째를 보탰다. 지난 시즌 김광현의 3승 중 2승이 신시내티를 ...

    한국경제 | 2021.04.22 06:47 | YONHAP

  • thumbnail
    김하성, 닷새 만에 선발 출전해 1안타 1사구 멀티출루(종합)

    ... 40개·볼넷 0개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닷새 만에 선발 출전, 안타 1개와 몸에 맞는 공 1개로 두 차례 출루했다. 김하성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벌인 홈 경기에 샌디에이고의 7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사구 1삼진을 기록했다. 김하성은 지난 15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에서 2안타 경기를 펼친 이후 6일 만에 멀티 출루로 활약했다. 시즌 타율은 ...

    한국경제 | 2021.04.21 15:35 | YONHAP